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인생 허무 모바일등록
3 소리새움 2020.05.07 01:08:40
조회 1,678 댓글 10 신고

남녀간에 관한 이야기는 아니지만 인생살아가는 방법이나 조언얻고 싶어 제목과 맞지안은 사이트에  글올려요..

요즘  나이먹고  육아로 인해  4년을 집에서 쉬면서  예전에  그 많던 지인이  다 사라지고  덩그러니  나혼자만  남겨진거같아 씁쓸하네요..아이 얼집보내고  만나서  수다떨수잇는  지인도 하나 없고  그렇다고  혼자서  놀고 시간때우는것도  하루이틀이지..

그 둘도 없는 친한언니도  말한마디로 인해 오해와 배신으로  연락을  끝어버린 상태고  정말  요즘  나혼자  세상과 담쌓고잇는거같아  외롭고  씁쓸하네요..

그나마  유일하게  주말에 만날수 잇는  남친이라도  잇어  그희망 하나로  살고 잇어요..제가  돌싱이거든요..

과연 제가  다시  사회생활을 하게되면  또 다른 사람을 알게되고  새로운 사람도  사귈수 잇을까요??

점점 갈수록 자존감과 자신감이  낮아지네요

외톨이가  된  기분이예요

하나의  문이 닫히면  또 다른 문이 열린다는게  맞는말인지~~~

요즘  힘들때면  연락해서  속마음 떨어놀 지인 하나 조차 업다는게  세상  헛살앗나 싶기도하고  지금이  제  인생에  최대 슬럼프 상태인지생각도  해봅니다..

 

인생은  누구나 그러하듯 삶의 리듬 그래프와 같다하져..

 

 

 

 

 

1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0)
참으로 못난 신랑~   new (3) hunch 79 13:22:31
하... 맨날 피곤하다며 자는 아내..   모바일등록 (7) 부산남쟈 1,255 20.06.29
결혼할 상대가 아니다싶은 사람이면 일찍끝내는게 맞겠죠?   모바일등록 (12) 익명 830 20.06.24
마음이 갑갑해서~   (19) hunch 774 20.06.23
아무리생각해도   모바일등록 (14) Abc455 692 20.06.21
남친이 저를 진심 좋아하는 걸까영   (10) 익명 753 20.06.19
퇴근 후 안마방이나 오피   모바일등록 (3) jeunesse 653 20.06.16
실수를 했어요. 어떻게 풀어야 할까요?   모바일등록 (6) 익명 1,681 20.06.08
인생 허무   모바일등록 (10) 소리새움 1,678 20.05.07
밑에 글에 아내를 또 때렸다는 그 놈 입니다. 잘 살아보려고 합니다.   모바일등록 (10) 쏭쏭아빠 1,496 20.05.06
펜션예약이 잘못되서 싸우는중입니다ᆢ   모바일등록 (16) 익명 1,256 20.05.01
싸우고   (5) wlatlf 1,313 20.04.21
남자분들 !!   모바일등록 (12) 익명 1,613 20.04.17
사랑과 전쟁 할 필요없어요  file (2) 테크닉교수 998 20.04.15
아내를 또 때렸습니다. 도와주세요.   모바일등록 (31) 쏭쏭아빠 2,622 20.04.14
결혼4년차,아이도 있고 행복한데 ..왠지 머하나가 빠진 느낌...여러..   (12) ㅁㄴㅇㅁㄴㅇ 1,676 20.04.08
공과 사를 구분하려는 연애.   모바일등록 (1) 익명 1,009 20.03.30
사랑이란?   (2) 테크닉조교 702 20.03.28
전 여친   모바일등록 (7) 딱밤맞기 2,174 20.03.20
주말마다   모바일등록 (16) 익명 2,167 20.03.1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