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사, 오십대에 흔들리는 바람
11 하얀해돌이 2012.06.14 05:53:50
조회 4,022 댓글 3 신고


..사 오십대에는 흔들리는 바람..



 


첨부이미지



 

♠..나이 사십(不惑) 오십(知命)은 붙잡는 사람,
만날 사람 없지만

바람이 불면 가슴 서리게 울렁이고

비라도 내리면
가슴이 먼저 어딘가를 향해서 젖어든다.



첨부이미지


 


♠..사. 오십은
세월앞에 굴복해 버릴줄 알았는데
겨울의 스산한 바람에도 마음이 시려진다.

 

 

첨부이미지


 

 

♠..시간의 지배를 받는 육체는
시간을 이기지 못하고 흔들린다.
시간을 초월한 감성은 새로운 외면의
세계를 향해서 자꾸자꾸 오르고 싶어 한다



첨부이미지


 

♠..사. 오십은 말하고 싶지 않은 세월
생각하고 싶지 않은 나이,
체념도 포기도 안 되는 나이,



첨부이미지


 

♠..홀가분히 벗어 나려다 여기까지 와버린 나이,
그리고
마흔은 젊은날 내안의 파도를 잠재우는 나이,
그 마흔이 세월의 무게로 나를 누른다.

 


첨부이미지

 


♠..사. 오십만 넘기면
휘청 거리지 않아도 되리라 믿었다.
그러나
형체를 알수 없는 색깔은 나를 물들이고



♠..내안의 숨겨진 파도는
더욱 거센 물살을 일으키고
부서져 깨어질 줄 알면서도
여전히 바람의 유혹엔 곧잘 흔들린다.



 첨부이미지


 

♠..아마도
이건 잘 훈련 되어진 정숙함을 가장한
삶의 자세일 뿐 일 것이다.



첨부이미지


 

♠..추적추적 내리는 비,
더없이 푸른 하늘 회색빛 높게 떠
흘러가는 쪽빛 구름,
창가에 투명하게 비치는 햇살,
바람을 타고 들어오는 가을 향기도
모두가 내가 비켜가야 할 유혹



첨부이미지



♠..창가에 서서 홀로 마시던 커피,
이젠 누군가를 필요로 하면서
늘 즐겨 듣던 음악도
누군가와 함께 듣고 싶어진다.



첨부이미지


 


♠..사람이 그리워 지고 사람을 만나고 픈
그런 나이임을 솔직히 인정하고 싶다.


 

첨부이미지


 


♠..사소한 것까지
그리움과 아쉬움이 되어 버리는 나이
어떤 것에도 만족과 머무름으로
남는 것이 아닌 슬픔으로 남는 나이
나이 사.오십은 不惑(불감) 과 知命(지명), 흔들리는 바람 ^^


 


 

 

 

29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종달새에게 - 딸의 생일 축시   도토리 136 14.11.25
생의 점화   도토리 169 14.11.25
삶에의 용기   도토리 258 14.11.25
♡ .. * 혼자가 아닌 함께.....!  file 하비연 895 14.11.24
<겨울나무 시 모음> 정연복의 '겨울나무의 독백' 외   도토리 73 14.11.24
♤...사랑은 흐르는 물에도 뿌리를 내립니다.  file Coffee프린스 528 14.11.24
가장(家長)의 사랑  file 바다노을 390 14.11.24
당신이 아름다운 이유   네잎크로바 817 14.11.24
♣ 사랑이 그리움뿐이라면 / 용혜원  file 토기장이 651 14.11.24
낙엽과 나 // 김철  file 모바일등록 나마스떼 392 14.11.24
best  당신과 나의 겨울이 따뜻했으면 좋겠습니다 / 이채시인   (3) 소나무 1,703 14.11.24
고린내   도토리 185 14.11.24
술자리의 십불출(十不出)   하얀해돌이 514 14.11.24
** 화목한 가정 **   청암 520 14.11.24
초겨울 뜰에 서서  file 모바일등록 나마스떼 685 14.11.24
겨울나무의 독백   도토리 324 14.11.24
♥ 나는 어리다 // 박시하  file 토기장이 418 14.11.24
좋은 생각이 나를 젊게 한다   이상화 882 14.11.24
자주하면 좋은 말   이상화 1,077 14.11.24
겨울을 나는 법 / 정연복   (2) 도토리 270 14.11.2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