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혼전임신인데 남친 집에 들어가서 홀 어머님과 같이 살아야할까요? 모바일등록
익명 2020.02.10 00:37:14
조회 1,095 댓글 5 신고

안녕하세요 저는 29 여자입니다. 아무도 물어볼만한 사람이 없다보니 올리게되었어요.. 우선 저는 혼전 임신 상태고 4 아기집보고 왔어요.. 경구 피임약을 항상 먹는데 하필 안먹은날 그날 술을 마셨고 .. 불안한게 싫어서 사후 피임약까지 먹었는데 5일간 95%피임율이라는 약을 먹었음에도 가능성 5프로를 뚫고 임신이 되었어요.. 남자친구는 38이구요 남친한테 알렸고 같이 병원 갔다왔어요

 

그러다보니 경제적 상태며 오픈하게 되었거든요, 남친은 홀어머니에 외아들이구요, 집이 있는데 지금 시세가 6억이구요

집담보 대출25 

어머님돈 1 2 

나머지는 남친이 열심히 마련한 돈이래요

 

회사 생활 하다가 요식업의 꿈을 갖고 바닥부터 천천히 준비하면서 개인 장사의 꿈을 갖고 7년정도 준비했대요

 

집은 회사 다닐때도 안쓰고 안먹고 여행한번 안가보고 퇴직금이며 때려박고 회사 그만두고는 벌이가 안되니 밤낮 대리까지 뛰고 열심히 살아왔나봐요..

 

저도 도전 좋아하고 하고싶은건 해야 직성이 풀리는 성격이에요남친이 불안해할때도 괜찮아 망하면 어때 안망한다 걱정마 할수있어 하고 거침없는 편인데

막상 임신을 하니 안정욕 이라는게 너무 커지네요..

 

남친은 결혼식은 1년뒤/ 분가는 2-3년뒤에 하는게 어떻겠냐고 하는데요.. 절대로 아기를 포기하고 싶지는 않대요.. 

지금이라도 집을 팔고 어머니가 주신 12천에 얹어서 전세라도 해드리고

우리는 전세로 시작 할수도 있긴하다 

 

근데 지금껏 대출 갚느라도 급급해서 이상 모아둔 돈이 없고 본인 장사를 아직 시작도 못했고.. 자리잡을때까진 시간이 걸릴거같다는 점이에요, 능력이 없어서 미안하다고 글썽거리고.. 자긴 열심히 하겠다 내세울게 없고 부모빽이라도 잇으면 좋으련만 집에서도 해줄 돈이 없다.. 

어머님과는 혼수 ㅇ뭐 예물예단이런거 자기네도 가진거없는데 안해도 된다고 합의 봤대요

 

아기집 보고는 저보다도 감동받았는지 울더라구요..?

 

저도 개인 사업을 하는데 꿈도 배우고 싶은것도 많고.. 워커홀릭이라 결혼과 출산은 생각도 해본적도 없어요.. 그런데도 준비해온걸 그걸 올스톱 할정도로 우리 아기를 지키고 싶단 맘이 들어서 힘이 들어요.. 

 

저도 작게 사업한진 4 넘어가고 어느정도 자리를 잡은 상태에요.. 좋게도 적자 난적은 없고, 거의 가져가는 돈은 평균적으로는 빼고 500정도 , 못가져가봐야 일년에 두번 3-400 / 많이 가져가면 700-900정도도 되는거같아요. 사업에 필요한 것을 배우고 자기계발에 쓰는 돈은 아까워 하지 않는 편이라 씀씀이가 크기도 해요. 운영비로도 많이 나가구요..

 

저는 거의 부모님한테 의지하는 편이고 돈관리 모두 부모님이 해주셔서 얼마가 모아진지 몰라요사업하면서 은행빚 4500정도 있어요

 저희 부모님은 아직 모르세요.. 누가 시집 보내고 싶겠어요.. 아직 자릴 잡은것듀 아니구..

저는 지금 부모님이랑 사는게 너무 편하고 좋구여. 남친집이랑 저희 집이랑 20 밖에 안걸려요굳이 남친 집에 들어가서 불편하게 살아야하는건지.. 저도 일하니까 배려는 많이 해주시겠지만 그래도 시어머니와 한집에서 사는 것은 자신이 없어요.. 

 

창피한 일이지만 저는 빨래도 한번 해본적 없고 설겆이도 청소도 집에서 일년에 두번 할까말까.. 11식으로 집에서 밥먹는 일도 거의없구요.. 먹어도 쉐이크같은거먹거나 요리도 물론 못하죠..공주처럼 자랐나봐요.. 부모님은 저보고 하고싶은 하라고 매니저처럼 서포트해주시고 저도 집중해서 열심히 하는데 나도 그런 부모가 있을까 걱정도되구요..

 

지금 남침 집이 위치도 좋고 노선도 하나 생기면 솔직히 집값이 오르면 올랐지 떨어지진 않을거란데 아깝기도 하구요.. 그렇다고 제가 능력이 아예 없는것도 아니고.. 남친도 열심히 성실한 사람이고 저한테도 잘해주고 가족위해 헌신할 사람인데 ..  믿고 따라도 될런지.. 

 

보통은 신혼 부부가 어떻게 시작 하시나요

 

 

두서없이 주절주절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0)
장기 연애하던 커플이 결혼 후 헤어진 이유   그래이색이형.. 524 20.03.18
결혼비용   모바일등록 (8) 익명 1,254 20.02.11
혼전임신인데 남친 집에 들어가서 홀 어머님과 같이 살아야할까요?   모바일등록 (5) 익명 1,095 20.02.10
어떤가요??   모바일등록 (5) 익명 565 20.02.09
어떤마음?   모바일등록 (3) 익명 543 20.02.04
2년늦게 결혼한다고 돈이더모일까요   모바일등록 (13) 익명 978 20.01.30
꼭 봐주세요 여러분....7개월 아기엄마 입니다   모바일등록 (17) 익명 1,527 20.01.18
이결혼 하면 안되는거겠죠?   모바일등록 (25) Iiiiliilill.. 2,045 20.01.11
결혼하기전 꼭 알아야할것이 뭐가있을까요??   모바일등록 (6) ㄹㅇㅊ 1,177 20.01.06
결혼에 대하여   (8) 오빠불기둥 1,044 19.12.29
결혼 5개월전인데..   모바일등록 (6) 미소와스마일 3,081 19.10.28
웨딩슈즈   모바일등록 (2) 거꾸로수박바 1,523 19.09.26
파혼이 답이겠죠?   모바일등록 (22) 하하오오노 4,998 19.09.03
왜 이렇게 단점만 보이는 걸까요 제가이상한건가요   모바일등록 (9) 망고맥주 2,292 19.08.27
-   모바일등록 (3) 하이이이이이.. 867 19.08.25
혼자 뿌듯함에 자랑좀ㅎ  file 모바일등록 (13) 두줄너무보고.. 2,733 19.08.08
결혼은 어떻게 누구랑 하나요 ㅠㅠ   모바일등록 (7) cocoy 2,735 19.08.05
결혼비용 얼마나 들까요???   모바일등록 (9) mjg 3,924 19.07.01
연인간 비밀   모바일등록 (8) 초코 3,037 19.06.30
결혼 일주일남은 처자인데..   모바일등록 (13) osoe 5,016 19.06.0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