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사, 오십대에 흔들리는 바람
11 하얀해돌이 2012.06.14 05:53:50
조회 4,141 댓글 3 신고


..사 오십대에는 흔들리는 바람..



 


첨부이미지



 

♠..나이 사십(不惑) 오십(知命)은 붙잡는 사람,
만날 사람 없지만

바람이 불면 가슴 서리게 울렁이고

비라도 내리면
가슴이 먼저 어딘가를 향해서 젖어든다.



첨부이미지


 


♠..사. 오십은
세월앞에 굴복해 버릴줄 알았는데
겨울의 스산한 바람에도 마음이 시려진다.

 

 

첨부이미지


 

 

♠..시간의 지배를 받는 육체는
시간을 이기지 못하고 흔들린다.
시간을 초월한 감성은 새로운 외면의
세계를 향해서 자꾸자꾸 오르고 싶어 한다



첨부이미지


 

♠..사. 오십은 말하고 싶지 않은 세월
생각하고 싶지 않은 나이,
체념도 포기도 안 되는 나이,



첨부이미지


 

♠..홀가분히 벗어 나려다 여기까지 와버린 나이,
그리고
마흔은 젊은날 내안의 파도를 잠재우는 나이,
그 마흔이 세월의 무게로 나를 누른다.

 


첨부이미지

 


♠..사. 오십만 넘기면
휘청 거리지 않아도 되리라 믿었다.
그러나
형체를 알수 없는 색깔은 나를 물들이고



♠..내안의 숨겨진 파도는
더욱 거센 물살을 일으키고
부서져 깨어질 줄 알면서도
여전히 바람의 유혹엔 곧잘 흔들린다.



 첨부이미지


 

♠..아마도
이건 잘 훈련 되어진 정숙함을 가장한
삶의 자세일 뿐 일 것이다.



첨부이미지


 

♠..추적추적 내리는 비,
더없이 푸른 하늘 회색빛 높게 떠
흘러가는 쪽빛 구름,
창가에 투명하게 비치는 햇살,
바람을 타고 들어오는 가을 향기도
모두가 내가 비켜가야 할 유혹



첨부이미지



♠..창가에 서서 홀로 마시던 커피,
이젠 누군가를 필요로 하면서
늘 즐겨 듣던 음악도
누군가와 함께 듣고 싶어진다.



첨부이미지


 


♠..사람이 그리워 지고 사람을 만나고 픈
그런 나이임을 솔직히 인정하고 싶다.


 

첨부이미지


 


♠..사소한 것까지
그리움과 아쉬움이 되어 버리는 나이
어떤 것에도 만족과 머무름으로
남는 것이 아닌 슬픔으로 남는 나이
나이 사.오십은 不惑(불감) 과 知命(지명), 흔들리는 바람 ^^


 


 

 

 

29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또 다른 상상  file (6) 뚜르 220 17.05.26
적을 포용하면 근심 걱정이 사라진다  file (4) 뚜르 170 17.05.26
꽃의 말 /정연복  file (2) 뚜르 96 17.05.26
장미꽃   (1) 도토리 49 17.05.26
피지 못한 채 꺾여버린..   (2) 명암 133 17.05.26
좀 늦어도 괜찮고 돌아가도 괜찮다   (3) 명암 156 17.05.26
닭둘기   (1) 명암 119 17.05.26
느리게 사는 즐거움  file (4) lovely 233 17.05.26
세상은 거울이다.  file (4) lovely 124 17.05.26
"나는  file 모바일등록 (8) 유비무환 233 17.05.26
우물과 마음의 깊이  file (6) lovely 174 17.05.26
나폴레옹은  file 모바일등록 (4) 유비무환 87 17.05.26
"진정한  file 모바일등록 (4) 유비무환 81 17.05.26
잘하고 있어요, 지금도  file (1) 최강긍정의힘 120 17.05.26
마음이 허전한 것은 욕심 때문입니다  file (2) 최강긍정의힘 115 17.05.26
행복해지기 연습  file (1) 최강긍정의힘 141 17.05.26
내 마음에 그려놓은 사람  file (1) 4uhappy 201 17.05.26
아무것도 아닌것처럼  file (2) 4uhappy 140 17.05.26
당신의 마음  file (1) 4uhappy 119 17.05.26
잊어버리는 연습  file (1) 우미김학주 117 17.05.2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