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친구란??? 모바일등록
1 꼬맹 2012.06.30 23:54:24
조회 1,199 댓글 1 신고
오랜만에 만나도
어제 만나서 헤어져 오늘 다시 만난것같은
짝꿍이다

어색하다가도
공감되는 말에 다시 떼구르르
구슬굴러가는 웃음이 가득한 개구쟁이들이다

서로의 이야기에 가슴아파하기도하고
축하해주기도하며
가끔은 질투가 나는 내 삶의 경쟁자이기도하다

오늘
그런 친구가
그리운것은
비 때문은 아니라
세월이 만들어낸 추억이 있기때문이다
16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치유하는 힘은 가지고 태어납니다 ..   new beforesunri.. 5 12:48:53
당신을 너무나도 사랑하기 때문에   new gaja4308 15 12:45:00
꽃과 사람   new 도토리 5 12:43:29
<나를 묵상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나 하나 없어도' 외   new 도토리 10 11:56:59
어깨동무   new 도토리 33 11:44:04
그리움을 말한다   new (2) 라벤더1 92 11:25:35
여름이 끝나는 길목에서  file new (1) 뚜르 83 11:15:50
♤ミ 그리움으로 행복을 주는 당신 / 청호 윤봉석  file new Blueming 105 10:58:59
♧ 따뜻한 삶의 이야기 / 용혜원  file new (1) Blueming 104 10:58:40
˚♡。사랑보다 먼저온 그리움 / 풍화 김정호  file new (1) Blueming 104 10:58:24
지금부터 입니다  file new 뚜르 100 10:56:47
희망아, 행복아! 장난 그만 쳐, 못 찾겠단 말이야!   new 뚜르 60 10:46:09
♥ 네 편이야 ♥  file new (8) 마음의글 147 10:39:29
당신이 참 좋습니다 ..   new beforesunri.. 149 09:37:06
배수구가 없는 화분   new 산체맘 63 09:22:15
작은 구멍이 거대한 배를 침몰시킨다   new 산체맘 56 09:21:54
오늘도 여전히 안녕합니다   new 산체맘 83 09:21:35
˚♡。이 땅의 부모들   new (2) 청암 81 09:19:15
9월1일/ 오늘만큼은!  file 모바일등록 new ㅇㅏㅋ 517 07:57:58
● 詩 안도현/ 연탄 한 장  file new (2) ㅣezdayㅣ 117 07:16:49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