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님들앙 ~~
25 내끄 2012.07.04 12:15:42
조회 1,224 댓글 10 신고
혹시 이지 회원님들~

시댁에서 자고 오시는 분 계세요?

결혼 4개월차들어갑니다

달마다 시댁에 한번씩 가는데요

자꾸 시어머니께서 신랑 손잡고 자고갔으면 하는데 이런말하시더라구요 

참고로 시어머니 혼자계세요~

시댁가는 다음날엔 꼭 약속이 있구요 그래서 못자고가요

근데 전 싫거든요.. 불편도하고..  친정갈때도 술먹고 저희엄마아빠 자고가라는거

오빠 잠자리바뀌면 잘못잔다고 둘러대고 대리해서 오거나 하는데

신랑은 다음에 자고오자고 하네여..  자기도 저희 친정집에서 자는거 불편하다고 실어하면서 ㅠ

제가 시댁에서 자면 불편하다는걸 신랑은 모르나봐요 ㅠㅠ

만약 시댝에서 자면 일찍일어나서 제가 아침해야할꺼같고.......

님들은 시댁에서 자고오실때있어용?/
]
16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시험관 미룰 수는 없냐는 시어머니   모바일등록 (10) 멍뭉찡 2,614 16.04.12
지혜로운 것만 강조하시는 시어머님   모바일등록 (11) ㄹㄹ 1,881 16.04.12
시댁이 점점 싫어지네요.   모바일등록 (13) 필기 2,507 16.04.11
돌아오는 금요일   (9) 나니노니 1,280 16.04.11
시댁에전화...   모바일등록 (21) 딱지야어여와 1,925 16.04.11
제가 이런글 쓸줄이야..   모바일등록 (15) 미쓰꼬맹 2,861 16.04.11
시댁조카 돌잔치   모바일등록 (3) 맘마 1,323 16.04.11
시어머님이 자꾸..   모바일등록 (7) lovelyha 1,761 16.04.11
친정의 무관심   모바일등록 (5) BABYSTES 1,427 16.04.10
2층5층 시댁   모바일등록 (5) 뭐니이건 1,762 16.04.10
외동이고 싶습니다 정말   모바일등록 (12) 페르홀ㅇㅊㅎ.. 1,736 16.04.10
신부측에서 이바지 음식 받았는데요   (5) 커피와사탕 2,323 16.04.08
조언 감사합니다   (27) 봄꽁 1,558 16.04.08
시댁도 신랑도 싫어요.후기 입니다.   (18) 꺼져시누들 2,667 16.04.08
시댁도 신랑도 싫어요.(글 길어요 시원한 답변 해주실분 계실까요?..   (13) 꺼져시누들 2,106 16.04.07
자기딸이라도 이럴건지...   모바일등록 (8) 츠롱잉 2,072 16.04.07
아버님 환갑이에요~~   모바일등록 (7) 호동맘스 1,428 16.04.06
윗동서.......   모바일등록 (17) 이뿌늬 2,034 16.04.06
시아버지생신 .....아휴   모바일등록 (21) 1,688 16.04.06
말에 가시가들은 시아버지.   모바일등록 (10) ㅇl 2,035 16.04.05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