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남편 목욕시켜주는 시어머니??
10 저바다에풍덩 2012.07.17 11:50:53
조회 14,869 댓글 41 신고
저는 결혼전부터 시어머니가 홀어머니시거든요. 남편이 어릴때 시아버지 되실분이 돌아가셨는데
유산을 좀 넉넉하게 남기고 가셨나봐요. 그래서 시어머니가 50평대 아파트에 사시는데..
집도 너무 크고 외로우니. 딸처럼 같이 지내자고 해서. 어머니가 좀 말수도 적고 교양도 있고
좋으시거든요. 큰 무리 없을거라하고 같이 지냈는데.
딴 건 다 좋아요. 집에 도우미 아주머니도 와주시고요. 그런데..
제가 딱 하나 이해할 수 없는게...
시어머니가 남편.. 등도 밀어주고 목욕을 시켜주는거에요...

뭐 그외에 전혀 불편한건 없는데요.. 저희 부부 침실에 오시거나 그런건 아닌데..
등 밀어주는 건.. 자기가 좀 하고 싶다고.. 저를 좀 경악하게 만드시는데..
제가 이부분을 이해해야 하나 싶어서요 ㅜㅠ

제가 이상한가요? 그래도.. 남편이 다커서.. 좀.. 그렇잖아요? 사실...
저는 아직 애기를 안낳아봐서 그 마음 이해가 안가긴한데..
물론 애기라면 당연히.. 씻겨주고 그러겠지만...;;;

ㅜㅠ 제가 어떻게 해야하죠?
남편은 개인사업 열심히하고... 시어머니도.. 그 연세에도. 뭐 배우러 다니시고 그러는데..
저한테도 잔소리 전혀 안하시고.. 그런데 이 목욕 부분은 좀 걸리네요 ㅜㅠ

도움 좀 주세요.. ㅜㅠ
31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하.. 우리 엄마   모바일등록 new (2) 행운이에게 96 09:16:52
시어머니와 10개월째 함께살아요.   모바일등록 new (1) flower1108 203 06:35:19
똑같은 인간들.....   모바일등록 new (7) a6 402 16.07.29
시댁식구들과 여행   모바일등록 new (4) 여비마미 659 16.07.29
내 의견 무시하는 남편과 시댁   모바일등록 (2) dpdoeo 712 16.07.29
맏며느리와 차별하는 시댁   모바일등록 (16) 일랑일랑꽃 748 16.07.29
답답해죽겠습니다...   모바일등록 (5) 뚱이맘 604 16.07.29
친정에서 차사주는데 시댁생각해야하나요?   모바일등록 (14) 햇님달님2 951 16.07.29
시댁식구가 하란데로 해야 하나봐요   모바일등록 (8) 그리움 955 16.07.28
제가 잘못인가요?   (10) 헬로캣맘 1,122 16.07.27
남편생일   모바일등록 (26) 캬캬 1,629 16.07.27
제가 많이 잘못한건가요?   모바일등록 (4) 친구 858 16.07.27
시어머님 모두 다 그런가요?   모바일등록 (32) mijeong im 1,965 16.07.27
너무너무 분가하고싶어요   모바일등록 (23) 봄날은언제 1,225 16.07.26
예비시댁식구들과의 여행   모바일등록 (26) 울이쁜쟈기 1,588 16.07.26
하소연 할곳없어 여기글올려요긴글   모바일등록 (19) 그냥이란 1,624 16.07.26
휴가때 시댁가시는분~(좀길어여   모바일등록 (5) 기다림S2 1,423 16.07.25
집안 말아먹을일?   모바일등록 (9) 희연둥이맘 1,157 16.07.24
아가이름   모바일등록 (8) 똑강ㅇ잉이 1,019 16.07.24
시댁에 돈관련문의요   모바일등록 (21) 꿈있는사람 1,819 16.07.24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