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모욕감을 느꼈어요 모바일등록
11 별2 2012.07.28 16:56:39
조회 8,382 댓글 24 신고
4년째 연애하고 있어요.변함없이 뜨거웠죠~
근데 요즘들어 권태기에 접어들었는지 자주싸우네요ㅠ
며칠전 그가 몸이 안좋다하여 영양제도 20만원주도 사주고 데이트비용6:4로 제가 도왔구요
어제 저에게 니가 저녁사~ 참치로~ 그러길래 다른때같았음 걍 내가 샀을텐데 어젠 그가 찌질해보이고 갑짜기 짜증이나서 돈없다고 했죠
그랬더니 저보고 피부과다니고 마사지 받을돈은 있고 남친이 간만에 참치 먹자한건데 그건 아깝냐고 빈정거리면서 니가 아무리 돈을 발라도 얼굴크고 머리큰건 어쩌냐면서 웃으며 비아냥거리더군요ㅠ 뭐 작은얼굴은 아니지만 크단소린 평생첨 듣는군요ㅠ
욱하지 않으려고 애썼지만 결국 자존심이 상해서 시간을 갖자했어요
그랬더니 뭘 그런거에 헤어지냐는둥 자긴 장난이었다네요 내가 5%안에 들어가는 미인인거 인정하는데 너의 공주병이 싫었다네요
그럴때 쿨하게 넘기지 못하는 저한테 오히려 실망했다네요
둘다 술이 약간 취한상태라 알겠다고 생각해보겠다고 마무리 짓고 왔는데 맘이 풀리질않네요
여자로써 그런 말을 듣는다는건 모욕 아닌가요?
그를 좋아한다는 이유로 모욕감까지 제가 감당해야하나요?
조언 부탁드려요...
16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경품 추천하고 선물 받아가세요~!  (46)
새로운 이벤트를 확인하세요. (2015.1.21. 신규)  (13)
핸폰확인하시나요? 비번알고계신가요?   모바일등록 new (4) 심슨블리 195 01:23:58
남친이 무뚝뚝 해졌어요   모바일등록 new (5) 헤롱헤롱 189 01:10:07
몰래 야동보는 남친   모바일등록 new (3) ㅋㅎ2 280 00:18:21
머리 따로 마음 따로.. 어찌해야 할까요?   모바일등록 new (3) 하루 373 15.01.26
변태같아요 완전 짜증나요   모바일등록 new (5) 파란만장쩡 822 15.01.26
현실직시   모바일등록 new (3) 히히 412 15.01.26
그거좀 말하는게 그렇게 어려워?   모바일등록 new (15) 언제쯤눈물이.. 808 15.01.26
도통 말귀를 못알아 듣는 남친   모바일등록 new (8) 꿀뙝 470 15.01.26
남자들 롤!!   모바일등록 new (2) jjjjk 227 15.01.26
미래를 함께꿈꾸는 사랑vs 현재의 감정에 충실한 사랑   모바일등록 new (6) qwe 385 15.01.26
원래 친구아버님 장례식은 다 밤새주는건가요?   모바일등록 new (8) 띄뛰 352 15.01.26
남편 용돈 얼마나 주세요?   new (13) 골부리 683 15.01.26
제가 잘못된건가요?   모바일등록 new (5) 여자 409 15.01.26
너무 괴로워요   new (3) 아ㅓ아 331 15.01.26
남편이 창피하다   new (6) soakdma 585 15.01.26
여친구에..과거을 알고 싶어하는 남자..   모바일등록 new (8) 잉잉 429 15.01.26
의견좀 부탁드립니다   모바일등록 new (9) tutu0015 306 15.01.26
남친의집착   모바일등록 new (3) 릴라르 859 15.01.26
다들어떠세요?   모바일등록 new (2) 릴라르 209 15.01.26
평생 결혼안하고 혼자 살아도 후회안할까요?   new (8) 내마음속 539 15.01.26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