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뱃속의 아이때문에 헤어지지도 못하겟고.. 모바일등록
10 마녀 2012.06.15 01:25:36
조회 8,899 댓글 31 신고
안녕하세요
저는 뱃속에 4주된 아이가 잇는 예비 맘 입니다..
답답한데.. 어디다가 속풀곳이 없어서 올려요..
결혼을 앞두고잇고.. 아이가 생겼다는걸 알고 양쪽집에 얘기도 햇어요..
그런데.. 여자의 직감이라는게 참 무섭더군요..
저번주 금요일.. 아기소식을 처음접하고 오빠와 같이잇는데..
일끝나고 피곤하다고 먼저 자더라구요..
근데 오빠핸드폰으로 문자가 왔는데.. '또연락없네'
이런 문자가왔습니다.. 번호도 저장되 잇지도않고..
느낌이이상해서 전화했습니다.. 아이를 지웠다더군요..
회식자리에서 노래방갔다가.. 2차를 나갔다고.. 딱 한번이였다고..
임신햇다고 연락와서 돈주고 끝냈다고..
너무 화가나서 새벽에 서울에서 수원까지 택시타고 그여자찾아갔습니다..
차라리 나보다 괜찮은 여자였으면 깨끗하게 헤어졌을텐데..
진짜 한심한 여자더라구요.. 그런게 생활인여자..
그거자체가 너무 화가나서 니네끼리 해먹으라고 뒤돌아 올려는데
그여자 적반화장으로 제머릴 잡더라구요
순간 너무화가나서 술취해서 말도안통하는여자 사정없이 때려줬습니다..
가지말라고 붙잡는 오빠 뺨을 양쪽 번갈아가면서 때려줬네요..
울면서 무릅꿇고.. 제가 하는 막말 다 받아가면서 빌길래
진심이구나.. 뱃속에 아이도 잇고 양쪽 집에서도 알고..
그냥 넘어가기로 햇습니다.. 그여자한테 불쌍한년 병신새끼 만나서 고생한다는 소리도 들었네요..
다 넘기기로 했습니다.. 사람이니까 실수할 수 잇다고..
근데문제는 그다음입니다.. 자다가도 눈이떠지고 옆에서 자고있는 모습보면 한대만패고싶고.. 잘하겟다고.. 상처준만큼 너와 아이만보겟다고.. 떠나지만 말아달라고 아직도 울면서 비는사람을..
저게 진심인진아는데.. 믿을수가없어요.. 제가 이모양이라서.. 아이에게 해가될까봐 많이 무섭습니다.. 이걸 어떻게 이겨내야 될까요..
약물치료는 아니더라도.. 정신병원 상담치료라도 받아볼까요...?
17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랜덤채팅 하는 남편   모바일등록 new (9) 크리스탈윤 429 15.01.28
남편이 전부 돈관리하는데요   new (2) 가미 485 15.01.28
아이를 원하지 않는다는 아내..   new (4) fafa 592 15.01.28
이렇게 살다간 미쳐버리겠습니다   new (4) 위키드 720 15.01.28
요물같은 기계...   new 파쿠스 486 15.01.28
살림 잘하고 싶어요 ㅠ   new (3) 희야 257 15.01.28
남자들이 갑자기 변하는 이유는 뭐죠?   모바일등록 (4) 응딩 816 15.01.27
살림 포기한 와이프   (16) 미앤미 1,272 15.01.27
늘 공격적이고,,   (8) comi 705 15.01.27
서글퍼요   (4) 인디 375 15.01.27
남편을 이해못하겠다   (2) 크립 642 15.01.27
둘이라고 외롭지 않은건 아닙니다.   모바일등록 (7) miae1 588 15.01.27
아빠의 외도에 대한 답변   (1) 배위진 630 15.01.27
돈 문제로 남편에게 배신감드네요   (5) 뚜레 571 15.01.27
썸남..   모바일등록 (5) 헤헤 778 15.01.26
반대가 너무 심하네요..   모바일등록 (3) 이지지지628. 634 15.01.26
현명한 조언 구합니다.   (5) 꽃이되어 448 15.01.26
이혼에 과한 조언좀 해주세요   모바일등록 (10) 다래공쥬늼 781 15.01.26
밥안주는 와이프 어쩝니까   (8) 헤븐 1,018 15.01.26
아내의 외도   (7) 어찌하리오 1,444 15.01.2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