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도대체 애교가 뭘까요?
9 슈크 2012.07.17 13:00:13
조회 10,666 댓글 35 신고
안녕하세요?
연애고수 선배님들께 배우고 싶어서 용기내서 처음 글을 써봅니다..
저아님 죽겠다고 하는 남자친구랑 사귈땐 고민할 조차 없었던 여자친구의 애교...
지금 남친은 저아님 죽겠다고는 아닌거 같아요.

나름 애교를 부려도 그는 "애교좀 부려봐~~*"
그럼 그 순간까지 애교라고 부렸던 제가 혼자 오글거리면서 멘붕상태가 되요.

남친은 막내 아들에 부모님 사랑 많이 받고 자랐대요.
저도 부모님 사랑 받고 자랐는데 전 장녀이구요.
물론 장녀라도 애교 고수이신분들 있겠지만...전 애교부려달라는 남친 제안에
식은땀이 나고...마치 외국인이 길을 물어보러 저에게 다가오는 느낌이 들어요.

남친이 요구를 해도 지 성에 안찼는지 카톡으로 알려주더라구요.
"옵하앙~!##@%$ $^%^$ 해쪄요 #$%$ 그랬떠요? #$%$ "
카톡을 받고 폰을 던지고 싶을 만큼 오글거렸어요.
닭살이 오르며 마치 생닭이 된기분...
뭐...알려주니 맞춰줘야 겠고...열심히 옵하앙~자기양~이럼서 지냈습니다.

하지만 계속 같은 패턴에 이모티콘...만나면 카톡과 다른 사람이 왔을 정도로
실전에 약한 저에게 남친은 은근히 섭섭했나봐요.
요즘은 안쓰럽게 오히려 저에게 애교 부립니다.
"누나~#$%$해떠요?"
니가 오빠잖아...ㅜㅅㅜ..이식히야..
남친은 언제부턴가 애교를 부리면서 절 누나라고 해요...

전에 사귄 사람이 애교를 잘떨었나? 괜시리 비교상상하면서 괴로워하고...
전 키가 72에 목소리가 높지 않아서 그런지 약간 점잖게 말하는거 좋아하거든요.
정장도 입는거 좋아하구...

그러다가 다툼이 났습니다. 뭐...사소한건데 둘이 목숨에 자존심까지 걸어서
유치하게 나가다가 오빠가 "애교도 없는게" 이러더라구요.
전 나름 상처받고 대판 오분전으로 전쟁하다 결국엔 오빠가 내가 대역죄인이고 잘못했다로
종결이 났구요. 또 언제 그랬냐는 듯이 사이좋게 지내고 있어요.

그런데 오빠의 그 말이 저에게는 상처로 남긴 남더라구요.
더 소극적이 되는거 같구요...괜시리 만날때나 전화할때 애교를 해야하나 부담도 느끼고...
잘지내다가도 그말 떠올려 욱하다가도 왠지 작아지는 느낌...
여친으로서 미안하기도 하고...복잡미묘해지곤해요.

어떻게 애교를 부려야 남자친구분이 사랑스러워하고 좋아하나요?
비법좀 던져주세요..;;;;

17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8월 마니아 댓글왕 이벤트 참여하시고 선물 받아가세요~  (24)
참으면....   모바일등록 new (1) GY1004 138 01:57:42
결혼해서 돈 관리 어떻게 하세요?   모바일등록 new (7) 235663 303 16.08.28
이럴땐 어떻게해야하나요   모바일등록 new (5) 어떻게함 762 16.08.28
신랑 주점에서 카드 47만원..   모바일등록 new (15) 기싱꿍꼬또또 1,340 16.08.28
연예인,,도대체 제가 왜 기분 나쁜건지   모바일등록 new (5) 이게뭔가요 1,092 16.08.28
저의 존재를 밝히지 않는 남자친구   모바일등록 new (14) 두잉두잉 1,294 16.08.28
첫경험 아니라며 각방or이혼결정하라는 남편   모바일등록 new (13) 미키민ㄱ 1,779 16.08.28
지금 이순간 이상황 믿어야 할까 내남자를   모바일등록 (16) 부여공쥬 1,410 16.08.28
남편의 말투.. 기분나빠요   모바일등록 (3) 줄무니31 1,051 16.08.28
잠자리문제.ㅠ   모바일등록 (15) 익명여 2,392 16.08.27
사귀는사이인지모르는 커플?   모바일등록 (9) 훔냐아 1,165 16.08.27
요즘 끝을 생각하게 되네요   모바일등록 (6) 소두소두 1,275 16.08.27
장거리커플인데..   모바일등록 (3) 하이 939 16.08.27
약올리며 장난치는 남편   모바일등록 (21) 멍멍야옹야옹 1,226 16.08.27
3자의 개입으로 끝나버린 사랑...   (9) 안쫄리나쫄티 1,953 16.08.26
결혼...대화...(긴글,스압)   모바일등록 (4) 바보 1,821 16.08.26
팬티를 뒤집어 입고 들어온 남편...   모바일등록 (16) 배무럭 3,632 16.08.26
부모님의 심한 반대...   모바일등록 (19) 에블린70D 1,717 16.08.26
장거리 커플입니다   모바일등록 (4) 베베쓰리 1,304 16.08.25
남친이 준 꽃다발을 버린 엄마   모바일등록 (5) 에블린70D 1,812 16.08.25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