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요즘커플들은 싸울때 욕하는게 당연한가요? 모바일등록
4 콩둥 2017.02.17 08:47:43
조회 1,767 댓글 31 신고

지금남친이랑 동거중이구구요

동거시작하면서부터 자주싸우기시작했네요

어느순간부턴 저한테 욕설까지하더라구요

그 욕설이 진짜 장난으로넘어갈 수준이아니고

진짜 소리치면서 욕하는데..

솔직히 저 태어나서 누구한테 욕해본적도없고 욕먹어본적도없이 지금 이십몇년을 살았는데..

태어나서 처음으로 남한테 대놓고 욕먹어본게 지금남친이에요

처음들었던 욕이 사람많은 밖에서 18년아

이렇게 소리쳤고 그순간 충격먹어서 바로 헤어지자했지만 진심으로 사과하고 미안하다고 하는거에약간 흔들려서.. 용서해줬는데 이젠 욕해놓고 사과하면되겠지 식으로 항상 반복하는거같네요

어제는 제가 머리가너무아파서 일도못가고 남친 일갔다왔는데도 못챙겨주고 자고있었거든여

근데 밥안해놨다고 아파서 누워있는 저를 막 발로 밟으면서 깨우는거에요..

그거때문에 1차빡침

밥안해준다며 다른여자들은 남친 일갔다오면 다 밥 차려놓고있는데 넌 밥을 하는걸 본적이없다고..

그동안 제가 밥을 몇번을 차렸는데 그건 기억못하고 요즘 남친 돈벌어오는거 다 지혼자 쓸데없이쓰고 생활비 식비는 다 제돈으로만 쓰려고하길래 그런거에화나서 제가 장볼돈없다고 장보는데 돈좀 보태보라고 신경질내면서 요새 밥 안하긴 했어요

그런데 오늘은 머리가너무아파서 하루종일누워있었는데 남친이 발로밟으면서깨운게 또 그와중에 밥하라고 계속 승질부리는게 너무 화나서 진짜 대판싸웠네요

역시나.. 저같은여자 처음봤다명서

병신같은년 걸레같은년 딴남자들한테 다리나벌리고다니라는등.. 시팔년거리면서..

그밖에 성추행수준으로 성적모욕인 발언들을 엄청했는데 혹시나 어린친구들도 볼까봐.. 자세하겐 생략할게여

그러면서 지가 발로밟아서 깨운건 미안하다했으면 된거지 무슨 그걸로계속 화내냐며 이래서 A형여자들 존나 속좁아서 싫다.. 이런말까지 하더라구요

참나 지가 기분나쁜짓 해놓고 그걸 한번에 용서안해준다고 속좁은 A형 여자취급하네요

또 욕하지말라하니까 요즘커플들 싸울때 다욕하면서 싸운다고 지는 약과라고 차라리 너도 나한테 욕하라고그러네요

그냥 커플끼리라도 싸울때 욕하는건 당연한거고 아무렇지도 않게 생각하는거같아요

저는 원래 태어나서 욕을 별로입에담아본적이없어서.. 가식이아니라

진짜 아무리화나도 욕은 못해요..

근데 딴사람도아니고 남친이 지랑 싸울땐 지한테 욕하라고 그러니..

진짜 남친한테 욕먹고 제가 조금 눈물보이려고하니까 남친이 조금 추스리고 미안하다고 하긴 하더라구요

근데 별에별 욕을 다먹은상태에서 제가 기분이 한번에 풀리겠나요.. 안그래도 머리아픈데 밥하라고 계속시키는것도 짜증났는데..

그래서 한번에 사과를 받아주진않았어요

그랬더니 또 미안하다했으면 된거지 무슨 내가 욕한번했다고 그걸로 하루종일 짜증내냐고.. 또 무슨 A형여자는 이래서안된다.. 이런얘기나 하고 자빠졌네요

제가 진짜 궁금해서그러는건데

남친이 아무리 잘못해도 그냥 미안하다하는순간 원래 다 그렇게 용서해주시나요?

제가 전에만났던남자들은 다 엄청큰잘못하면 그걸로 며칠씩가고 그래도 그남자들은 끝까지 미안하다고 계속 그랬었는데..

이런걸로 비교가되네요..

일단 어제는 제몸상태가안좋아 더이상 일벌이기싫어 남친한테 니말이 다맞다식으로 일찍넘어가주면서끝냈지만

이제 생각다시해보니 더이상못만날거같아서요..

또 지금와서 헤어지자하면 별에별 욕과 또 그거미안하다하고 끝난거아니냐 왜또 들먹이냐면서 A형여자들 운운할게 뻔한데

진짜 헤어져도 한동안 또 스트레스받게생겻네요..

1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
남자친구와 데이트   모바일등록 new (1) 맘마미앙라 512 14:47:28
인사하러 갔는데요   모바일등록 (8) 봉고옥 805 17.04.29
남친이 생리주기 기억해주시는분 많으신가요?   모바일등록 (6) dnskfkg 999 17.04.29
많은죄를졋나봐요   모바일등록 (9) 콩알이내꺼 865 17.04.29
싸웠다고 집 나갔네요   모바일등록 (12) 나의보뮬들1.. 1,089 17.04.29
정말 고민입니다...   모바일등록 (3) 킴공듀 694 17.04.29
지나온 과거의집착하는 남편   모바일등록 (7) 깜까마 1,073 17.04.28
남친 술버릇?ㅠ   모바일등록 (5) 딸기크림스무.. 546 17.04.28
생활비 50만원은 적은거죠?   모바일등록 (13) 뉴새댁 1,330 17.04.28
남편의 생각 처음 들었어요   모바일등록 (13) sirayj 1,452 17.04.28
칫! 남편 눈치안보고 공짜로 커피 먹읍시다!^^   (1) 태영태민맘 523 17.04.28
엄마 김치때문에 던진 전화기에 맞았어요  file 모바일등록 (10) 말닭어미 1,530 17.04.28
남자친구가 많이 바빠요..   (6) 랑낭이 886 17.04.27
결혼 1.5년차 남편 잠수 집나감.   (20) 어피치02 1,919 17.04.27
결혼 1개월전인데, 우울증이 왔네요..조언 좀 부탁드립니다   (12) 루비콘 1,214 17.04.27
고민입니다. 답변 부탁드려요~   모바일등록 (7) 후리지아향기.. 616 17.04.27
스킨십.. 이젠 문제가 되어버림..   모바일등록 (16) 요즘우울 2,290 17.04.27
차 없는 남자친구   (17) pumme 2,257 17.04.26
표정관리   (1) pumme 675 17.04.26
유부님들 답변좀요   모바일등록 (16) 늴리리아 2,179 17.04.2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