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왜저랑 사귀는지 모르겠어요
1 ㅋㅋ 2006.10.29 21:53:13
조회 991 댓글 3 신고
제남친과 저 2년반정도 사겼어요
첨엔 서로 좋아해서 사겼는데
시간이 지날수록 서로 점점 변했어요.
솔직히 제못된버릇은 욱하는성질이 있어
헤어지잔말을 자주하는편이에요
요새는고칠라고 안하려고 노럭하죠

그런데 서로 싸우게되면 저는 그걸 풀려고 계속 연락하는 스타일이고
남친은 잠수타는 스타일이죠
그러기에 서로 너무 안맞아요.
전 안풀리면 끝까지 계속 문자보내고 연락해요
남친이 저보고선 정신병있다고 까지 했어요.

이렇게까지 얘기하고 맨날 싸우고 이러면서 왜사귀냐고 물어보면
좋아해서 사귀는거래요 근데 하는행동보면 전혀그런게 아니거든요
좋아하는사람한테 정신병있다하고 연락도안하고 그럽니까?
정말 궁금해요..물어봐도 솔직히 대답을안해주니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결혼하고나서 부부가 단둘이 나가 놀면 재미없나요?   (5) 1,220 10.05.01
남친한테 너무 서운함   (2) 영두리 550 10.05.01
수상한 삼형제 어영이 김이상 부부~   (5) zhzh 1,171 10.05.01
조언부탁드립니다.   (3) 과골삼천 317 10.05.01
일하는 날이 달라 힘들어질것같아요~   (4) 앙당 298 10.05.01
남편을 믿어도 될까요?   (12) 메론 1,376 10.05.01
제가 이젠 신랑을 벗어나 살수있을까요   (8) 날개다친새 1,228 10.05.01
남편이 거짓말하는거 같아요   (4) 구라치냐 1,133 10.05.01
정말 후회 됩니다..   (14) 눈물바람 1,353 10.04.30
늘 바쁜 내남편...   (18) 둥글레 1,218 10.04.30
남친 집 첫인사 ㅠ_ㅠ   (10) 웃는거야 2,005 10.04.30
앞으로의 미래때문에 헤어지자고 했는데요   (3) 뽀순이 722 10.04.30
3주째..주말 반납.. 남친..ㅠㅠ   (5) 써리원~ 833 10.04.30
조언을 듣고싶어요 ^^;   (6) 누리봄 482 10.04.30
모모군은 태권V   (13) 모모양★ 468 10.04.30
우리 남편자랑할거 있으면 실컷 한번 해봐요...   (37) 음냐... 1,640 10.04.30
best  남편회사에 전화안하세요?   (40) 푸르미맘 5,036 10.04.30
2주동안 고통의 나날속에 삶이 힘들다는걸 깨달네요.   (13) 사랑 1,820 10.04.30
남자친구가 헤어지자고 그래요ㅠ   (8) 사막의달 1,499 10.04.30
돈쓴다는게 참...여러분들 말씀좀주세요..   (8) 러버♡ 1,214 10.04.3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