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보고싶고 보고싶다.. 모바일등록
4 마녀언니 2019.04.27 21:36:42
조회 1,988 댓글 15 신고

늘 철벽이었던 나였는데 

넌 운명이었는지 알수없는 끌림에 

너무도 쉽고 빠르게 너에게 빠졌었고....

난 널 위해 설레며 옷을골랐고 .. 

넌 날 위해 세심한 부분까지 챙겨줬었어

난 그런 니가 너무 좋았어

 

서로를 만날 생각에 들떠서 데이트하기 전 서로를 기다리는 시간두 즐거웠고 

소소한 일상들도 너와 함께라면 어떨까 상상하며 함께인 미래를 그렸어..

널 닮은 아이사진을 봤을땐 우리아이가 이렇게 예쁘겠지 생각했었고

널 모르고 지냈던 내어린 시절까지도 예뻐해주던 니가 너무 고마웠어

 

너무 빨라서 였을까? 

사소한 다툼이었는데...내일이면 다시 그때일 얘기하며 웃을줄 알았는데... 

그런 사소한 다툼과 감정싸움으로 우린 헤어졌고 

운명이라 믿었던 나는 바보처럼 널 붙잡지도 못하고 혼자 남았네...

 

그립지 않다는 거짓말도 안할거구 

그렇다고 나의 그리움때문에 너를 잡으려 애쓰지도 않을께

그냥 너에게 사랑받았던 나를.. 

그리고 너를 사랑했던 나를 기억하고싶어.. 

 

모든게 처음이었던 너에게 

더 예쁜 추억을 만들어주지 못해 미안해...

 

사실은 너무 갑작스런 이별에 아직 맘놓고 펑펑 울어본적도 없어...

이별이 실감이 안나서 .. 

 

아닌줄 알았는데 

난 너에게 많이 젖어있었고 

넌 내 삶을 생각보다 많이 채우고 있더라 ... 

 

사랑할수 없었던 시간들이었는데 꿈같이 나타나줘서 사랑하게 해줘서 고마워...

오늘은 유난히 니가 보고싶은 날이네 ... 

고마웠다 사랑한다 내사람아... 

3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저 같은 여자는 어떤가요..   모바일등록 (15) 뿌요뿌요뿌 2,824 19.08.05
너무너무 허전하네요..   모바일등록 (10) Iiiiliilill.. 1,669 19.08.04
질투심의 대상은 어디까지죠?   모바일등록 (14) 딩글곰팅이 1,296 19.08.02
권태기   모바일등록 (7) 뚜우야 1,143 19.08.02
남자들은요 자기가 능력이 없다 느끼면   모바일등록 (8) dearlee 2,661 19.07.31
여자. 남자  file 모바일등록 (5) 고민녀1호 1,695 19.07.30
연락기다는게 맞는지 접는게 맞는지.   (16) 뷔오르 2,912 19.07.28
전남친의 목걸이   모바일등록 (5) flowerfall 1,091 19.07.27
썸인가요?   모바일등록 (5) 익명이여 978 19.07.26
한달동안이라도서로 안보고 지네보자네요   모바일등록 (10) 여릉바다 1,606 19.07.26
설렘없는 연애.. 가슴 아프네요..   모바일등록 (9) 그러하구 2,289 19.07.25
아슬아슬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11) 미ss배 3,114 19.07.25
남자분들 솔직히 얘기해주세요   모바일등록 (11) 마음아파요 3,006 19.07.24
헤어졌습니다. 도와주세요   모바일등록 (23) 소통하려고가.. 3,007 19.07.21
장기연예 헤어짐과 의문점   (7) defefe 1,559 19.07.20
지금도 생각나고.. 후회중...  file 모바일등록 (1) 핵겨울 1,843 19.07.20
안녕 잘살아   모바일등록 (5) pretywomen 1,266 19.07.19
두 남자를 다 만나겠다는 여친   (10) 오창텐트 2,005 19.07.19
소개팅.. 어떻게하는건가여   모바일등록 (6) 음흠 945 19.07.17
50일의 연애 끝   (11) 하리리링 2,056 19.07.1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