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갑자기 연락두절상태라... 일씹에 전화도 안 받네요.... 모바일등록
5 앨리스릴라 2018.06.06 02:51:38
조회 2,847 댓글 8 신고

연락 두절상태가 처음이라 글을 남겨요.

길어도 꼭 봐주세요....

 

한 달 된  서른초반 중반의 커플이에요. 

오빤 사업대표라 바빠서 연락을 자주 하진 않았지만 그래도 자기전에는 연락을 했던 사람이에요. 사귀기전에도 연락문제에 자신없어 했지만 제가 감수하겠다햇고 오빨 믿다보니 연락에 스트레스 안받고 저도 제 할일하면서 지내다보니 괜찮았어요. 연락을 잘 안해도 만나면 꼭 집까지 데려다주고 만날땐 절 좋아하고 있다는걸 굳이 말 안해도 느낄 수 있게 해 줘서 더 믿게 된 거 같아요. 

 

근데 한번 술 먹고 그러더라구요 <너는 내가 왜 좋아?> 라길래 이유는 잘 모르겠고 하나 확실한건 좋아하는건 맞다고 했고 역으로 제가 물으니 예뻐서라는 성의없는 단답의 대답이 날아왔지만 그냥 웃으며 넘어갔어요. 

 

잘 지내다가 한달 되서쯤 관계를 하게 됐고 그 다음날에도 드라이브도하고 마무리까지 잘하고 담날도 연락이 잘 됐어요. 일적으로 문제가 잇어서 직원이랑 술 먹었다면서 이런저런 얘기와 이번주에 여행가자길래 그러자고 하는데 

 

갑자기 또 <너는 내가 왜 좋아?>라는거에요. 그러면서 자긴 원래 이런 원초적인 질문 안좋아하지만 묻는다는데 여자의 직감있죠. 뭔가 심장이 쿵하면서 가슴이 답답해지더라구요. 그래서 제가 <왜 내가 오빨 별로 안좋아하는 거 같아? 내가 싫어졌어?>라고했더니 그건 아니래요. 왜 또 묻냐니까 그냥이래요. A형 남자분들... 그냥일리 없잖아요 그쵸? 

사람 좋은데 이유가 있나요?? 긍데 구체적은 대답을 원하는 거 같아서 분명 내가 좋아하는  요소들은 있다고. 성실하고 솔직히 오빠 소개받을 때 대표라고해서 부담된다고 주선자한테도 몇번을 말했지만 만나보니 괜찮았다고 뭔가 주절주절 댔어요.

그랬더니 <내가 생각보다 좋은사람이 아니야>래요. 무슨의미인지 몰라서 물어봤어야했는데 그냥 저도 모르게  웃으면서 가볍게 넘기듯이 안다라고했죠. 뭔가 흐지부지......

 

나중에 제가 왜 자꾸 그런 질문을 하냐니까 미안하고 고마워서래요. 자기 얘기도 잘 들어두고 지금 직원들 때문에 짜증나는데 만약 너가 연애 문제 삼으면 정말 자기는 머리 아팠을 거 같대요. 

그래서 제가 미안해하지 말라고 대신 당연시하지만 말아달라고했고 나름 잘 마무리 된 거 같았는데 오늘 전화를 해도 안받고 딱하나보낸 단답의 톡도 밤늦게까지 안 보다가 어느순간 봤길래 전화했는데 안받고.... 점심, 저녁, 톡 본거 확인 된 순간 3번 전화해도 안받아서 잠도 안오고 심장은 자꾸 쿵쾅되서 이 야밤에 글 남겨요...

 

잠자리도 했겠다 잡은 물고기라 생각하는건지?  

자기가 잘 못해주는데 좋다고하는 제가 이상해서 제 맘이 의심이가서 왜 좋냐고 묻는건지? 

자기가 좋은 사람이 아니라는건 이런 잠수식으로 헤어지려고 하는건지?

 

어려워요...

제가 지금 어떻게 해야할지 잘 모르겠어요 ㅠ

 

2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남친이 저때문에 많이화낫을경우 나중에연락하라면 기다리는게나을까..   (8) 사랑유유 1,521 18.09.03
돈문제..라고 해야될까요? 조언 부탁드려요ㅠㅠ   (10) 발렌타인39년 2,034 18.09.01
연애초보라 여러분 조언좀해주세요 ㅜㅜ   (1) 로니콜먼 822 18.09.01
돈벌이가 없는 남편 어떻해야 할까요?   모바일등록 (17) 유진~♥ 3,193 18.08.25
남자친구 SNS 중독 같아서 싫어요..   (14) 마라라 1,747 18.08.20
이혼하면 아이셋은 누가 키우나...   모바일등록 (18) 이름없는여자 3,576 18.08.14
누군갈만나고있지만 외로운   모바일등록 (13) 러블리즈 2,606 18.08.13
저장되지않은번호   (11) 나스스로 2,481 18.08.10
이혼을 해야하나...?   모바일등록 (5) 62호랭이 3,093 18.08.07
부부 잠자리로 조언을 구합니다.   (32) 가로등 10,326 18.08.06
2번째 연애   모바일등록 (6) 살아서죄송합.. 2,239 18.07.31
왜 좋아요?   (13) 멍지지지지지 2,957 18.07.15
남자랑웃으며 얘기하는 여자   모바일등록 (15) 볼티모어 3,764 18.07.12
반찬해줬더니 지적질하는 남친. 뭐라고 말해야할까요..도와주세요   모바일등록 (30) saveri 2,876 18.07.01
결혼하신분들께 궁금한게있어요..   모바일등록 (21) 으힝 4,393 18.06.29
여러분 조언 부탁드려요.... ㅜㅜㅜ   (5) 쿠르투와이스 1,173 18.06.24
거짓말 그리고 안마방   모바일등록 (22) bell22 4,268 18.06.18
남자친구랑 같이 댓글볼꺼예요.상황좀 봐주세요.   모바일등록 (26) 으힝 4,088 18.06.15
어떻게 해야할까요...   (7) 키란코리 1,321 18.06.14
유부남 상사가..   모바일등록 (14) renaj 6,278 18.06.1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