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러브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왜저랑 사귀는지 모르겠어요
ㅋㅋ 2006.10.29 21:53:13
조회 935 댓글 3 신고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블로그 퍼가기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제남친과 저 2년반정도 사겼어요
첨엔 서로 좋아해서 사겼는데
시간이 지날수록 서로 점점 변했어요.
솔직히 제못된버릇은 욱하는성질이 있어
헤어지잔말을 자주하는편이에요
요새는고칠라고 안하려고 노럭하죠

그런데 서로 싸우게되면 저는 그걸 풀려고 계속 연락하는 스타일이고
남친은 잠수타는 스타일이죠
그러기에 서로 너무 안맞아요.
전 안풀리면 끝까지 계속 문자보내고 연락해요
남친이 저보고선 정신병있다고 까지 했어요.

이렇게까지 얘기하고 맨날 싸우고 이러면서 왜사귀냐고 물어보면
좋아해서 사귀는거래요 근데 하는행동보면 전혀그런게 아니거든요
좋아하는사람한테 정신병있다하고 연락도안하고 그럽니까?
정말 궁금해요..물어봐도 솔직히 대답을안해주니
좋아요 0
베스트글 추천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블로그 퍼가기 메일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파워링크 AD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망년회가 남자들한테 그리 중요한가요?  (10) 똘똘이맘 1,031 09.12.16
싸울때마다 욕하는 남편  (11) 이론;; 2,320 09.12.16
제가 이 여자에 대해 알고싶어요  (10) 알이 1,351 09.12.16
사회생활이대체뭔데?? 지겨워!!! 남자분들도 답글..  (30) 지겨워 2,075 09.12.16
.   행복 240 09.12.16
너무너무  (8) 곰탱이 452 09.12.16
툭하면 삐치는 우리 남편  (15) 쑤니 758 09.12.15
생활비 통장에 입금되었는데~  (5) 비너그리.. 1,296 09.12.15
헤어지는마당에 한번하자는 남자...  (21) wjdvlsdud 5,202 09.12.15
이럴때 참...  (8) 엣지녀 487 09.12.15
심장이떨리고 심지어 온몸까지 파르르떨리게 만든..  (21) 3,935 09.12.15
[답변]심장이떨리고 심지어 온몸까지 파르르떨리..   박수연 116 09.12.18
포기하고싶다  (10) gg 1,304 09.12.15
남자친구의 마음을 돌이키고 싶습니다..  (10) 토끼 1,093 09.12.15
착각인지.. 아님..이건뭔지..  (6) 우영♡ 867 09.12.15
고까이 삼각김밥 자랑할려고??  (9) 마음조정시간 465 09.12.15
오늘 제 생일날 신랑에게 서운하네요  (17) 외로워라 1,193 09.12.15
이번엔 도박.... 참.. 할말 없습니다.  (10) 신진 673 09.12.15
관계시. 궁금증.  (7) 궁금궁금 6,213 09.12.15
노래방값 38만원.  (29) 냠냠 3,584 09.12.15
글쓰기
 
전체 베스트 톡
섹션별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