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우리시엄니 모바일등록
14 세냥이집사님 2012.07.02 12:40:48
조회 1,656 댓글 5 신고 주소복사
딸딸딸거리더니 아들이라니깐 실망ㅋ
나-엄마~저한테 뭐라지말고 오빠한테그러세요~라고시어무니께말함ㅋ


2주전에 임당재검받으러갔는데
전날저녁6시부터
냉면묵고 굶고있었음 그리고 아침댓바람부터
재검받고있는데
큰시누,작은시누,시어무니 이렇게셋이서
병원옴(하혈해서)
유산이라고,수술해야한다니
나한테와서 애 더낳지말라고함ㅡㅡ
근데 왜하필 그때이야길할까?
내가이상한걸까?요건기분좀나빳음

그라고 오빠힘들까봐 한번씩가게가면
'아야자야하지말고집에있지 그러냐'

엄마~내배불러서 힘들까봐 걱정되서 그러시는거아는데
그러는 엄마나 병원좀가세요ㅠ
맨날 다리야..허리야..하지말구ㅠ
좋은말도 계속들으면 스트레슨데ㅠ
차마 이말은못하겠담ㅋㅋ

세냥이집사님님의 보유뱃지 18

파워링크 AD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시댁 식구들 폭행이면 막장인가요?   모바일등록 new (4) 퐁퐁사랑이 274 11:40:12
best  배알꼬인 시아버지.. 집사줘야하나요??   모바일등록 (144) 딸기맘 2,044 14.09.22
'시'자가 들어가면   모바일등록 (13) 인플루 240 14.09.21
예단비   모바일등록 (8) 마이더스의손 642 14.09.20
날 거지같이 생각하고 남편은 게임에 미쳐살고요 시댁에 고마워요?   (9) 바다 757 14.09.20
여자가 종인 줄 아는 시댁때문에 이혼하고싶어요   (12) 행복을바래요 1,287 14.09.18
시댁,,   모바일등록 (5) 아름이 759 14.09.18
홀 시아버님 환갑   (5) 유리구슬 547 14.09.18
베댓이 될줄몰랐네요;;   모바일등록 (1) 희망이안뇽 490 14.09.18
어디다 남겨야 할지..급함 이거 사기전화인가요?010010-6082-5066   (6) 마음만 858 14.09.16
글 내렸습니다   모바일등록 633 14.09.15
best  시댁..시어머니땸에 못살겠어요..   모바일등록 (154) 희망이안뇽 4,077 14.09.15
감시와 간섭   모바일등록 (9) 뽀로리 1,018 14.09.14
친정엄마..   모바일등록 (6) sos1988 797 14.09.14
상견례전 예비시아버님 암판정   모바일등록 (4) 루루 787 14.09.14
명절에 부침개랑 송편 사먹음 안되나요?   (7) 샬랄라 933 14.09.13
시어머니   모바일등록 (4) 몰라 1,083 14.09.12
다들 그런가요?   모바일등록 (13) 재쟁이 914 14.09.11
말인지 막걸리인지..!!   모바일등록 (8) 우쭈쭈♥ 887 14.09.11
best  한살어린 동서 반말을 하는데   모바일등록 (289) 써니데이 3,860 14.09.11
글쓰기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