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거짓말 쟁이 내 남편 어떻게 할까요?
3 영원한초딩 2012.07.27 16:35:05
조회 4,477 댓글 20 신고
지난 7월20일 아무런 말 없이 외박을 하고 왔습니다  새벽에 자다가 몇번이나 깨는지 조금 더 있으면 오겠지  하고 다시 누워잤습니다
갑자기 눈을 떠는데 새벽 5시45분이 되어는데도 사람이 안 보여서 전화를 했는데 받긴 받아는데대꾸도 하지도 안고 가만히 들어보니 노래방인거 같고.....
안되겠다 싶어 시어른께 전화해서 일러 바치고......
어른께서 나는 너에게 이런식으로 교육 안시켜다면서 엄청 때겨습니다(울신랑이요)
그러고 일요일에 또 아는선배에게 전화을 받고 나가더라고요 말없이요
카톡에 또 술마시러 가냐고 하니 아니라고 운동 하러 간다고 하더군요 집앞 초등학교에.......
그러곤 4시간 째 안들어오더군 거짓말을 하고 나가고....
또 월요일에 새벽6시에 술 퍼마시고 또 들어왔네요
왜 자꾸 술 마시고 들어 오냐고 하니 버럭 화를 내면서 술 안 먹고 다닌다고 하면서요(수요일에 이야기 했어요)
또 그라고는 수요일 일이 있어서 2~3시간 늦는다고 하데요 그라고는 새벽5시에 들어 왔습니다  
제발 술 마시고 다니지 말라고 하니 어떻게 하면 되냐고 묻데요
미치고 환장 하겠데요
평소에 그만큼  건강 챙기라고 합니다
병력이 있어서 최소한 술을 적게 먹으라고 하는데 울 신랑 하는 말이 내가 어떻게 하면 되냐고 묻는 놈이 어디 있냐고요
병력 작년 2011년12월에 헬리코박터균 있어고 2012년 3월에 골레스테롤 있는 상태데 왜 병을 낫게 하려고 하지를 안는지...
정말 신랑이 밉운지
시댁 어른께 제 감정을 이야기 하고 시동생에게도 제 감정을 이야기 했습니다
시댁 어른께 혼이 나도 정신을 못 차리고 있네요


16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시간 갖자는 남친, 혹시 잘풀어보신분있으세요?   모바일등록 new 4년 9 06:48:16
헤어진지 4개월   모바일등록 new (1) 몬테의소리 50 05:43:51
같은 직장 여직원   모바일등록 new (3) 미요나 401 00:22:11
야시방맹이가뭔가요,? !   모바일등록 new (2) love7732 375 15.09.01
얼마나기다려야연락올까요...?   모바일등록 new (2) 채셔 339 15.09.01
차였어요   모바일등록 new (2) 베베미 381 15.09.01
리스 부부가 될거 같아요..   모바일등록 new (3) 앙칼진악녀 872 15.09.01
나쁜년을 고발합니다   모바일등록 new (4) 딸기우유맛나.. 1,041 15.09.01
조만간 여기서알게된 남자 만날꺼 같은데요   모바일등록 new (4) 이쁘니랑쪽쪽 774 15.09.01
너무안싸워도 괜찮은가요?   모바일등록 new (4) 내사랑후닝후.. 496 15.09.01
제가이상한건가요   모바일등록 new (5) 바밤밤바부 331 15.09.01
제 농담을 농담으로 못받는 ....   (10) 답답무뎌짐 1,106 15.09.01
이해안되는 남친카톡  file 모바일등록 (5) วิไล&# 2,570 15.09.01
친구결혼식   모바일등록 (6) 우쭈쭝쭝 1,010 15.09.01
가정 폭력과 폭언에 시달리는 남자친구..   모바일등록 (12) 넘힘드러 1,182 15.08.31
헤어져야될것같은데 뭐라해야할지..   모바일등록 (8) 초코녀 1,091 15.08.31
무슨의미인거죠?   모바일등록 (4) 별222 742 15.08.31
남자들결혼후 파트너?   모바일등록 (5) 기리기리남으.. 2,272 15.08.31
객관적인 의견 말해주세요.   (13) 두손두발 1,049 15.08.31
짜증나는 데이트비용   (33) 조니푸베어 2,564 15.08.31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