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사기결혼당했지만 살고 있어요.
3 밀떡ㅋ 2019.02.11 17:13:58
조회 3,335 댓글 14 신고

간략하게 적을게요.

제목 그대로 결혼후에 이사람이 대기업 출신이라는것, 서울 유명대학 출신이라는것. 

부모님의 학벌과 직업, 재산규모를 속인걸 작년 12월에 알게 되었어요.

모은돈도 구라쳐서 결국 집 구할때 5천 들고온게 전부ㅋ

시모도 대기업 임원이람서 10원한푼 안보태줄때부터 알아봤어야함.

ㅎㅎㅎㅎㅎ

 

전 올해 30, 남편은 38 이에요.

첨엔 소송건다 이혼한다 난리를 쳤죠.

 

우리부모님 앞에 와서 사과하고 ...... 진짜 이혼 하려고까지 했는데

그냥 다 용서하고 다시 잘 살아보자 하고 살고 있네요.

 

근데 잘 살다가도 문득, 거짓말한걸 떠올리면 너무 화가나고 미치겠어요.....

어떤 거짓말까지 쳤냐면. 연애때.. 친구랑 강남서 자취한다고 까지 뻥친게 젤 어이없었어요.

제가 가려고하니 친구가 싫어한다고 한번을 못오게하더군요.ㅎㅎ......

저는 서울 사는데 .. 알고보니 지 엄마랑 둘이 경기도 먼 외딴지역에서 살고 있었던거에요. 

 

그렇게 있는척 다 하더니 모든게 거짓이었던 이남자.

거짓말 안했어도 만났을텐데 왜 이렇게까지 거짓말을 한건지.

그래도 사는 이유는 월급 꼬박 갖다주고 성실하고 착해요. 여자문제없고.

 

근데 한번씩 울화통이 치밀어서...... 이렇게 그냥 사는게 맞나싶어 적어봅니다.

 

 

 

 

 

3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7)
결혼 생활 20년 동안 부부관계 횟수가 30~40회라는 말이 믿어지시..   new (4) KCMN 263 06:11:59
다시 태어나면 결혼하지 않을래요.   (6) 그날이그립당 474 19.04.19
종교문제로인한 갈등이 있습니다   모바일등록 (7) 알루아 238 19.04.19
결혼문제, 남자친구 어머님에대한 남자친구의 대처ㅠ.ㅠ   (10) 푸슈슈슈슈 389 19.04.18
남편과 아이에 대한 생각이 달라요..   모바일등록 (4) 나는남의편 402 19.04.18
고민 상담이요ㅠㅠ   모바일등록 (9) 히식이 484 19.04.18
사주 믿으세요?   모바일등록 (7) 비디디바디디 483 19.04.17
친구가 없는 남친   모바일등록 (9) 쓰트 634 19.04.17
차안에서 혼자울었어요   모바일등록 (10) 생각많은아줌.. 2,016 19.04.13
남자친구 기독교...   모바일등록 (21) good12 975 19.04.11
시어머니 첫생신선물   모바일등록 (4) 나는남의편 506 19.04.11
어캐하면 좋을까요??..   모바일등록 (5) 포닝 720 19.04.11
내남편..   모바일등록 (6) 나는남의편 1,347 19.04.10
사랑한다~   (11) 봄처럼화사하.. 595 19.04.10
몰래 시댁에만 선물 보낸 남편   모바일등록 (10) koo 976 19.04.10
치과 치료 ㅠ 경제권 없어요 ㅠ   모바일등록 (11) 별하늘별빛 1,277 19.04.08
도와주세요..한번만읽어주세요..   모바일등록 (17) 하양아 1,428 19.04.08
남편과 싸웠는데 똑똑하게 대처할수 있을방법 있을까요?   모바일등록 (13) 씐나 1,346 19.04.07
남친의 과거   모바일등록 (12) Deep 2,410 19.04.02
결혼 얘기를 꺼냈어요.   모바일등록 (9) 하이힐힐 1,513 19.04.0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