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러브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사이버세상
양지 2006.10.28 13:20:43
조회 597 댓글 6 신고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블로그 퍼가기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전 주말부부입니다..
주말부부된지는 한..3개월정도 되엇구여..
결혼 8년차에..아이도 아빠가 필요한나이이고..한데 얼마나 잘살라 그러진지..
참~~~
글타보니 혼자 잇는 시간도 많아지고,,
컴푸터 앞에만 잊게 되더라구여,,
도대체 왜 채팅을 하는지 몰랏는데 제가 푹파서 서리
만남도 한.세번갖고 햇는데 늘...남자들이 글터라구여.저도 업는건 아니엇지만..
적당한 선에서 끝나긴 햇지만..
몰 그리 찾겟다고 하는건지..
항상 새로운 만남을 그리워 해서 그런거지.
내자신을 모르겟습니다.가정소중한걸 젤로 알고사는데
아이아빠는 주말에 함 올라옴 친구들 만나서 술타령이나하고
그러니 전..어떻게 몰해야하는지..
답답하기만하고..다른걸 할라니.아이가 아직 어려서 할수도 업는쳐지고
ㅠㅠㅠ
또다른 사랑이 올라함니다..
겁도나고 그러믄 절대로 안되겟지여.
답답하기만 함니다..
애아빠한테 이야기도 못하고..좀만 신경써주믄..접을수 잇는데
아무것도 모르는 남편이 어떻게 마눌이 지내는줄 모르고 변함업이..술에 친구에 그러함니다..
도대체 나 자신이 문제인지..
말을 해야하나여..애아빠한테..나의 이런맘을
좋아요 0
베스트글 추천
양지님의 보유뱃지
  • 레터수신
왼쪽 오른쪽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블로그 퍼가기 메일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파워링크 AD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답변]바람핀 애인...헤어져야할까요???   원령 346 09.12.25
교도소로 간 남친...  (23) 햇살 2,443 09.12.18
사람 사는게 다 거기서 거기라지만.  (2) 마음의 천사 566 09.12.18
다루기 힘든 남자...  (6) 까미 1,505 09.12.18
어제있었던일이에요ㅠㅠ  (6) 뿅뿅뿅 817 09.12.18
행복한게 어떤것일까요?  (12) 사랑비 793 09.12.18
우리 남편이 달라졌어요...^^*  (5) 지성맘 1,584 09.12.18
믿음  (6) 바람 490 09.12.18
결혼 전 바람핀사실..  (13) 레이첼 3,085 09.12.18
접대하는 남자 속마음..  (1) 889 09.12.18
아들아들아들!노래부르는 신랑!  (13) 똘똘이맘 816 09.12.18
열받게만드는 남자 도대체 이남자 왜이러죠?  (12) 뭐고?이새끼.. 1,310 09.12.18
그놈의 돈  (11) 태연 741 09.12.18
엄마때문에 남자친구를 재는...  (9) 휴후 491 09.12.17
회사돈 지맘대로 쓰고 월급 다깍아 가져오는 신랑.  (3) 삶의 불의욕 794 09.12.17
권태기가 온걸까요 ...?  (5) 초지일관 1,432 09.12.17
남자들 다 그런가요?  (8) 극과극 1,251 09.12.17
남편이 저보고 고모라네요...  (23) 햄톨 2,863 09.12.17
이혼후.  (23) ♡그때그녀 3,663 09.12.17
학생인 남친 and 엄마의 불만  (5) 러브119 501 09.12.1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전체 베스트 톡
섹션별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