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제가 구질구질해보이나요?
7 다마짱 2012.07.31 01:34:41
조회 7,782 댓글 23 신고
남친이랑 사귄지 7개월된 29살 직장인 여자예요
남친은 30이구요 아직 학생이예요 졸업반이구요.
남친집에선 형편상 전혀 학비 및 용돈도 대주지 않고 남친이 과외하고 본인명의 마이너스통장 써가면서 생활하고 데이트도 해요ㅠ
그래서 초기엔 남친이 데이트비용을 저보다 조금더 부담하긴 했지만 지금은 도저히 그렇겐 못하겠어서 제가 많이 부담하고 있습니다.
저는 집에서 요리하는 것도 좋아하고 외식도 좋아해요. 하지만 과소비 하지 않고 알뜰한 소비 하려고 노력하는 편이예요.
요즘 소셜커머스로 쿠폰도 자주 구입해서 남친이랑 데이트하곤 하는데요.

남친이 처음에는 '아이구 우리 자기 알뜰하네^^'
제가 몇번 사니까 '앞으로는 나한테 쿠폰 사달라고 말해.. 자기만 사지 말구^^'
이런식으로 말했었죠..
그런데 본인이 혹시라도 쿠폰 살 때면 음식 먹은 후 본인은 민망하다고 저한테 대신 카운터에서 결제해달라고 말한적도 몇번 있었어요..
저는 그런거 전혀 개의치않기 때문에 '남자가 쿠폰 들이내미는 것보다 내가 하는게 더 보기좋을 수도 있겠지' 라고 생각하고 그냥 넘겼죠..

한달에 한두번꼴로 쿠폰으로 데이트한 거 같네요..
그럴 때마다 저한테 알뜰하다고.. 했죠.

내일도 데이트하는데 적당히 메뉴가 생각안나서 쿠폰차트 보면서 '자기야 이거 먹으러 갈까?' 하니까 쿠폰사지 말고 그냥 가자는 거예요.. 그러면서 또 '자긴 너무 알뜰해..'

안그래도 계속 알뜰하단 말이 신경쓰였는데.. 긍정적으로만은 들리지 않으니까.. 오늘은 정말 이런 내가 구질구질해보이나? 하는 생각이 드네요..
나름 쿠폰사용의 장점을 잘 활용한다고 생각했는데.. 남친입장에선 몇천원아끼는 게 궁상맞아보였을까요..
괜히 눈물나요.. 잘할려고 한건데...ㅠㅠ


참고로 남자친구는 연애초기에 본인은 좀 어려워도 아둥바둥 사는 게 싫다고 한 적 있어요. 그래서 저의 아둥바둥 살지 않는 모습이 보기 좋다는 얘기했었죠,. 그런데 저도 데이트비용도 부담되고 하니 절약하는 방법을 찾는 건데..(제가 알뜰한 편이기도 하구요) 이게 안 좋아보였을까요??
15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4월 게시물 전파하고 맛있는 간식 먹어요~  (2)
꽃놀이 사진 뽐내고 CGV 영화예매권 받자!  (4)
라면 레시피 올리고 린나이 라면쿡 레인지 받으세요!  (134)
만개의 레시피 소식 받고 테팔 후라이팬 받자!  (198)
결혼기념일 챙기는 남자! 동원파스타소스로 만든 스파게티 투척   new (4) 이하하하핳 258 11:53:40
만우절  file 모바일등록 new (2) 니맘내맘하나 90 11:16:12
미치겠어요 ㅠㅠ   모바일등록 new (7) 252 09:36:38
말뜻 파악에 도움좀 주세요   모바일등록 new (19) 진짜어렵다 292 08:41:18
잠수 탔던 남친과 만날 때..??   new (7) 아님말고란마.. 195 08:30:52
남자친구 고민   모바일등록 new (1) 잌몋 162 06:46:44
복수   모바일등록 new (10) qazwsx 439 01:41:22
내 남친도대체 왜?왜?   모바일등록 new (7) 시워하니 497 01:17:40
제 이야기 좀 들어주세요ㅜ.ㅜ   모바일등록 new (20) 별★ 830 15.03.31
이게가능한거에요?   모바일등록 new (8) qazwsx 624 15.03.31
계속만나긴 그렇고 남주긴 아깝다는 걸까요   모바일등록 new (5) dkdhfk 576 15.03.31
남자들 바람한번씩은 꼭 피나요?   모바일등록 new (18) qazwsx 1,109 15.03.31
생활비 타서 쓰시는분   모바일등록 new (3) 밍밍 395 15.03.31
결혼을 앞두고....   모바일등록 new (13) 흥치췌 675 15.03.31
간단히 물어봐요   모바일등록 new (3) 유독너 350 15.03.31
말만하는남자   모바일등록 new (3) blessed851 554 15.03.31
3년만난 남친 .. 우울해요   new (10) 화래 1,019 15.03.31
개쓰레기 믿을놈없네요   모바일등록 new (11) 익명 1,410 15.03.31
남친차에서 헤라비비크림을 발견했어요.   모바일등록 new (11) Whatever 1,451 15.03.31
신혼인데 남편이 성욕이 없어요.   new (17) 외로운5월 1,315 15.03.31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