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우리가 잊고있었던 사실들.
3 꿈꾸는 2012.06.30 23:52:08
조회 1,727 댓글 0 조회 0 신고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퍼가기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나는 하느님과 인터뷰 하는 꿈을 꾸었다.


하느님께서 물으셨다.

 

"그래, 나와 인터뷰하고 싶다고?"

 

"예, 시간이 허락하신다면요"


하느님께서 미소 지으셨다.

 

"내 시간은 영원이니라. 뭘 묻고 싶으냐?"

 

"인간에게서 가장 놀랍게 여기시는 점은 어떤 것들이에요?"


하느님께서 대답하셨다.

 

"어린 시절이 지루하다고 안달하며 서둘러 어른이 되려는 것,


그리고 어른이 되면 다시 어린애로 돌아가고 싶어하는 것,


돈을 벌기 위해 건강을 해치고 나서는


그 돈을 잃어버린 건강을 되찾기 위해 다 써버리는 것,


결국 현재에도 미래에도 살지 못하는 것,


결코 영원토록 죽지 않을 것처럼 살다가는,


마침내 전혀 인생을 살아본 적이 없는 것처럼


무의미하게 죽어 가는 것이란다."

 

하느님께서 내 손을 잡으셨다.


그렇게 한 동안 말이 없었다.


내가 다시 여쭈었다.


"저희들의 어버이로서 자녀들에게 주시고 싶은 인생의 교훈은 무엇인가요?"

 

"누군가 억지로 너를 사랑하게 할 수는 없는 법이니


오직 너 스스로 사랑 받는 존재가 되는 수밖엔 없다는 사실을


배워야 하느니라.


남과 자신을 비교하는 일은 좋지 않다는 것과,


용서를 실천함으로써 용서하는 법을 배워야 하느니라.


사랑하는 사람에게 상처를 주는 데는 단 몇 초 밖에 걸리지 않지만,


그 상처를 치유하는 데는 여러 해가 걸린다는 것을 배워야 하느니라.


가장 많이 가진 자가 부자가 아니라,


최소한의 것만 필요한 사람이 진정한 부자라는 것을 배워야 하느니라.


극진히 사랑하면서도


그 감정을 표현하는 방법을 모르는 사람들이 있다는 것을 알아야 하느니라.


두 사람이 똑같은 것을 바라보더라도


서로 다르게 볼 수도 있다는 사실을 알아야 하느니라.


서로 용서하는 것만으로는 부족하고,


너 자신을 용서해야 한다는 사실을 알아야 하느니라."

 


"시간을 내 주셔서 감사합니다. 그 밖에 또 들려주실 말씀이 있나요?"


내가 겸손하게 여쭙자 하느님께서 미소 지으며 말씀하셨다.

 


"늘 명심하여라. 내가 여기 있다는 사실을, 언제까지나."





 

 

 

좋아요 17
베스트글 추천
꿈꾸는님의 보유뱃지 1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퍼가기 메일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파워링크 AD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공지 이지데이 모바일 시즌 2 평가하고 간식 먹자~  (13)
공지 자유톡에 질문답변하면 매주 맛있는 간식이!?  (4)
공지 살림 노하우 공유하고 상품권 받으세요~  (26)
공지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2)
그리움을 주는 사람이 내게 있다 / 受 天 김용오   new 9 헤르만헷세 126 14.09.22
좋은밤 되세요 ^~   new 4 포비 258 14.09.22
한번 맺은 인연이기에   new 12 네잎크로바 456 14.09.22
인생과 커피  file 모바일등록 new 9 나마스떼 586 14.09.22
가을 그리움   new 4 블루아이스 335 14.09.22
사랑한다는 것이 얼마나 좋으냐  (1) new 43 뚜르 830 14.09.22
낙엽에 쓴 편지   new 43 뚜르 655 14.09.22
그대여 아는가 // 이정하  file 모바일등록 new 9 나마스떼 594 14.09.22
  모바일등록 new 1 아따안알랴줌 233 14.09.22
코스모스   new 83 ..... 474 14.09.22
가을하늘을보면서...   new 83 ..... 526 14.09.22
가을1   new 83 ..... 311 14.09.22
가을   new 83 ..... 267 14.09.22
우리집   new 83 ..... 208 14.09.22
반성   new 11 도토리 247 14.09.22
당신과 나의 가을이 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 이..   new 10 소나무 396 14.09.22
면벽(面壁)   new 11 도토리 130 14.09.22
행복을 파는 가게 // 황금찬  file new 12 푸른꽃밭 557 14.09.22
♣ 가을 편지 //이해인   new 12 푸른꽃밭 245 14.09.22
첫포옹// 용혜원   new 12 푸른꽃밭 225 14.09.2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전체 베스트 톡
섹션별톡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