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이대로헤어져야할까요? 모바일등록
10 영이 2012.06.25 21:44:30
조회 10,323 댓글 36 신고
저번주 토요일에 남친이랑 술한잔하면서 대화를 나눴어요 동갑임
생일선물로 커플링하자고 말했더니 일할땐 낄수없어서 싫다네요
100일도 조용히지나갔구 결혼전 커플링하고싶다고
반반내서 하자고 말했더니 너도어쩔수없는여자라네요
생각해보겠다고해서 알겠다고 하고 남은 안주를 먹었는데
저보고 돼지라네요ㅡㅅㅡ
제맘속으로 서운한게 남아있는데 울컥
일단 참고 가게 나와서 집에 가자니까 더놀다안간다고 투덜대길래
먹는거갖고그러냐고 돼지라는말 기분나쁘다하니
그런말한적없다며 귀좀파라며 정색후 나를 놔두고 가렸어요
그냥가는건아닌거같다하니 내가잘못한거라며
더잘해주는남자만나라네요 어이상실
나도 좋은여자만나라며 말한후 카톡삭제했어요

그이후로 지금까지 연락없네요..
내년봄에 결혼할꺼라고 양가부모님 남친친척분들 인사다드렸는데
가을에상견례할껀데 .. 저희부모님껜 뭐라말씀드리죠?

이번주일요일에 남친여동생 돌잔치가 있어요
사이좋을때 말해준거라 돌잔치갈꺼라고 선물산게 오늘택배왔어요
남친어머님이 꼭오라하셨는데 .. 못간다고 연락드려야하나요?

전화연락없는게미워요..

제가미안하다고풀어줘야하나요?
아님 이대로 헤어져야할까요?






17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새로운 이벤트를 확인하세요. (2015.1.21. 신규)  (14)
랜덤채팅 하는 남편   모바일등록 new (9) 크리스탈윤 409 15.01.28
남편이 전부 돈관리하는데요   new (2) 가미 475 15.01.28
아이를 원하지 않는다는 아내..   new (4) fafa 572 15.01.28
이렇게 살다간 미쳐버리겠습니다   new (5) 위키드 696 15.01.28
요물같은 기계...   new 파쿠스 468 15.01.28
살림 잘하고 싶어요 ㅠ   new (3) 희야 249 15.01.28
남자들이 갑자기 변하는 이유는 뭐죠?   모바일등록 (4) 응딩 806 15.01.27
살림 포기한 와이프   (16) 미앤미 1,258 15.01.27
늘 공격적이고,,   (8) comi 700 15.01.27
서글퍼요   (4) 인디 373 15.01.27
남편을 이해못하겠다   (2) 크립 637 15.01.27
둘이라고 외롭지 않은건 아닙니다.   모바일등록 (7) miae1 585 15.01.27
아빠의 외도에 대한 답변   (1) 배위진 628 15.01.27
돈 문제로 남편에게 배신감드네요   (5) 뚜레 569 15.01.27
썸남..   모바일등록 (5) 헤헤 775 15.01.26
반대가 너무 심하네요..   모바일등록 (3) 이지지지628. 632 15.01.26
현명한 조언 구합니다.   (5) 꽃이되어 448 15.01.26
이혼에 과한 조언좀 해주세요   모바일등록 (10) 다래공쥬늼 776 15.01.26
밥안주는 와이프 어쩝니까   (8) 헤븐 1,014 15.01.26
아내의 외도   (7) 어찌하리오 1,438 15.01.26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