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어떻게 해야할까요...
5 나비 2018.04.15 23:12:58
조회 783 댓글 7 신고

 

 

3년동안 만난 사람입니다.

 

이세상에 하나뿐인 내편, 내 사람이었습니다. 

 

가족들보다 더 소중한 사람이었습니다.

 

그에겐 간절한 꿈이 있었고 노력을 했으나 잘 이루어 지지 않았고

 

직업또한 제대로 갖춰지지 않아 부모님이 반대를 하셨습니다.

 

사람은 정말정말 좋은데 경제력이 아쉽다시면서...

 

저는 그 사람만 옆에 있으면 아무것도 필요 없었습니다.

 

하지만 부모님의 반대, 주변의 얘기, 그리고 그 사람 아버님의 병환 내 상황, 예전같지 않은 내 마음...

 

저는 결국 헤어짐을 선택하고 그 사람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를 주고 말았습니다...

 

그로부터 9개월이 지났네요.

 

오늘 4월 15일 우리가 처음으로 사귀기 시작한 날인데 이날이..

 

그 사람 아버님의 기일이 되었습니다..

 

그 사람, 그 사람 가족들의 번호를 다 삭제 했었는데 일어나보니 오전에 돌아가셨다고 전체문자가

 

왔더라구요...

 

헤어지기 전에 아버님은 1년 선고를 받으셨었고 저는 아버님께 우리 결혼해서 손주 까지 보셔야한다고

 

그때까지 건강하셔야 한다고 말씀드렸는데...

 

그 1년을 다 못채우셨습니다..

 

가슴이 너무 아픕니다..

 

혼자인 그사람이 너무 힘들까봐 너무 슬픈데 아버님께도 죄송한데...

 

인사를 드리러 가야할지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어요..

 

저는 그 사람과 헤어지고 못된짓도 많이 해서 그 사람 얼굴 볼 자신이 없어요..

 

제가 너무 못된 년 같아서...

 

어쩌죠 어떡하면 좋죠...

 

2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9)
전남친한테 갑자기 연락이왔어요.   모바일등록 (13) 여쟈입니댜 919 18.04.25
남자들 섹파의 기준이 뭔가요   모바일등록 (6) westbush 1,019 18.04.25
연락두절 남친   모바일등록 (14) gdjdkdkf 666 18.04.24
전남친 5개월만에 연락   모바일등록 (10) 별명 841 18.04.24
오래사귄 여자친구가 있는 남자분들께 묻고싶어요   모바일등록 (3) 바이올 1,023 18.04.24
이 여자직장동료는 저를 어떻게 생각하는 걸까요??   (7) 슈우 1,075 18.04.22
헤어질 때 연락을 서로 안한 경우   모바일등록 (8) 레이디쩡 1,269 18.04.22
연하의 남자를 사귀거나 좋아하시는분 계신가요?   모바일등록 (6) 꼬니낭 696 18.04.21
여성분들께 쫌 여쭐께요   모바일등록 (1) 하늘구름s 667 18.04.21
상황이 정말 안된다면 아이를 지우는거 이해하세요?   (6) 뚜라어바 1,007 18.04.21
썸도아니구 걍 접어야겠죠??   모바일등록 (13) 투통 1,146 18.04.20
상대방의 일 얘기.. 어떻게 반응해야 할까요   모바일등록 (17) 봄이다봄봄 831 18.04.19
썸타는 여자 있는데 .....여러분의 생각은?   (8) 로니콜먼 1,085 18.04.19
다른 남자를 만나도..   모바일등록 (13) yomi01 1,418 18.04.19
연상연하   모바일등록 (6) 뚜싀뚜싀 867 18.04.19
내리던 눈이 벚꽃으로 바뀌어 내 가슴에 닿았을 무렵   (1) 좌니뎁 594 18.04.17
아픔이   (17) 나만믿자 1,507 18.04.17
어제 밤새도록 기다린 사람입니다   모바일등록 (7) 꺄올합 1,203 18.04.17
하루 밤샛습니다   모바일등록 (3) 꺄올합 1,136 18.04.17
간호사분에게 관심이 생겼습니다..   모바일등록 (10) 도라에몽웅 1,117 18.04.1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