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거짓말 쟁이 내 남편 어떻게 할까요?
3 영원한초딩 2012.07.27 16:35:05
조회 4,520 댓글 20 신고
지난 7월20일 아무런 말 없이 외박을 하고 왔습니다  새벽에 자다가 몇번이나 깨는지 조금 더 있으면 오겠지  하고 다시 누워잤습니다
갑자기 눈을 떠는데 새벽 5시45분이 되어는데도 사람이 안 보여서 전화를 했는데 받긴 받아는데대꾸도 하지도 안고 가만히 들어보니 노래방인거 같고.....
안되겠다 싶어 시어른께 전화해서 일러 바치고......
어른께서 나는 너에게 이런식으로 교육 안시켜다면서 엄청 때겨습니다(울신랑이요)
그러고 일요일에 또 아는선배에게 전화을 받고 나가더라고요 말없이요
카톡에 또 술마시러 가냐고 하니 아니라고 운동 하러 간다고 하더군요 집앞 초등학교에.......
그러곤 4시간 째 안들어오더군 거짓말을 하고 나가고....
또 월요일에 새벽6시에 술 퍼마시고 또 들어왔네요
왜 자꾸 술 마시고 들어 오냐고 하니 버럭 화를 내면서 술 안 먹고 다닌다고 하면서요(수요일에 이야기 했어요)
또 그라고는 수요일 일이 있어서 2~3시간 늦는다고 하데요 그라고는 새벽5시에 들어 왔습니다  
제발 술 마시고 다니지 말라고 하니 어떻게 하면 되냐고 묻데요
미치고 환장 하겠데요
평소에 그만큼  건강 챙기라고 합니다
병력이 있어서 최소한 술을 적게 먹으라고 하는데 울 신랑 하는 말이 내가 어떻게 하면 되냐고 묻는 놈이 어디 있냐고요
병력 작년 2011년12월에 헬리코박터균 있어고 2012년 3월에 골레스테롤 있는 상태데 왜 병을 낫게 하려고 하지를 안는지...
정말 신랑이 밉운지
시댁 어른께 제 감정을 이야기 하고 시동생에게도 제 감정을 이야기 했습니다
시댁 어른께 혼이 나도 정신을 못 차리고 있네요


16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9월 마니아 댓글왕 이벤트 참여하시고 선물 받아가세요~  (40)
공군부사관 중사월급   모바일등록 new (1) 후아ㅇ 9 14:28:41
둘다 키스를 못해요 ㅠㅠ   new (5) 호랭총각 409 10:01:34
익숙함에 소중함을 잃지말자   모바일등록 new (2) 송상큼 278 08:58:08
이벤트   모바일등록 new (3) 난나나난나다 183 08:18:52
헤어지려고 하는데 .   모바일등록 new (8) 뭉치뚱이 758 05:31:01
여자친구랑 맞지 않을때..   모바일등록 new (6) Taoka 815 01:39:42
존경할 수 있는 사람을 만난다는 것   모바일등록 new (4) 니모 859 16.09.24
가치관이 맞지않는것같아요.. 조언부탁드려요   모바일등록 (9) 숀다링 1,056 16.09.24
안양 밧데리골목   모바일등록 (5) 소나무 836 16.09.24
남친이 집에 안들어와요   모바일등록 (8) 일락비 1,473 16.09.24
권태기 극복 방법 공유점   모바일등록 (3) 햄볶하자 1,091 16.09.24
남편친구들모임   모바일등록 (2) 오선생 1,031 16.09.24
시아주버니 문제로 남편과의 다툼   모바일등록 (17) 뚜기뚜 1,381 16.09.23
연인간에호칭   모바일등록 (2) 될대로되라 1,027 16.09.23
남친을 만나고오면 불안함   모바일등록 (6) 에그긍 1,648 16.09.23
생일선물..서운해요   모바일등록 (13) unown24 2,027 16.09.23
봐주세요   모바일등록 (15) 겡나나 1,579 16.09.23
남자가 33살인데 연애경험없대요.   모바일등록 (15) 후여언 1,923 16.09.22
옆에 누워도 건드릴 생각이 없는 남친   모바일등록 (18) 마이닉 3,243 16.09.22
보통 이렇게 하는지 해서요...   모바일등록 (12) djanr 2,288 16.09.22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