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우리시엄니 모바일등록
14 세냥이집사님 2012.07.02 12:40:48
조회 1,695 댓글 5 신고
딸딸딸거리더니 아들이라니깐 실망ㅋ
나-엄마~저한테 뭐라지말고 오빠한테그러세요~라고시어무니께말함ㅋ


2주전에 임당재검받으러갔는데
전날저녁6시부터
냉면묵고 굶고있었음 그리고 아침댓바람부터
재검받고있는데
큰시누,작은시누,시어무니 이렇게셋이서
병원옴(하혈해서)
유산이라고,수술해야한다니
나한테와서 애 더낳지말라고함ㅡㅡ
근데 왜하필 그때이야길할까?
내가이상한걸까?요건기분좀나빳음

그라고 오빠힘들까봐 한번씩가게가면
'아야자야하지말고집에있지 그러냐'

엄마~내배불러서 힘들까봐 걱정되서 그러시는거아는데
그러는 엄마나 병원좀가세요ㅠ
맨날 다리야..허리야..하지말구ㅠ
좋은말도 계속들으면 스트레슨데ㅠ
차마 이말은못하겠담ㅋㅋ

13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외식을 하면 시누이들을 불러요.   모바일등록 new (5) 여비마미 493 16.09.25
시어머니 문제   모바일등록 new (11) yehanmom 942 16.09.25
앞으로 어캐 해야할지..   모바일등록 (13) 망원경 1,381 16.09.24
신혼부부   모바일등록 (11) 오월십오 1,427 16.09.24
친정아빠ㅜㅜ   모바일등록 (6) 건강하게자라.. 1,442 16.09.23
살쪗다라는말 ᆢ   모바일등록 (9) 콩실님 1,785 16.09.22
추석때 일이 아직도...열받아요   모바일등록 (16) 고운햇살 2,596 16.09.22
너무예민했던거겠죠..?   모바일등록 (6) 붕붕 1,907 16.09.21
며느리로써~~~!!!   모바일등록 (16) 미1115 2,248 16.09.21
같은날 시댁과 친구 결혼식   모바일등록 (16) 은찡찡 2,081 16.09.21
어떻게해야되죠?   모바일등록 (8) 아몬드S2 1,651 16.09.20
형님동서 사이요   모바일등록 (8) 푸핫끙 2,303 16.09.19
조언좀 부탁드려요   모바일등록 (9) A44 1,886 16.09.18
무슨의미?시비?거는트집?시댁?   모바일등록 (18) 꿈있는사람 2,668 16.09.18
제가잘못한건가요...?   모바일등록 (18) 곽화연 3,611 16.09.17
생각하면할수록 짜증   모바일등록 (21) 아몬드S2 2,140 16.09.17
24살때 결혼한 25년차 부부   (3) 역시 짱 2,367 16.09.17
가까운 시댁   모바일등록 (2) Iou 1,846 16.09.17
호칭?   모바일등록 (9) 율하야월댁 1,280 16.09.17
시어머님 식당 개업하셨는데욤   모바일등록 (11) 오우ㄱ 1,502 16.09.16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