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잠수이별 한달째
5 너부리부리 2020.06.04 03:21:09
조회 3,476 댓글 19 신고

잠수이별 한달째, 이미 전 헤어졌다고 생각한지는 오래고요 

그 한달간 연락도 매달린적도 없습니다.

상대방이 3일간 단답 한개 보나다가 그 담날부터 연락이 없길래

저도 연락안했어요 ( 그 전에도 한 3~4일 잠수탔을때 제가 잘못한것도 없었는데...싸운것도 아니고 그때는 제가 연락했었는데..아마 제가 연락이나 붙잡을줄 알았을지도 모르겠네요) 

 

20대 후반에서 30대가 될때까지 2년가까이 만나오면서 싸움한번 없이 잘 지내다가

한 3개월전부터 소홀해지고 바쁘고 힘들다고만 해서 첨에는 이해해주다가 남자친구의 소통문제로 제가 불만을 말했었고 노력해보기로 하기도 했고 서로 만나서도 울면서 잘 해보자 했지만 상황적인 부분도 있었고 서로 감정적으로 쌓여있던것도 있었던거 같아요 전 상대방에 대한 믿음이 없어졌으니까요( 소개팅 어플하다가 걸림..)

그전까지는 연락문제나 이런걸로 다퉈본적도 전혀 없었고, 원래 자유롭게 나두는데도 자기가 알아서 연락하던 사람이 바뀌는 모습을 보고 당시에는 좀 많이 힘들었던거 같아요

 

코로나부터 시작해서 여러 여파가 있었긴 했지만, 과연 이렇게 끝내는게 맞는건가 생각도 드네요

한달간 프로필 사진도 바꾸지도 않더군요 (저랑 등산가서 찍은 경치사진인데 전 이사진이 저랑 같이간줄도 몰랐어요..당시 바꿨을때 알았음) 왜 말도 없이 잠수타버리고 안바꾸나 싶더니

오늘 드디어 바꾸더라구요 친구추천에 떠있어서 우연히 봤어요..ㅋㅋㅋ

흔적들은 다 삭제하고 지웠고요

 

한편으로는 얼마나 말하기 싫고, 자기가 힘들다고하는걸 내가 알아주지 않아서 회피하고 잠수타고 그런 막장스러운 행동을 할까 싶지만 사실은 그냥 저랑 말할 가치도 없다고 생각하는거겠죠?

 

알면서도 일방적인 이별에 말도 없는거라 참 답답하고 슬프네요

 

그 이후 전 제 망가졌던 삶을 되찾기위해서 심리상담도 받고 현재는 제 일도 열심히 하고 있는데

프사를 막상 내리니 이게 너의 표현이구나 싶기도 하네요

 

도대체 잠수이별을 왜 하는건지...

연락이라도 왔으면 좋겠어요 재회를 원한다기보다 진짜 속마음도 듣고 속시원하게 정리하고 싶거든요

하지만 제가 먼저 연락할 의사는 없습니다. 남이 싸질러놓은 똥을 제가 치울필요는 없다고 생각하거든요

아마 제가 연락하면 저를 얼마나 더 만만하게 볼까요?ㅎㅎㅎ

 

나 참 가치있고 좋은사람인데 이런사람을 만나면서 내가 몇달간 비참해진 사실을 생각하면 너무 마음이 아프네요..

벌벋았으면 좋겠네요..ㅎㅎ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마음에 드는 이성에게 구애 성공하신분!!   모바일등록 new 느낌이좋은친.. 23 11:46:30
이런말 하는 남친의 심리   new (3) 익명 245 21.04.13
36살 연애가 두렵네요... 결혼이 뭘까요   모바일등록 (12) 익명 353 21.04.13
30대 남자들은 만난지 얼마만에 고백하나요?   모바일등록 (9) 익명 913 21.04.05
커플통장 거부하는 남친   모바일등록 (8) 익명 922 21.04.04
결혼하기기 겁이나네요   모바일등록 (6) 흑냥 944 21.04.03
결혼이 조급해져요   모바일등록 (17) 익명 989 21.03.31
연락이 안돼도 너무 안되는 남친...   (20) 익명 1,094 21.03.27
이분의마음은 뭘까요 ㅠㅠㅠ   (9) 익명 754 21.03.26
결혼상대로 어떤가요?   모바일등록 (20) 익명 1,730 21.03.16
쓰레기를 차버렸는데   모바일등록 (5) 익명 1,327 21.03.14
ㅠㅠ....고민잇어요   모바일등록 (22) 익명 2,149 21.03.13
남친이 저보고 자존감 도둑이라구.. (길어유ㅠ)   모바일등록 (10) 열불 1,204 21.03.11
좋아하는여자   모바일등록 (8) 익명 1,361 21.03.10
헤어진전남자친구   모바일등록 (3) 익명 1,026 21.03.06
막말하는 남자   모바일등록 (12) 앙늉 1,011 21.03.03
헷갈려요   모바일등록 (9) Abc455 926 21.03.03
헤어진 남자친구   모바일등록 (13) 익명 1,556 21.03.01
잊어야 되겠죠..   모바일등록 (4) 익명 976 21.03.01
인터넷   모바일등록 (5) 익명 741 21.02.2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