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사, 오십대에 흔들리는 바람
11 하얀해돌이 2012.06.14 05:53:50
조회 4,085 댓글 3 신고


..사 오십대에는 흔들리는 바람..



 


첨부이미지



 

♠..나이 사십(不惑) 오십(知命)은 붙잡는 사람,
만날 사람 없지만

바람이 불면 가슴 서리게 울렁이고

비라도 내리면
가슴이 먼저 어딘가를 향해서 젖어든다.



첨부이미지


 


♠..사. 오십은
세월앞에 굴복해 버릴줄 알았는데
겨울의 스산한 바람에도 마음이 시려진다.

 

 

첨부이미지


 

 

♠..시간의 지배를 받는 육체는
시간을 이기지 못하고 흔들린다.
시간을 초월한 감성은 새로운 외면의
세계를 향해서 자꾸자꾸 오르고 싶어 한다



첨부이미지


 

♠..사. 오십은 말하고 싶지 않은 세월
생각하고 싶지 않은 나이,
체념도 포기도 안 되는 나이,



첨부이미지


 

♠..홀가분히 벗어 나려다 여기까지 와버린 나이,
그리고
마흔은 젊은날 내안의 파도를 잠재우는 나이,
그 마흔이 세월의 무게로 나를 누른다.

 


첨부이미지

 


♠..사. 오십만 넘기면
휘청 거리지 않아도 되리라 믿었다.
그러나
형체를 알수 없는 색깔은 나를 물들이고



♠..내안의 숨겨진 파도는
더욱 거센 물살을 일으키고
부서져 깨어질 줄 알면서도
여전히 바람의 유혹엔 곧잘 흔들린다.



 첨부이미지


 

♠..아마도
이건 잘 훈련 되어진 정숙함을 가장한
삶의 자세일 뿐 일 것이다.



첨부이미지


 

♠..추적추적 내리는 비,
더없이 푸른 하늘 회색빛 높게 떠
흘러가는 쪽빛 구름,
창가에 투명하게 비치는 햇살,
바람을 타고 들어오는 가을 향기도
모두가 내가 비켜가야 할 유혹



첨부이미지



♠..창가에 서서 홀로 마시던 커피,
이젠 누군가를 필요로 하면서
늘 즐겨 듣던 음악도
누군가와 함께 듣고 싶어진다.



첨부이미지


 


♠..사람이 그리워 지고 사람을 만나고 픈
그런 나이임을 솔직히 인정하고 싶다.


 

첨부이미지


 


♠..사소한 것까지
그리움과 아쉬움이 되어 버리는 나이
어떤 것에도 만족과 머무름으로
남는 것이 아닌 슬픔으로 남는 나이
나이 사.오십은 不惑(불감) 과 知命(지명), 흔들리는 바람 ^^


 


 

 

 

29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언제 한 번   라벤더1 522 15.03.25
편견과 무지  file 뚜르 201 15.03.25
날마다 이런 오늘 되세요   (2) 김용수 993 15.03.25
증자(曾子)의 격언   광솔 207 15.03.25
미안해요 / 김정한  file beforesunri.. 540 15.03.25
사랑이 왜 ♡ 모양인지 아세요?   (1) 라벤더1 922 15.03.25
♥해보고 해보고 또 해보는거야...  file (2) 우미의아침편.. 1,422 15.03.25
▶ 세상에는 단 두 가지의 법칙만이 존재한다  file 영어비빔밥 400 15.03.25
** 세월을 아끼라 **   청암 495 15.03.25
함께 걷는 길 / 김수인  file 순수순남 364 15.03.25
best  ※◈ 삶에는 정답이라는 것이 없습니다 ◈※  file (7) Blueming 1,345 15.03.25
3월25일,수요일-봄은 새침한 아가씨   사교계 여우 248 15.03.25
내나이가어때서   모바일등록 솔져맘 253 15.03.25
꽃 가슴   도토리 268 15.03.25
사랑받는 사람의 비밀   라벤더1 661 15.03.25
<벗을 노래하는 시 모음> 정연복의 '그리운 벗에게' 외   도토리 83 15.03.24
매화 2  file 김별 257 15.03.24
아름다운 꽃  file 밤별 436 15.03.24
안 부  file 밤별 416 15.03.24
- 함께 있어주는 것-   두레박 419 15.03.24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