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우리시엄니 모바일등록
14 세냥이집사님 2012.07.02 12:40:48
조회 1,676 댓글 5 신고
딸딸딸거리더니 아들이라니깐 실망ㅋ
나-엄마~저한테 뭐라지말고 오빠한테그러세요~라고시어무니께말함ㅋ


2주전에 임당재검받으러갔는데
전날저녁6시부터
냉면묵고 굶고있었음 그리고 아침댓바람부터
재검받고있는데
큰시누,작은시누,시어무니 이렇게셋이서
병원옴(하혈해서)
유산이라고,수술해야한다니
나한테와서 애 더낳지말라고함ㅡㅡ
근데 왜하필 그때이야길할까?
내가이상한걸까?요건기분좀나빳음

그라고 오빠힘들까봐 한번씩가게가면
'아야자야하지말고집에있지 그러냐'

엄마~내배불러서 힘들까봐 걱정되서 그러시는거아는데
그러는 엄마나 병원좀가세요ㅠ
맨날 다리야..허리야..하지말구ㅠ
좋은말도 계속들으면 스트레슨데ㅠ
차마 이말은못하겠담ㅋㅋ

13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시어머니보다 더한 동서   new (3) 달덩이 271 12:26:29
축의금 질문있어요   new (4) 빛나 144 12:09:33
비참하고 속상하네요   new (2) 겨울밤 157 11:48:44
자기 딸은 되고 나는 안되고ㅜ   new (4) 안개비 254 11:40:21
아기 데리고 도망가고 싶은 심정..   new (2) 자라면 170 11:38:31
남친네 챙겨야하나요?   모바일등록 new (3) ezday13740 126 11:37:26
돈 함부로 쓰는 시어머니   new (1) 더즐 241 10:56:55
명절때 시댁 용돈얼마가 적당한까요?   모바일등록 new (2) 쎈스쟁이 333 10:19:25
친정엄마 갈등   new (8) 나에겐 342 08:02:01
시부모님 모시는 기준이..뭘까요?   모바일등록 new (3) secret 244 07:25:50
제말좀들어주세요   모바일등록 new (6) ^^ 463 01:05:43
신장투석   모바일등록 new (1) ㅇ동치미 530 15.01.29
설날에   모바일등록 (7) 아미 749 15.01.29
오빠부부가 밉네요   모바일등록 (8) 수혀늬 909 15.01.29
동서 은근 신경쓰이네요   (7) baaha 726 15.01.29
점점 더 심해지는 시어머니   (1) 시대가 1,221 15.01.29
시도때도 없이 집에 들이닥치는 시모   (10) 빛나는 1,620 15.01.29
best  시누이가 시집가니   (12) little gu 5,562 15.01.28
나보고 서운하다고?   (6) 서바이브 529 15.01.28
처형이랑 싸웠어요   (8) 비롱 881 15.01.28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