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이혼했는데 다시 합치자고 합니다.ㅜ.ㅜ
5 비가 2012.06.28 10:51:46
조회 7,740 댓글 24 신고
휴 더운신데 잘들 보내시지여
전 7년된 싱글맘 입니다.
작년부터 애들아빠가 같이 합치자고 합니다.
애들아빠 정말 성실하고 넘 착해서 문제도 없어는데 시댁문제로 이혼하게 되습니다.
그래서 남편은 시댁식구들과 살구여
근데 짐와서 잘못했다고 울식구들한테 가서 울면서 사죄 합니다.
당연히 울집에선 혼자 애들키우면서 힘든것 알고 다들 찬성 입니다..
휴.. 근데 전 정이 없습니다. 7년이란 세월 동안 얼마나 힘들고 고통스럽워는데...회사 다닌고 애들 키우고..말함 끝이 없습니다..
정이 없음 능력이라도 있다면 애들한테 도움줄수도 있는데 그것도 아닌고 옛날보다 더 안되서 왔습니다..
울식구들이 넘 성황고 애들도 아빠 넘 좋아해서 저도 허락하고 집에 들어 왔는데..
하루만에 다시 나가라고 했습니다..ㅜ.ㅜ
7년이란 공간이 넘 컸더라구여 도저히 애들아빠 얼굴만 봐도 제가 죽을것 같더라구여
그래서 미친여자 처럼 소리 지르면서 나가라고 했습니다..ㅜ.ㅜ
애들 봐서 그럼 안되는데.. 이젠 용기도 없고 서로 정도 없는데 구지 같은 집에서 살필요가 이쓸까요..ㅜ.ㅜ
잘모르겠습니다. 참고 산다는것...휴
나쁜엄마 맞은것 갔습니다.
이혼할때 둘째가 5살이고 큰애가 초1학년 였는데.. 힘들때 옆에 있어 달라고 했는데 그땐 없잖아여 전 그게 젤 가슴아픈고 못참게 합니다..
짐와서..ㅜ.ㅜ 정말 싱글맘으로 사는것.. 죽지못해 사는것 입니다..
하지만.. 답답 합니다...ㅜ.ㅜ
19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이혼은 어떻게 해야하나요? ㅠ   모바일등록 new (5) 봄아봄아 220 04:20:55
35살 미혼여자..   new (13) 안쫄리나쫄티 1,175 15.03.26
남편..여자가있는걸까요..?   new (6) 미친게아니라.. 1,133 15.03.26
어이없고 찌질하네요   new (1) 웜미 543 15.03.26
남자들 유흥업소 궁금   (7) 키니ㄴ 923 15.03.26
이혼이 두려워요   (6) 솜마 606 15.03.26
best  6년전에 헤여진 남친 진짜 찾아가봐야 할까요 ?   (16) 향라니~! 3,356 15.03.25
자꾸 술먹고 노래방가네요   (3) 부처마음 796 15.03.25
남편의 바람   (7) 뚝뚝떨어 1,413 15.03.25
이사문제로 갈등   (3) 코키코 419 15.03.25
이게 내 잘못인가요?   (4) 오만둥 1,818 15.03.25
저는 남편한테 고마워 해야할듯 싶어요   모바일등록 (2) 별빛여우 811 15.03.25
친구가 남친 자랑을 너무 많이 해요   모바일등록 (7) 유후후후훟 925 15.03.24
남편을 이해하는 법   (4) 마마태 929 15.03.24
이제 그만하려구요   (5) djtjdjtj 1,040 15.03.24
나가라는 신랑....서러워요   (16) 가독도 1,360 15.03.24
짜증과 폭언에 점점 무기력해지네요   (1) yearyear 532 15.03.24
동창과 스킨쉽   (18) 차찿 2,931 15.03.23
일하고 싶다는 아내   (3) 1238 1,096 15.03.23
재혼하고 힘드네요   (2) 호래오 1,450 15.03.23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