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왜저랑 사귀는지 모르겠어요
1 ㅋㅋ 2006.10.29 21:53:13
조회 979 댓글 3 신고
제남친과 저 2년반정도 사겼어요
첨엔 서로 좋아해서 사겼는데
시간이 지날수록 서로 점점 변했어요.
솔직히 제못된버릇은 욱하는성질이 있어
헤어지잔말을 자주하는편이에요
요새는고칠라고 안하려고 노럭하죠

그런데 서로 싸우게되면 저는 그걸 풀려고 계속 연락하는 스타일이고
남친은 잠수타는 스타일이죠
그러기에 서로 너무 안맞아요.
전 안풀리면 끝까지 계속 문자보내고 연락해요
남친이 저보고선 정신병있다고 까지 했어요.

이렇게까지 얘기하고 맨날 싸우고 이러면서 왜사귀냐고 물어보면
좋아해서 사귀는거래요 근데 하는행동보면 전혀그런게 아니거든요
좋아하는사람한테 정신병있다하고 연락도안하고 그럽니까?
정말 궁금해요..물어봐도 솔직히 대답을안해주니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best  어린나이에 결혼하신 분들 계신가요?   (35) 탱구 6,373 10.04.21
[답변]어린나이에 결혼하신 분들 계신가요?   헌이 271 10.04.26
도무지 이해가안됩니다.   (2) 사랑이머니 773 10.04.21
5번의 유산..그리고 이별에대한 생각   (43) 윤영하 5,020 10.04.21
신랑폰에 다른여자 사진보관ㅠ ?   (25) 동그리♥ 3,764 10.04.20
삶에 지친 남자친구   (4) 북극곰 1,815 10.04.20
미안하고 고마운남친..♥   (11) 별이~♥ 1,086 10.04.20
더 사랑해야 할듯...   (2) 메메이 464 10.04.20
남친과 헤어지고 싶어요...ㅠㅠ   (17) 구름한점 1,986 10.04.20
죄책감,,,,안녕~   (3) 나는여자 844 10.04.20
직장+공부+연애... 너무 피곤합니다..   (10) 흑흑이 1,009 10.04.20
살찌는 방법 좀 알려주세요ㅠㅠ   (34) STORY 1,403 10.04.20
어떻게 해야 하는걸까요..?   (3) 로즈앙로즈 423 10.04.20
여보~~당신이 힘들면 나도 힘들어..   (4) 카라 1,031 10.04.20
적극적인 여자 정말 좋아요?   (9) 정말? 2,955 10.04.20
술만 먹으면 전화하는 남자..   (13) 경기도 2,217 10.04.20
남자친구한테 너무 서운해요..   (3) 블링블링 909 10.04.20
너무힘이드시겠네여   (1) 크리스탈 324 10.04.20
또 하루가 .... 또 밤이왔다   (1) 사랑이머니 756 10.04.20
남편에게 정이 떨어졌나봐요   (17) 자꾸 3,319 10.04.20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