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빈 의자
55 뚜르 2012.04.26 16:37:20
조회 1,030 댓글 0 신고

 

 

 

숲 사이로 빈 의자가 보입니다.

지금은 비어 있어도

누군가가 앉아서

밀어를 나누었던

의자입니다.

 

빈 의자에 그대를 초청합니다.

앉아서 삶을 논하고

사랑이 어떤 것이고

고독이 무엇인지

그리움이

슬픔이

아픔이

.......

-뚜르-

 


19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 그리움은 지독한 아픔이다 // 용혜원  file new 토기장이 8 19:42:14
빈손으로 남에게 줄 수있는 일곱가지 선물   new 뚜르 50 18:55:38
고진감래   new 라벤더1 54 18:29:11
# 나그네의 꽃다발 - 未堂 서정주 #  file new 토기장이 49 17:41:17
눈물꽃  file 모바일등록 new 나마스떼 92 17:25:19
내 마음에 집   new 라벤더1 109 17:13:09
♥ 너를 만나고 // 도종환  file new 토기장이 108 16:54:10
당신이 보고 싶은 날 / 이해인   new ufo 118 16:15:41
한 해를 보내며   new ufo 31 16:13:55
기도 / 함정임   new ufo 46 16:13:16
바람의 기도   new 도토리 51 16:00:09
힘내세요, 당신   new 라벤더1 210 15:36:17
새벽을 여는 날 까지   new 이상화 67 15:23:05
중년의 당신을 사랑하고 있다면, 외 2편 / 이채시인   new 소나무 87 15:22:43
가슴에 늘 그리운 사람 넣어 놓고   new 이상화 143 15:20:58
티끌의 기도   new 도토리 46 15:07:41
best  거북이처럼 느리게 달팽이처럼 천천히  file 모바일등록 new (2) 나마스떼 211 13:30:23
잠시나마 느끼는 시간여행   new 뚜르 147 11:53:28
꽃보다 아름다운 당신.!!!   new 317 11:19:32
(감동) 시민으로 살아간다는 것은  file new (1) 이지데이 141 10:50:13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