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글 전체보기 즐겨찾기
빈 의자
100 뚜르 2012.04.26 16:37:20
조회 1,044 댓글 0 신고

 

 

 

숲 사이로 빈 의자가 보입니다.

지금은 비어 있어도

누군가가 앉아서

밀어를 나누었던

의자입니다.

 

빈 의자에 그대를 초청합니다.

앉아서 삶을 논하고

사랑이 어떤 것이고

고독이 무엇인지

그리움이

슬픔이

아픔이

.......

-뚜르-

 


19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기쁨의 맛  file new (1) 토기장이 25 18:55:14
잘가라 내 사랑  file new (1) 토기장이 39 18:08:47
칸나   new 도토리 19 16:41:45
[펌]내게 남아 있는 것   new 교칠지심 37 15:49:39
생각할 시간   new 교칠지심 42 15:48:16
♡우리곁에 숨어있는 행복♡   new (2) 새벽이슬 76 15:42:43
그러나 흙은 사라지지 않는다  file new (1) 토기장이 35 15:27:29
낙엽   new 도토리 21 15:22:51
참깨를 털면서   new (1) 산과들에 22 14:22:55
외길   new (1) 산과들에 31 14:22:28
생명의서   new (1) 산과들에 28 14:22:05
도덕경 이야기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66 12:03:12
가족   new (2) 도토리 51 10:50:02
♡ 가을에 고독할 수 있는 것은   new (4) 청암 101 10:14:14
그 때는 그 때의 아름다움을 모른다  file new (1) 스텔라 94 09:54:30
꽃을 피우는 삶이란  file new (1) 스텔라 99 09:53:01
삶에 필요한 조건을 두 배로 갖추어라  file new (1) 스텔라 79 09:51:12
출구  file new (1) 세화진 68 06:59:09
★ 오월 김궁원/ 노을  file new 캐시비 36 06:30:10
★ 炚土 김인선/ 억새  file new (1) 캐시비 49 06:27:25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