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사기결혼당했지만 살고 있어요.
3 밀떡ㅋ 2019.02.11 17:13:58
조회 3,872 댓글 15 신고

간략하게 적을게요.

제목 그대로 결혼후에 이사람이 대기업 출신이라는것, 서울 유명대학 출신이라는것. 

부모님의 학벌과 직업, 재산규모를 속인걸 작년 12월에 알게 되었어요.

모은돈도 구라쳐서 결국 집 구할때 5천 들고온게 전부ㅋ

시모도 대기업 임원이람서 10원한푼 안보태줄때부터 알아봤어야함.

ㅎㅎㅎㅎㅎ

 

전 올해 30, 남편은 38 이에요.

첨엔 소송건다 이혼한다 난리를 쳤죠.

 

우리부모님 앞에 와서 사과하고 ...... 진짜 이혼 하려고까지 했는데

그냥 다 용서하고 다시 잘 살아보자 하고 살고 있네요.

 

근데 잘 살다가도 문득, 거짓말한걸 떠올리면 너무 화가나고 미치겠어요.....

어떤 거짓말까지 쳤냐면. 연애때.. 친구랑 강남서 자취한다고 까지 뻥친게 젤 어이없었어요.

제가 가려고하니 친구가 싫어한다고 한번을 못오게하더군요.ㅎㅎ......

저는 서울 사는데 .. 알고보니 지 엄마랑 둘이 경기도 먼 외딴지역에서 살고 있었던거에요. 

 

그렇게 있는척 다 하더니 모든게 거짓이었던 이남자.

거짓말 안했어도 만났을텐데 왜 이렇게까지 거짓말을 한건지.

그래도 사는 이유는 월급 꼬박 갖다주고 성실하고 착해요. 여자문제없고.

 

근데 한번씩 울화통이 치밀어서...... 이렇게 그냥 사는게 맞나싶어 적어봅니다.

 

 

 

 

 

3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9)
    남편의막말   모바일등록 (5) yunjjjj 645 19.08.23
    밑에 글쓴 푸푸입니다   모바일등록 (1) s푸푸s 1,050 19.08.09
    이혼한 전처와..   모바일등록 (13) a익명 3,819 19.08.09
    이남잘 믿고 가는게 나을까요 그만하는게 나을까요 긴글입니다   모바일등록 (8) s푸푸s 1,787 19.08.06
    남친이 기념일을 별 의미 안두는 걸까요? 제가 예민한걸까요?   모바일등록 (11) rlarudals12 960 19.08.06
    여자심리가 궁금해요.   모바일등록 (7) Boston 865 19.08.05
    남편외출   모바일등록 (11) 두둣 1,849 19.08.03
    (이탈) 경차타서 경제적으로 어렵냐던 사람들이   모바일등록 (11) 0o0o09o 1,068 19.08.03
    친구들 좋아하는 제 남친에 대하여.(조언부탁드립니다.)   (4) 편한바램 623 19.08.02
    남친어머니 만나는데여   모바일등록 (5) 하영깅이 740 19.08.02
    남자친구 거짓말   모바일등록 (8) 기역 1,145 19.08.01
    관계를 별로 좋아하지 않는 여친   (19) 공공칠 3,556 19.07.30
    관계횟수   모바일등록 (33) 3,048 19.07.28
    자존심상해서요ㅡ.ㅡ   모바일등록 (10) 꾸2 1,583 19.07.27
    결혼 후에 전 남자친구한테 연락이 온다면..어떨거같아요?   모바일등록 (17) 벚꽃잎이팡팡.. 2,100 19.07.27
    남자분들 한번만 의견 부탁드릴게요,이문제로 1년째에요   (23) 아휴답답해 2,898 19.07.25
    요런거 어디서 받나요?  file 모바일등록 (9) 꾸2 1,608 19.07.25
    오지랖이긴 한데..  file 모바일등록 (6) 서리양 1,085 19.07.25
    자존심   모바일등록 (6) 투잡힘듬 792 19.07.23
    사랑 VS 경제적 여유로움   (11) 달콤고구마 1,590 19.07.2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