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거짓말 쟁이 내 남편 어떻게 할까요?
3 영원한초딩 2012.07.27 16:35:05
조회 4,558 댓글 20 신고
지난 7월20일 아무런 말 없이 외박을 하고 왔습니다  새벽에 자다가 몇번이나 깨는지 조금 더 있으면 오겠지  하고 다시 누워잤습니다
갑자기 눈을 떠는데 새벽 5시45분이 되어는데도 사람이 안 보여서 전화를 했는데 받긴 받아는데대꾸도 하지도 안고 가만히 들어보니 노래방인거 같고.....
안되겠다 싶어 시어른께 전화해서 일러 바치고......
어른께서 나는 너에게 이런식으로 교육 안시켜다면서 엄청 때겨습니다(울신랑이요)
그러고 일요일에 또 아는선배에게 전화을 받고 나가더라고요 말없이요
카톡에 또 술마시러 가냐고 하니 아니라고 운동 하러 간다고 하더군요 집앞 초등학교에.......
그러곤 4시간 째 안들어오더군 거짓말을 하고 나가고....
또 월요일에 새벽6시에 술 퍼마시고 또 들어왔네요
왜 자꾸 술 마시고 들어 오냐고 하니 버럭 화를 내면서 술 안 먹고 다닌다고 하면서요(수요일에 이야기 했어요)
또 그라고는 수요일 일이 있어서 2~3시간 늦는다고 하데요 그라고는 새벽5시에 들어 왔습니다  
제발 술 마시고 다니지 말라고 하니 어떻게 하면 되냐고 묻데요
미치고 환장 하겠데요
평소에 그만큼  건강 챙기라고 합니다
병력이 있어서 최소한 술을 적게 먹으라고 하는데 울 신랑 하는 말이 내가 어떻게 하면 되냐고 묻는 놈이 어디 있냐고요
병력 작년 2011년12월에 헬리코박터균 있어고 2012년 3월에 골레스테롤 있는 상태데 왜 병을 낫게 하려고 하지를 안는지...
정말 신랑이 밉운지
시댁 어른께 제 감정을 이야기 하고 시동생에게도 제 감정을 이야기 했습니다
시댁 어른께 혼이 나도 정신을 못 차리고 있네요


16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4)
연인의 월급을 알고있나요?   모바일등록 new (3) Geesix 88 10:27:39
정리를 해야할지 요즘 고민이네요..   모바일등록 new (1) 씐나 88 09:10:35
친구에게 여친 가슴사이즈   모바일등록 new (3) 롸떼 335 03:03:27
어떻게해야할까요..   모바일등록 new (2) 권짱구 343 17.11.19
밑에 글적었던 사람입니다..   모바일등록 new (5) 히헤헤s 546 17.11.19
시어머니 보고 이혼 결심.   모바일등록 new (16) ty00 1,242 17.11.19
온도의 차이?   모바일등록 (1) titi37 536 17.11.19
영업직 하는사람.   모바일등록 (4) 그렇구나그 879 17.11.18
끄적끄적...   모바일등록 순수니 438 17.11.18
이해..?   모바일등록 (4) 히헤헤s 714 17.11.18
신혼인데 술마시고 만취   모바일등록 (10) 안짱구 1,401 17.11.18
신혼3개월차   모바일등록 (12) 호호 1,396 17.11.17
전남친의 연락...재회....?   (2) rlarudals12 511 17.11.17
혼전임신 , 욕 고치지못하는 남친   모바일등록 (22) 셰이프 1,310 17.11.17
매일 야동보는 남친   모바일등록 (7) 양냥냥 1,147 17.11.16
아 진짜 그정도로 판단이 안될까요? 돌아버리겠네요   (2) 우울한계절 850 17.11.16
결혼해도 될까요?   모바일등록 (8) 고요한새벽 1,016 17.11.16
잔소리 하는 그여자   (3) 도민아 733 17.11.16
속궁합은 부부관계에 얼마나 중요한가요?   (11) 헝그리정신 2,989 17.11.15
택배기사님이 저보고 갑질하지말래요말동   모바일등록 (27) 이번생은터음.. 1,806 17.11.14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