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남편을 죽여버리고 싶당 모바일등록
9 흑용 2012.06.28 01:00:39
조회 9,970 댓글 37 신고
사업을 해서 술접대를 한다고해서 집엘 안오길래 핸펀했더니 지금중요한얘기중이라서 끊을께글그러더라구요. 그래서 전 핸펀을 안 끊었더니 그쪽도 그냥 핸드폰을 내려놓은 상황에서는 다 들리더라구요. 어이없어 녹음까지했어요. 근데 들례오는 소리는 오빠~~왜그래~~오빠가 허리를 벗을까? 바지를 벗을까? 오빠 나이거 시켜도돼 그러니깐 그래 시켜 그대신 원샷이다. 자주가는 곳인지 아주 편하게 말하더라구요. 오빠가 네가 원하는거 다 해줄껭~~새벽3시에 다시 전화했더만 아에 핸펀을 꺼놓은 신랑 그것도 모자라서 아에 집엘 안들어 왔네요~~그러고나서 새벽녀까지 잠을 설쳤더니 벌써 아침7시반에 핸펀 했더니 받더라구요. 일언방구 말도 없고 졸려서 자고싶으니깐 전화하지말래요. 회사가서 자니깐 그만 나좀 냅두래요. 적반하장도 유분수지~~하루종일 전화한통 없더라구요. 그래도 집에와서는 미안하다하겠지~~웬걸~~샤워하고 바로 침대로 직행~~어이없어서 할말없냐고하니깐 할말 없데요 허걱 외박하고 할말이 없냐고했더니 자꾸 물어보면 집을 나가겠데용 사업상 어쩔수없는 접대였다고~~그럼 외박한다고 전화도화도못하냐고 했더니 짱 난다고 그만 얘기하래요. 현장을 핸펀으로 들은사람은 미쳐죽을것같은데~~남편을 죽이고 저도 주고 그만살고싶어요. 이때까지ㅈ새벽까지 한접대가 여자를 끼고노는 흥청 망청노는 접대냐고 했더니 맞데요. 헐~~본인도 접대라는 이유로 같이 놀은거잖아요. 뻔하죠!같이 술먹다가 노래부르고 술집여자랑 부르스치고 여기저기 만지고 그랬을꺼 아니여요. 갑자기 더러운 새끼라는생각이 들더라구요. 어째든 난 거래처가 여자끼고 술먹기를원ㅅ내서 먹었을 뿐이여서 아무잘못이없데요. 완전 개새끼에요
23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만개의 레시피> 앱 불편한 점 말하고 책 받아 가자!!!  (38)
[모집] 이지데이 콘텐츠 파트너가 되어주세요!  (1)
[다들주목] 이지데이 3월 이벤트 오픈!  (4)
남친의 우유부단함   모바일등록 new (1) 익명 58 08:00:04
일쉬니까..우울증말기네요..   모바일등록 new (7) 바보오1 169 04:23:03
남친의 전 여자에게 질투하는 이유를 찾았어요..   모바일등록 new (6) 푸린봉 231 03:54:31
관계후 자버리는 남친ㅠㅠ   모바일등록 new (3) 나어째 289 03:12:50
남자친구의 거짓말...   new (1) . 282 01:40:03
성욕이 넘쳐요   모바일등록 new (8) 막다뤄주세요 527 01:31:13
남자친구가 오늘군대갔는데..   모바일등록 new (6) 메노든ㅇ응 212 01:11:45
둘째고민 ㅠ   모바일등록 new (4) 삐너스 379 15.03.03
남친의 전여친   모바일등록 new (4) 누룰룰 768 15.03.03
질투와집착   모바일등록 new (2) 하늘님 602 15.03.03
헤어졌습니다.   모바일등록 new (4) dkeneid 740 15.03.03
맞벌이하고 싶은데요   new (3) 맑은강 540 15.03.03
남편의 불륜   new (11) zkxkcl77 1,676 15.03.03
남자친구 부모님 만난후   new (2) 쿠후타 721 15.03.03
남친에게 오빠 얘길해도 될지...   new (5) 파도야 912 15.03.03
헤어짐이 좋을듯 합니다   new (2) 찬찬찬 471 15.03.03
사귄지 2주   모바일등록 new (2) 니젖내젖 662 15.03.03
남친의 생각이 궁금하네요   모바일등록 new (6) 우울하고그냥.. 533 15.03.03
남친과거ㅠㅠ 괜찮은걸까요?   모바일등록 new (3) hyune12345 797 15.03.03
먹고 사는게 뭐라고   new (3) 마밤 442 15.03.03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