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더럽고 문란한 사람 참 많네요.
2 오뜨케하라구 2019.07.20 19:19:41
조회 6,824 댓글 10 신고

라고 생각이 듭니다만, 그건 제 기준이니 ... 

 

다만 이제 막 사회에 나와서 살며 사람들을 보고 느끼는 한가지는

 

제가 배웠던 선과 악, 도덕 따위는 정말 이상향이더군요.

 

지키는 사람이 몇이나 있을지, 천에 한명 될까요?

 

나름 떳떳하게 살아왔고 도덕적으로 문제를 일으킨 적이 없고 그러고싶지도 않습니다.

 

살면서 한사람과 연애를 했고 한 사람과 관계를 했고 이 사람과 결혼을 할 생각이긴 합니다만...

 

여기 있는 글들을 보면서 사람들이 한 사람과 사귀면서 다른 사람들과 몸을 섞고 정신도 섞고 ... 

 

세상에... 너무 충격적이더라구요... 물론 사람들이 이런건 알고 있었습니다만 더 와닿네요.

 

제가 그 피해자가 되지 않기만을 간절히 바랄 뿐입니다....

 

 

각자의 신념을 존중하려고합니다.

 

이 더러운 세상속에서 혼자 깨끗하게 선비질 하면서 살아가고싶네요.

 

분명 아직 인생을 못살아봐서 그런거다라고 하실 분들 계시겠지요. 저도 인정합니다. 

 

사람의 마음은 언제나 변하니까요. 지금은 그러고싶네요... 

 

 

 

7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1)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19.06.18 수정)  (10)
유부여친이 여행을 가자고하는데...............   (22) 익명 1,167 19.12.04
사장이   모바일등록 (3) 익명 1,243 19.11.23
때리는 전남친들에 트라우마   모바일등록 (8) 휴zz 686 19.11.20
그냥 적어봅니다.   (10) 익명 1,423 19.11.05
과거에 집착이 강해요   (14) Pill 2,140 19.10.07
술은 답이 없는 거겠죠?   모바일등록 (10) 곽화연 2,160 19.09.26
슬픈 마음   모바일등록 (6) 끙끙 2,353 19.09.05
남자분들꼐 질문 드립니다. 2년 교제 중인 남자친구에게 극진히 병간..   (10) KCMN 2,337 19.08.28
후 섹파 정리 힘드네요 ;   모바일등록 (31) 가을뇨잦 6,712 19.08.18
한번 외박하기 시작하더니 잦은외박을 원하는신랑   모바일등록 (16) ga찰 3,509 19.08.16
느낌이 달라요   모바일등록 (8) ㄱ호 3,644 19.08.16
사링6  file 모바일등록 (1) 김하운 1,329 19.08.13
어렵게 이야기하는 시댁, 남편이야기 펑했습니다   모바일등록 (2) 화이또 1,313 19.08.07
결혼하기전 바람피는 남자   모바일등록 (8) ㅋㅋㅋㅋ 2,796 19.08.06
더럽고 문란한 사람 참 많네요.   (10) 오뜨케하라구 6,824 19.07.20
남편이 폭력성이 심한건가요? (시댁문제포함)   모바일등록 (15) ssa22 2,056 19.07.13
싸울때 한번씩 욕하는 신랑.. 계속 살아야할지..   모바일등록 (22) 하늘바람새 1,892 19.07.11
요즘 남자친구가..   모바일등록 (7) 빠나자나 2,553 19.07.05
집에서 매번 전화기에 신경 쓰는 남자   (8) 딱뚱이 1,715 19.07.04
저보고 맨날 못생겻다고 하는 여자친구ㅜ   (14) smart003 1,729 19.06.2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