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계속 살아야 할까요 ㅠ 모바일등록
11 인생은 슬프다 2012.07.20 02:58:38
조회 10,952 댓글 60 신고
20후반의 두아이의 아빠입니다
눈뜨면 게임으로 시작해서 게임으로
하루를 마무리하는 애기엄마와 같이 살아야될까요??

지금 처가 살이를 하는데 처가집 식구들은
애기엄마한데 게임만해도 말리지도 않아요
말로만 못하게 할뿐 행동으로 못하게 하는
사람이 아무도 없네요 ㅠ

게임에만 빠져 사는거 같아서
저한테 관심좀 가지고 신경좀 써달라고했더니
말로만 할뿐 무관심에 신경도 안써주고요ㅠ

막내가 딸아이인데요
기저귀가 홍수가 나도 그냥 게임만하고요ㅠ
게임하다 바람도 한번 피다가 저한테 걸렸는데
더 당당하네요 바람피던 상대 남자랑 제가
통화해서 자초지저을 말하고 헤어지게 했습니다

상대 남자가 바람을 왜 핀거냐하니깐
법적으로 부부가 아니라서 상관없다는 식으로
애기엄마가 말을 했데요
혼인신고는 처가의 반대로 7년째 못하고있고요
한마디로 신호위반으로 이렇게 애기 두낳고 살고있네요

그래서 고민중입니다
저한테 신경도 관심도 없는 애기엄마랑 헤어질꺄하고요

애기엄마의 오빠되는 사람이
저한테 집착하는거라고 집착하지마래요ㅠ

그냥 헤어져야 좋을까요ㅠ
조언좀 해주세요

긴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ㅠ
17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
여자분들 도와주세요(고민ㅜㅜ)   모바일등록 new (1) 귀공 264 15:46:42
너무나 바쁜 남친, 서운한 나   new (3) youyou1984 364 11:41:38
오빠거는 큰거야? 물었는데..   new (5) cocoru 627 10:33:20
참..   모바일등록 new (3) Aster1 257 10:18:42
남친한테고등학교속였어요   모바일등록 new (10) 여수밤바 574 09:27:47
남편이 절 속이고 결혼했네요 저어쩌죠...   모바일등록 new (11) 엔젤쓰 1,815 00:07:49
정식으로 청혼을 해줬으면 좋겠는데..   모바일등록 new (7) 체리향수 753 17.03.27
태국마사지   모바일등록 (15) 버ak 1,041 17.03.27
남자가 알고보니 돌싱에 나이도 속였어요..   모바일등록 (22) 구하이 5,308 17.03.27
진짜 좋아하는데 안만난다는거..   모바일등록 (11) 시로히겐 1,177 17.03.26
채팅어플 조언 구합니다   모바일등록 (7) 보뜨윤 643 17.03.26
소개팅하고나서   모바일등록 (5) 선샤이니 702 17.03.26
자존심 대장 남친   모바일등록 (5) 셔서셔서 678 17.03.26
여관   모바일등록 (2) 꼬미 1,301 17.03.26
관계하기 싫어요 ㅠㅠ   모바일등록 (9) 차차 2,175 17.03.26
좋은방법없을까요??   모바일등록 (2) 딜레이마 542 17.03.26
산후조리 도와준다면서..   모바일등록 (5) 우리가족뿅 1,096 17.03.25
자랑글) 목걸이받았어요   모바일등록 (14) 찬란하신언니 1,010 17.03.25
돈꾸는친구 ㅡㅡ   모바일등록 (3) 비씨트리 711 17.03.25
여자를 밝히다 못해 짜증남   모바일등록 (5) 금나라와뚝딱 2,355 17.03.24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