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가족 웃음꽃!
22 이상화 2012.06.17 09:32:07
조회 705 댓글 2 신고
가족 웃음꽃! 
창 너머 골목에서는 엄마와 아이가 토닥토닥,
친구처럼 자잘못을 따지며 오 분 동안 꼼짝도 안 하고 있습니다.
아이는 엄마가 약속을 지키지 않은 것이 화가 나서 한 발 짝도 앞으로 가지 않겠다고 선언했으며,
엄마는 소리를 빽 지르는 대신, 꼼짝도 안 하는 아이에게 다가가 미안하다고,
약속을 못 지킨 것을 시인하고 사과했습니다.
아빠는 재촉하거나 짜증내는 대신 가만히 그들 이야기의 기승전결이 풀려가는 걸 지켜보며 기다렸습니다.
아이 버릇을 잘 못 들인다고 이야기하는 분들도 계실지 모르지만,
저는 그 엄마 아빠가 참 예쁜 사람이란 생각이 들어 창문 너머로 한참 그들을 지켜봤습니다.
엄마가 사과를 하자, 그제서야 아이는 화를 풀고 엄마를 따라가기 시작했습니다.
건강한 커뮤니케이션을 보고 참 부러웠습니다.
인간심사 뜸들이며 제 순서를 다 밟아가며 엉키고 풀리고 해야 하는 것을 다시 봤습니다.
기계도 문제가 생기면 차근차근 풀어야 제대로 다시 작동하는 것 처럼요.
그 기승전결의 묘미를 모른 채 덮어놓고 달려와서, 스물이 지나고 서른이 지나서야
겨우 자신을 조금씩 알아가는 느낌이 드는 걸까요.
꼬이고 풀고 사과하고 용서하고 토라지고 사랑하고를 반복하는 희로애락을,
사람간의 소통을 어려서부터 익혀가는 아이.
신은 사람을 그렇게 지었는데, 바쁜 세대를 살아온 우리로서는,
대충 떼우면서 지나가는 경우가 많지 않았나,
그 아이가, 그 가정이 참 부러웠습니다.
백은하 / 글․
19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 여유 있는 태도가 해결책을 찾아낸다 **   new 청암 25 07:54:43
그대를 위하여 / 안도현  file new 센텀시티 41 07:32:02
그리운 부석사 / 정호승  file new 센텀시티 13 07:31:56
선천성 그리움 / 함민복  file new 센텀시티 20 07:31:48
▶ 사람이 친구를 사귀는 데는 분명한 과정이 하나 있는데  file new 영어비빔밥 37 07:16:55
🌹행복한 시간🌹/윤보영   모바일등록 new LO지혜VE 56 07:11:39
♡코끼리와 개미의 사랑...  file 모바일등록 new 우미의아침편.. 121 06:50:33
함께 하되 물들지 말라   new 광솔 59 06:40:33
제겐 당신 하나면. . .  file new 바다노을 163 04:11:03
  모바일등록 new 가출한아저씨 78 03:10:12
˚♡з 누군가를 사랑한다는 것은 / 雪花 박현희  file new (2) Blueming 184 01:57:33
♡♥ 당신은 사랑입니다 / 雪花 박현희  file new (1) Blueming 180 01:55:00
왜 아직도 들고 있습니까?   new 이현경 85 01:17:28
어른이 되는 때   new 이현경 59 01:15:32
하늘의 세수   new 도토리 66 00:18:54
사랑의 슬픔   new 도토리 80 15.04.21
사람이 살면서 참...!   new 이현경 143 15.04.21
위층 소음  file new 밤별 86 15.04.21
그대를 훔치다  file new 밤별 217 15.04.21
펌)빛과나눈이야기1   new 해맑음3 106 15.04.2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