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우리시엄니 모바일등록
14 세냥이집사님 2012.07.02 12:40:48
조회 1,662 댓글 5 신고
딸딸딸거리더니 아들이라니깐 실망ㅋ
나-엄마~저한테 뭐라지말고 오빠한테그러세요~라고시어무니께말함ㅋ


2주전에 임당재검받으러갔는데
전날저녁6시부터
냉면묵고 굶고있었음 그리고 아침댓바람부터
재검받고있는데
큰시누,작은시누,시어무니 이렇게셋이서
병원옴(하혈해서)
유산이라고,수술해야한다니
나한테와서 애 더낳지말라고함ㅡㅡ
근데 왜하필 그때이야길할까?
내가이상한걸까?요건기분좀나빳음

그라고 오빠힘들까봐 한번씩가게가면
'아야자야하지말고집에있지 그러냐'

엄마~내배불러서 힘들까봐 걱정되서 그러시는거아는데
그러는 엄마나 병원좀가세요ㅠ
맨날 다리야..허리야..하지말구ㅠ
좋은말도 계속들으면 스트레슨데ㅠ
차마 이말은못하겠담ㅋㅋ

13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시댁과의 외식이 싫어요   모바일등록 new (1) slp 396 14.10.31
best  좋으면서도 걱정입니다....   모바일등록 (35) 커피 584 14.10.30
한 이혼남의 충고   모바일등록 (17) 수상한그녀 2,132 14.10.30
새댁들 김치걱정   모바일등록 (9) 양코 1,003 14.10.29
시집과 친정은 왜 다를까?   (2) 하양 532 14.10.29
시댁에서 대출을받아달라시네요ㅠㅠ   모바일등록 (14) 예담예주예원.. 1,911 14.10.28
best  분노폭발로 미치기 일보직전입니다!!!!   (129) 몰~딩 3,103 14.10.27
시댁만 가는날은 ...   모바일등록 (13) 여자~♥♥ 1,172 14.10.26
저..:결혼할수 있을까요?   모바일등록 (13) 철희3 1,372 14.10.24
이결혼 좀봐주세요   모바일등록 (19) 휴수 1,222 14.10.24
짱나요 !!   (11) 검은천사 1,188 14.10.24
best  이제 어떻게 살아가야 할까요?   (125) 난 그대의 해.. 7,924 14.10.21
저도 기찬아요   모바일등록 (5) 바둑이 872 14.10.21
전업주부인데 둘째 낳아라고 얘기   모바일등록 (7) maria2530 1,518 14.10.19
best  엄마때문에 결혼 못할 듯 합니다.   (136) 홍홍2 2,849 14.10.18
시어머니 왜이러실까요   모바일등록 (9) 승아엄마ㅡㅡ 1,818 14.10.16
시어머니때문에   모바일등록 (7) maria2530 1,741 14.10.15
어쩌면좋아요   모바일등록 (4) 바둑이 1,041 14.10.15
전 시누이에요   (13) 거성 2,243 14.10.12
친정엄마와 독립   모바일등록 (9) 은재 1,062 14.10.12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