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러브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사이버세상
2 양지 2006.10.28 13:20:43
조회 622 댓글 6 신고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퍼가기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전 주말부부입니다..
주말부부된지는 한..3개월정도 되엇구여..
결혼 8년차에..아이도 아빠가 필요한나이이고..한데 얼마나 잘살라 그러진지..
참~~~
글타보니 혼자 잇는 시간도 많아지고,,
컴푸터 앞에만 잊게 되더라구여,,
도대체 왜 채팅을 하는지 몰랏는데 제가 푹파서 서리
만남도 한.세번갖고 햇는데 늘...남자들이 글터라구여.저도 업는건 아니엇지만..
적당한 선에서 끝나긴 햇지만..
몰 그리 찾겟다고 하는건지..
항상 새로운 만남을 그리워 해서 그런거지.
내자신을 모르겟습니다.가정소중한걸 젤로 알고사는데
아이아빠는 주말에 함 올라옴 친구들 만나서 술타령이나하고
그러니 전..어떻게 몰해야하는지..
답답하기만하고..다른걸 할라니.아이가 아직 어려서 할수도 업는쳐지고
ㅠㅠㅠ
또다른 사랑이 올라함니다..
겁도나고 그러믄 절대로 안되겟지여.
답답하기만 함니다..
애아빠한테 이야기도 못하고..좀만 신경써주믄..접을수 잇는데
아무것도 모르는 남편이 어떻게 마눌이 지내는줄 모르고 변함업이..술에 친구에 그러함니다..
도대체 나 자신이 문제인지..
말을 해야하나여..애아빠한테..나의 이런맘을
좋아요 0
베스트글 추천
양지님의 보유뱃지 1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퍼가기 메일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파워링크 AD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남편분들이 위로 잘해주시나요??  (4) 6 지민 471 10.03.26
화내는 남자친구 길들이는법좀 알려주세요  (5) 1 smoody 1,506 10.03.25
계속 짜증만 나요...  (4) 5 우울한 새댁 467 10.03.25
  감당이 않되는 내남편3  (19) 5 앙큼한맘 7,101 10.03.25
미운 남편.  (2) 1 봉봉봉 589 10.03.25
얼굴 VS 가슴 VS 엉덩이  (34) 3 ㅋㅋ 3,499 10.03.25
남자친구 때문에 점점의심이 많아져요ㅜㅜ  (12) 1 진이마눌 1,104 10.03.25
남자가 길들여 놓은 여자...  (4) 3 국자씨 2,287 10.03.25
남편때문에 화가 나서 미치겠어요..   (12) 2 쏘쿨~ 974 10.03.25
내남자친구에문제점..  (17) 2 완전고민 1,210 10.03.25
어떤여자가 좋은 여자인가.?  (46) 10 음악인 3,908 10.03.25
답답  (6) 6 답답 418 10.03.25
많은 사람의 고민일지도 모르겠지만...ㅠ  (3) 1 기리니 500 10.03.24
정말 답답하네여..  (8) 4 미련한., 541 10.03.24
ㅇ형남자분들만보셔요  (15) 5 매력덩이 1,325 10.03.24
빨리 결혼이 하고 싶습니다!!  (8) 4 .. 808 10.03.24
내 남친에게 애교부리는 친구.. 친구가 남친에게..  (17) 5 나무 1,473 10.03.24
없어지니 소중함을알겠어요 ㅠ  (3) 11 nn 1,389 10.03.24
현명하게 대처할 수있는 방법점 알려주세요ㅠㅠ  (8) 3 짱구~^^ 1,422 10.03.24
도대체 왜??  (8) 9 에휴 566 10.03.2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전체 베스트 톡
섹션별톡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