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눈물 (자작글)
7 키스 2012.07.01 00:23:00
조회 1,542 댓글 4 신고




                     아무도 모르게 눈물을  흘렸내요........

                      괜시리 서럽고  괜시리 울적해 지는게 .....
                       무슨일이 생긴것도 아닌대두........

                       작은거  하나 하나에  서운하기도 미워지기도
                         하는거  그런게  사랑은 아닐진데.......

                       괜시리  온 몸에 힘이 빠져 버리는거 같아서리
                         짝사랑이  참 아픈거라는거 또 한번 실감을 ㅠㅠ

                       비가  오락 가락 해서  더 기운이 빠져 버렸는지 몰라
                          아직도 여전히 비가 싫은 아가 거든.......

                          그냥  오늘은  날 보고 웃어주던  아저씨 모습이
                            마음 속에  그렇게 그리 그려진 날이었다고.........

                        왜냐고  묻지는 말아줄래요^^
                           궂이 물어 오시면 딱히 대답할게 생각이 나질 않거든..

                         그냥  날 보고 웃어 주던 아저씨가 생각이 났고
                            그 기억속에서  그냥  슬픈  눈동자에 눈물이 고였을뿐
                     
20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아침 이슬과 같은 말   new 김용수 10 06:00:40
♧ 일본놈 일어서니 / 해방기 민요 ♧  file new 가람슬기 22 05:01:57
♧ 꽃비가 되고 싶습니다. / 소윤아 ♧  file new 가람슬기 26 05:01:54
♧ 겸손한 사람은 아름답다. / 허영자 ♧  file new 가람슬기 30 05:01:51
● 詩 이해인/ 상사화  file new ㅣezdayㅣ 30 03:48:40
● 詩 이해인/ 깨어 사는 고독  file new ㅣezdayㅣ 14 03:40:36
● 詩 이해인/ 까치에게  file new ㅣezdayㅣ 15 03:32:41
신동파/ 늙은 어부   new 에코팰리스 13 03:26:14
김영태/ 미련   new 에코팰리스 12 03:24:39
유진길/ 내가 처음 시를 쓸 때는   new 에코팰리스 13 03:22:58
★ 소망 - 淸草 배창호 ★  file new 조선의국모 14 03:20:08
★ 소한小寒(아버지) - 다감 이정애 ★  file new 조선의국모 10 03:15:06
★ 사과 장난 - 淸草 배창호 ★  file new 조선의국모 11 03:10:57
♡어머니 당신은 사랑입니다.(가정의달 주인공 어머니사랑,인생,친구,감..   new 비추라 49 00:20:41
당신의 것은  file new 김별 63 17.05.22
인생의 의무   new (1) 산과들에 74 17.05.22
거위 같은 사람   new (1) 산과들에 64 17.05.22
사랑하며 살자   new (1) 산과들에 106 17.05.22
헛된 영화  file new (1) 광솔 59 17.05.22
💖 청춘이 사라지기전에  file 모바일등록 new (4) 두남받다 190 17.05.22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