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제가잘못한건가요? 모바일등록
7 shshshsh 2017.08.28 08:46:53
조회 1,521 댓글 5 신고

6년차부부입니다 

얼마전 신랑친구부부와 맥주한잔을 하게되었어요.

신랑은 저쪽방에서 아이들과놀고있었구요

저는 신랑친구와 얘기를 나누게되었어요

그러던도중 말도안되는얘길 들었구요

예전에 거의 1년전쯤 다른신랑친구 총각파틴지뭔지 나이트가서 룸잡고 논게 걸린적이있었어요 사실확인도됐구요

근데 이번에 그친구가하는말이 거기있던 친구들모두 2차를 갔다고하더라구요

다시한번확실하게 물으니 성관계. 라고 정확히 얘길했구요

눈이뒤집히더라구요 평생친구라고 하는 친구한테  그런소릴들으니.

그자리끝나고 집와서 확인하고싶어 신랑한테 물어봤습니다.

계속 니가아는게 뭐더있냐며 묻더군요  아니면아니다 맞으면맞다 그때상황이 이랬다 얘기는안하구요

너무화가나서 새벽한시반쯤 신랑친구한테 전화를해서 다짜고짜 화냈어요 뭐 계속 아니라고는하더라구요

그리곤 신랑이 너무미워서 가슴팍을 꼬집었네요 다음날보니 피멍이들었어요 

다들아니라고 하고 그말한 친구도 술취해서 없는얘길 지어낸거라네요..저야 맘좀추스리고 계속의심하느니 아니겠지 생각하는게 더 내맘편할것 같아 그렇게 생각하기로 했어요..

 

문제는 여기서부터예요

신랑이 제가 오해를 했으니 사과를하라네요

전 상처낸건미안해요. 하지만 허위사실유포인 그친구한테 따져야하는거 아닌가요?

제가 과장해서듣거나 확대해석한것도 아니고 그사실그대로 물어본거고 신랑은 똑바로 해명도안했으니까요.

얼굴볼때마다 자꾸생각나는데 속이터지네요

 

2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협의이혼 접수를 했지만 이혼하는게 맞을까요?   모바일등록 (7) 멍멍 3,693 17.09.23
어젯밤 잠을 설친 사연을 나눕니다   (9) 솔의나라 4,451 17.09.19
결혼한 남자와 여자의 의무는 무엇일까요?   모바일등록 (8) 친구 3,606 17.09.18
이것도 바람일까요?   모바일등록 (10) vhedgjj854 4,873 17.09.15
믿음~   (2) Aldlaldlql 840 17.09.13
시댁이야기에 발끈하는 남편,,,,,   (4) 뿅뿅이 2,253 17.09.08
유부남 외출후 귀가시간..   모바일등록 (8) 슈퍼우우먼 3,367 17.09.07
누구를 사랑하고 그리워 하는 일   (3) 탈리스만 2,454 17.09.06
신혼부부   모바일등록 (18) 미니미찐 5,569 17.09.05
다들 이러시나요?   모바일등록 (11) csbey 2,887 17.09.03
실망 보다 허전함이 더 큽니다...   (24) 남편지갑슬쩍 3,986 17.09.01
죽여버리고 싶네요   (12) 컴온 베이비.. 5,388 17.08.28
제가잘못한건가요?   모바일등록 (5) shshshsh 1,521 17.08.28
두번째 후회..   모바일등록 (7) 한숨만나오네 2,652 17.08.28
남자의 바람 한번 피긴어려워도 두번피긴 쉽겠죠?   모바일등록 (6) 이쁜이 4,296 17.08.28
답답해서 써봅니다   (6) 컴온 베이비.. 1,716 17.08.26
7년째 만난사람ㅡ둘다돌씽이예요   모바일등록 (14) ♥♥ 4,618 17.08.25
변한걸까요....   모바일등록 (8) 함께320 1,634 17.08.24
짜증   모바일등록 (10) 돌콩만하다고 1,913 17.08.20
애데리고 영화관 오는게 당연한건가요?!   모바일등록 (27) 으힝 3,278 17.08.1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