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저를이겨먹을려고해요 모바일등록
5 잉잉 2012.07.31 18:26:54
조회 2,005 댓글 4 신고
1년조금넘은커플입니다
휴가여서 서울로 놀러갔는데
날씨가 날씨인지라 덥다고하루종일 짜증내더라구요 붙지말라고 평소에는 스킨쉽 많이하면서
코엑스 가는 도중 잘 놀다가 덥다고 싸우게 됬어요 붙지말라고
코엑스에 도착하자마자 볼꺼 없다 가자
이러고 친구네로 가는 40분내내 뚱해서 아무말
안하고 친구네가서 차 타고 가는데
도중에 제가 잠들었는데 절 깨우더라구요
대전으로 내려가는지 알았는데 광화문이랑
청계천왔다고 아직까지 뚱해있을거냐고
아니 뚱해있는사람이 누군데 저보고
그러는겁니다 하루종일 덥다고 짜증내더니
전 안덥습니까?
아무말안했더니 저보고 미안하다면서
손을 잡더군요 저도 기분잡친 상황이라서
더우니까 놓으라고 했더니 그거 하나 이해못해
주냐고 화를 내더군요 전 결국 눈물이 터졌고
대전내려가는데 도중에도 계속 넌 이거 하나
이해못해주냐고 자기는 잘못한거 없단 식으로
계속 이렇게 뚱해있을거냐면서..
자기가 먼저 짜증내고 뚱해있었던건 생각도 안하고

지난 1년동안 항상 제 맘 먼저생각해주고
항상이해해주던남친
요즘들어 싸워도 사과안하고
제가 잘못하면 이틀씩 연락쌩까고 잠수타고
사과 잘 안받아주고...(다 제 버릇고치려고했답니다)
며칠전엔 하도 알던 오빠들 전 남자친구
연락하지도 읺은것과 학교 오빠들 한테
연락이라도 오면 짜증내고 집착하길래
집착하지 말랬더니 어제 무슨뜻이냐고
묻더군요.......
휴 갑자기 왜 이렇게 된걸까요
적반하장도 유분수지
어제 그러고 아직까지 연락한통 없네요
9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제가 유난스러운걸까요..   모바일등록 new (2) 스텔ㄹㅏ 280 02:38:57
남편외도   모바일등록 new (1) 사랑쟁이 744 15.01.30
한달두세번장례식간다는신랑   모바일등록 new (5) 우울한날들 527 15.01.30
처가식구들이 자꾸 찾아옵니다   new (6) 디데이 412 15.01.30
어디서 이상한 미신을 듣고왔는지   new (5) 날개없는 420 15.01.30
엄마의 남친   new (2) 지혜 522 15.01.30
이젠 내 마음이 식었네요   (4) 어울림 662 15.01.30
이혼한 전남편이 애를 보고 싶다고   (3) 화자 437 15.01.30
와이프 맘을 다시 열고싶어요   (6) 세익 614 15.01.30
우연히 약국갔다가...데이트 신청하고픈 여자가 생겼어요...   (15) 김민수 921 15.01.29
제가 게으른건지 궁금해요!   (7) 히고 576 15.01.29
게으른 아내   (5) 젠틀맨 785 15.01.29
출산후 다이어트 어떻게해요ㅠㅠ   (3) theei 543 15.01.29
아내가 저랑 싸우면 집을 나가버립니다   (10) 리드오 806 15.01.29
무능력한 남편, 누가 잘못된건가요   (3) 삼12 614 15.01.29
와이프 진짜 미친것같아요   (7) 무기명 1,220 15.01.29
결혼생활..허무하다   (2) zhfk 641 15.01.29
남편이 숨막히고 답답합니다.   (1) 곰아 525 15.01.29
너무 철이 없는 여자친구   (5) 이규흔 657 15.01.29
랜덤채팅 하는 남편   모바일등록 (9) 크리스탈윤 787 15.01.28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