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남편에게 이 사실을 알리기가 무섭습니다 모바일등록
3 매력녀쥬야씨 2019.12.04 21:46:55
조회 6,117 댓글 7 신고

얼마전 착상혈인지 긴가민가해서 글 올렸었는데요

오늘 ㅇㅏ침에 첫 소변으로 희미하게나마

두줄을 보았어요 몇개 더 사서 몇일 동안 더 진하기를

관찰해보려구요  하지만 남편에게 알리지 못했어요..

아직 초기라 희미한 두줄도 그렇고 지금 남편이

우울증을 앓고 있어요 얼마전에 같이 일하던 후배와의

배신? 그리고 제가 일하다가  일하는 곳에서 어쩔수 없이

나올 상황이 되고 일자리는 안구해지고..결국 혼자 버니까 

힘든게 보이더라구요 못하는 술자리도 늘었구요

무슨 고민거리가 많은지 ...혼자 있고 싶다는 말도 하고...

 부부관계를 1년에 할까말까 했었는데 남편은 둘째 가지기를 전부터 원했어요 고심끝에 두세달부터 엽산도 먹으며 준비했었는데 저번달11월부터인가 제가  안는것도

거부하더니 임신확인 몇일전에 어머니한테가서

이혼이야기를 여쭤보러 갔다더군요

어머니는 물론 반대하시고 둘이서 대화를 해보라고 ..

그말 듣고 아침이 오기전까지 혼자 얼마나 울었던지요

그말이 즉슨 이혼생각도 하고 있다는거 아닙니까

큰아이를 혼자 키우려는 생각도 해보고  온갖

잡생각을 하다가 울다가 잠이 들었어요

하지만 다음날 무슨일이 있었냐는듯 그런일 없을꺼라

이야기 하는 남편..속이 터집니다  잠도 침대 위아래로

잡니다 둘째 가졌다고 하면 크게 좋아해주지 않을

표정을 지을꺼 같아서 ...  그 표정을 보면 제가 울컥할까봐

좌절할까봐 못 말할꺼같아요 어쩌죠....?

 

1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나의 남편 함부로 평가 하지 않기  file (1) 익명 1,822 20.02.23
조언부탁드려요   모바일등록 (9) 익명 1,257 20.02.22
부부의 잠자리  file (8) 테크닉조교 6,137 20.02.19
입으로 할 일  file (2) 익명 3,027 20.02.18
나는 이세상에 왜살고 있는지 모르겠네요   모바일등록 (8) 복돼지 1,679 20.02.17
오늘 할 일  file 익명 1,794 20.02.17
남친의 전여친과 돈문제때문에 돌아버리겠어요   모바일등록 (5) 랄라블라 1,393 20.02.15
잠자리 거부하면 불같이 화내요   모바일등록 (11) 마미맘 4,680 20.02.13
부모님꼐 성관계를 들켰어요   (21) 익명 6,511 20.02.11
결혼비용문제   모바일등록 (12) 멜랑꼴리 1,570 20.02.11
성욕없고 발기능력 떨어지는 남편   모바일등록 (49) 아무렇지도 3,897 20.02.09
남자친구에 대한 마음   모바일등록 (4) 익명 1,288 20.02.08
살고싶지않아요  file 모바일등록 (20) 익명 2,805 20.02.06
부부사이인데..   모바일등록 (19) 익명 5,093 20.02.05
남사친의 마음   모바일등록 (1) 익명 923 20.02.02
시댁 문제 꼭 봐주세요~!   모바일등록 (7) ssa22 1,279 20.02.01
헤어지는게..   모바일등록 (4) 하나언니 1,127 20.02.01
제가 잘못된건가요   모바일등록 (6) 익명 1,067 20.01.31
부부관계에서 단계나 체위   모바일등록 (15) ruru4759 7,644 20.01.30
마인드 컨트롤   모바일등록 (5) kimseo 934 20.01.3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