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시조카 생일까지 챙겨야 하나요?
10 쭈우 2012.07.01 18:03:51
조회 4,211 댓글 35 신고

 진짜 결혼하고..
다른사람보다 형님땜에 너무 스트레스네요.
동서 지간에..자기가 시누이 노릇하는것도 아니고..
결혼후 첫 명절에  형님에 큰 애기 (4살) 옷을 사줬는데..
그애가 다른 애기들보다 훨씬 작아서 그런지..옷이 크더라구요.
그럼 다음 년도에 입힘 되잖아요.
저한테 다음날 문자로 어디서 옷 샀냐고 물어보더니..
옷 사이즈를 바꾼게 아니고 아예 다른옷으로 교환했더라구요.
약간 기분이 상했지만..
뭐 그럴수도 있다 싶어 넘겼지요
그리고 나서 올해 봄에 형님네 둘째 애기가 태어났어요.
돈 십만원이랑 애기 기저귀 사갔는데..
그자리에 가족이 다 모여있었지요.

솔직히 돈가지고 뭐라하는게 아니고..
십만원이 그리 적은돈도 아니잖아요?
그럼 고마운줄을 알아야지..
대놓고 첫째아이한테..[@@아.. 작은엄마 아빠한테 어린이날 선물 니가 갖고싶은거 사달라해..]
이러면서 시킵디다?
둘째 태어나서 찾아가고 돈주고 했는데 그자리에서 또 첫째 어린이날 선물 타령하는데..
정말 뻔뻔하단 생각이 들었어요.
그치만 어쩌겠어요.. 첫째가 원하는걸로 선물 사줬죠.
그게 당연한줄 알더라구요.

그리고 좀있음 둘째 백일이라 가족이 모입니다.
오늘 다같이 모인 자리에서..둘째 백일 이야기가 오가던중에..
형님이 또 얘기하는거에요..둘째 백일 전전날이 첫째 생일이라면서..
[@@아.. 생일선물 사달라고해] 요지랄..
진짜 미친거 아닙니까?
어쩜 그렇게 뻔뻔한건지..
나를 무시하나 싶기도 하고..
전 여태껏 살면서 울 엄마아빠나 내 생일 챙겨줬지..작은엄마아빠한텐 바라지도 않았어요.
당연히 울 부모님도 그런건 바라지도 않으셨구요.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너무 얄밉고 괘씸해서라도 절대 해주지 않을겁니다.
어떻게 대처해야 하나요.
정말 시댁식구들이 짜증나니까 남편까지 미워지고  스트레스 너무 받습니다.

21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답답하다   모바일등록 new 시윤아빠 328 15.08.28
쪼잔을 넘어서   모바일등록 (7) 뽱나 850 15.08.27
고양이문제   모바일등록 (9) 마녀알 791 15.08.27
집 때문에요 급해요 도와주세요   모바일등록 (8) zz 820 15.08.27
제가 이상한건가요?   모바일등록 (18) 루이닝 2,338 15.08.26
인생 선배님들 조언해주세요   모바일등록 (15) 베이비락 981 15.08.26
best  시댁제사여 근데 입덧땜에 고민중이네여   모바일등록 (54) 오디니너 4,775 15.08.26
형님과 동서관계   모바일등록 (5) 하늘바라기 1,422 15.08.26
시부모님댁에 함께 살아요~   모바일등록 (2) poporiT 821 15.08.26
전 왜자꾸 친정집 일에 신경쓰고 있을까요? 신경 꺼도 될까여?   모바일등록 (9) 뭐요미친놈 753 15.08.25
욕밖에 안나오는 시댁   모바일등록 (7) Eklott 2,373 15.08.24
친정엄마와 함께~   (3) zz 800 15.08.24
이해가안되요...아가씨가   모바일등록 (9) 완죤우울증녀 1,574 15.08.24
자꾸 이랬다저랬다 하는 모녀..   모바일등록 (4) 앙칼진악녀 1,274 15.08.24
시댁이랑연끊어야할지...   모바일등록 (19) doris1102 2,656 15.08.23
결혼포기   (7) 휴유우 2,378 15.08.22
보통 집사는거요..   (13) 휴유우 1,871 15.08.22
기댈 곳이 없어요.   모바일등록 (9) Jkiiii0 1,854 15.08.21
어떻게해야 할까요???   (4) angel 938 15.08.21
어른이면다냐??   모바일등록 (3) 비밀1 1,438 15.08.2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