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무서운 세상이네요ㅜㅜ 모바일등록
10 민건이맘♥ 2012.07.13 23:11:43
조회 3,237 댓글 16 신고
정말로 무서운 세상입니다. 며칠 전 목격했던 일이랍니다. 한 정거장에서 어떤 여자 아이가 버스에 탑니다. 몇정거장이나 갔을까 어떤 할머니께서 같은 버스에 탑니다. 할머니는 여자아이의 옆에 짐꾸러미를 내려 놓습니다. 
여자아이 : 할머니 여기 앉으세요.
 할머니 : 아니여 ~ 나 조금가서 내려야 되 ! 여자아이는 안 앉겠다는 할머니의 말씀을 듣고 자리에 다시 앉습니다. 그러자 할머니께서 그 짐 꾸러미 옆에 쪼그려 앉더니, 요즘것들은 싸가지가 있는지 없는지 어른이 와도 뻔뻔 스럽긴.... 여자아이가 다시 자리에서 일어서며 할머니께 자리를 권했습니다. 할머니는 역시 극구 사양했고 여자아이는 어쩔수 없이 다시 자리에 앉습니다. 그러더니 ~ 할머니가 또... 으이구... 저렇게 교육을 받아서야 * * 할 *... 어이구..늙으면 죽으라는건가... 여자아이, 다시 자리에서 일어서며 할머니께 자리를 권했습니다..할머니는 역시 사양 또 사양했고... 여자아이는 어쩔수 없이 다시 자리에 앉습니다.. 그러자 할머니가 또.. 지 애비 애미는 자식 * 을 어떻게 교육 시켰는데 저 * 랄이여! (말을 최대한 미화 시켰음..실제로는 엄청 심했음..) 그러기를 여러번 참다 참다 참지 못한 여자아이가 말합니다. 
여자아이 : 할머니 제가 앉으시라고 그랬는데도 안 앉으시고 왜 저희 아빠 엄마 까지 들먹이세요 ? 
할머니 : (버럭 화를내며) 기사양반 ! 여기 차 세워요 ! 내가 얘 교육 좀 시켜야지 아주 싸 * 지가 없네 ! 이 * 아 ! 따라내려 ! 기사양반 ! 빨리 차 세워요 ! 그러자 기사 아저씨께선 어쩔수 없이 차 뒷문을 열었고, 할머니가 급히 내리셨다. 자기도 할말이 있었고, 할머니의 어이없는 행동에, 한마디하려던 소녀가 할머니를 따라 내리려고 할때, 기사아저씨는 문을 확 닫았다. 
여자아이: "아저씨 문열어 주세요. 저도 잘못한거 없어서 말 해야겠어요
기사 아저씨 : 야 ! 뒤에 따라오는 봉고 차나 보고 말해 ! 네 ~ 그렇습니다... 그것은 "인신매매 범"들의 범행수법 이었습니다.. 모 지방에서는 그런식으로 납치된 여자아이가 실제로 몇 있다고 하더군요.. 그래서 버스회사 측에서도 버스 기사들에게 그런 사람이 있으면 주의하라고 교육한답니다. 크아악 - !!! 무서운데요. 할머니들 까지도 이러다니..... 우리 네 딸 들이 희생 양이 되지 않기 위해선... 그리고 이 글을 자기가 아는 홈페지, 카페 등등... 퍼뜨려 주시기 바랍니다............ 딸 있는 친구들 꼭 이 글을 읽고 주위사람에게도 전파 하길 ..가져옴
9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7)
육아 게시판 이용규칙  (8)
돌잔치 장소 플래너 신촌점 공유해요.   모바일등록 new 사랑가루 16 00:10:32
38개월남아   모바일등록 new (4) 콩아왜그러니 142 18.02.19
[수다] 아기약쉽게먹이는법좀 알려주세요 ㅋ   모바일등록 (2) 너구리맘너굴 186 18.02.18
[Q&A] 어린이집 자율등원   모바일등록 (3) ㅋㅋ라랄라 406 18.02.18
어린이집다니고 살빠진아이   모바일등록 (3) 예비맘ㄱ 342 18.02.17
신생아유문협착증   모바일등록 다빈이mom 186 18.02.17
[육아] 36개월아이 몇일전부터 묽은변?을봐요ㅠㅠ(사진XX)   모바일등록 (1) 찬미엄니 116 18.02.17
어린이집 문제때매 남편이랑 의견차이   모바일등록 (4) 예비맘ㄱ 569 18.02.16
아기 열이 40도예요   모바일등록 (2) 예비맘ㄱ 310 18.02.16
[육아] 예민한 외동친구 만나기가 부담스러워요   모바일등록 (7) Kayle 462 18.02.16
보육료전환이용   모바일등록 (5) 미니미콩 340 18.02.15
어린이집 오티때요   모바일등록 (7) 담이마미 442 18.02.15
어떤 운동이 좋을까요?   모바일등록 (2) 어심엄마 276 18.02.14
분유량   모바일등록 (1) 비씨트리 166 18.02.14
우울증 치료~   모바일등록 (8) 겨울아겨울아 535 18.02.13
애기가   모바일등록 (3) 다빈이mom 398 18.02.13
친정부모님때매 욕나옵니다   모바일등록 (5) 예비맘ㄱ 655 18.02.13
형제간의 벌어진 일   모바일등록 (19) 희망이있어 981 18.02.13
[Q&A] 22개월 남아 입니다. 언제쯤 말을 잘 할 수 있나요?   (16) 빨강머리앤 537 18.02.13
11개월발달이요   모바일등록 (4) 미니미콩 338 18.02.12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