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빈 의자
49 뚜르 2012.04.26 16:37:20
조회 1,020 댓글 0 신고

 

 

 

숲 사이로 빈 의자가 보입니다.

지금은 비어 있어도

누군가가 앉아서

밀어를 나누었던

의자입니다.

 

빈 의자에 그대를 초청합니다.

앉아서 삶을 논하고

사랑이 어떤 것이고

고독이 무엇인지

그리움이

슬픔이

아픔이

.......

-뚜르-

 


19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스타일, 리빙, 다이어트, 좋은글]게시판 통합 및 부분 개편 안내
크리스마스에 함께하고픈 연예인 말하고 상품권 받자!!  (24)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3)
~행운을 부르는 9가지 습관~   new 포비 16 06:53:54
11월  file new 들까치 70 05:19:01
우리의 만남은 ˚♡。/ 詩. 용혜원  file new Blueming 149 02:14:38
'그냥' 이라는 말  file new 꿈드림 >.< 48 01:40:37
자연과 사람   new 도토리 34 00:52:32
사랑의 눈길   new 도토리 62 00:36:08
참는 당신이 참 아름답습니다   new 네잎크로바 235 14.10.31
★ 꿈을 위한 변명 // 이해인   new 토기장이 133 14.10.31
♣ 꿈은 깨어지고 // 윤동주  file new 토기장이 185 14.10.31
외로운 날 떠난다   new 꽃피다 185 14.10.31
마음과 마음을 이어 - 고윤석  file new 바다노을 381 14.10.31
은 행 잎   new 이상화 147 14.10.31
아름다운 동행을 위하여  file 모바일등록 new 나마스떼 501 14.10.31
강물   new 도토리 140 14.10.31
<늦가을 시 모음> 윤수천의 '늦가을 들판에서' 외   new 도토리 50 14.10.31
◈ 고향 난초 // 미당(未當) 서정주  file new 토기장이 186 14.10.31
늦가을   new 도토리 200 14.10.31
보길도 예송마을에서  file new 어부 237 14.10.31
중년의 가슴에 11월이 오면 / 이채시인   new 소나무 486 14.10.31
가을이 떠나고 있나 봅니다.  file new (2) 새벽해무 813 14.10.31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