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불임/유산 이겨내기 즐겨찾기
인공수정 3차 실패
2 다이어트 2012.06.24 23:57:31
조회 2,764 댓글 15 신고
결혼한지 3년이 넘은 34세의 여성입니다.
결혼하고 따로 피임도 하지 않았고 어느정도 시간이 지나면 자연스럽게 남들처럼 임신이 될줄 알았죠. 하지만 그건 남의 얘기구요.
결혼하고 맞벌이 1년후에도 애기가 없어서 다니던 직장도 그만두고 집에서 쉬었죠.
그래도 안생겨서 작년에 인공수정 1,2차를 진행했고
올해 6월달에 인공수정 3차에 큰 기대를 걸며 진행을 했습니다.
결혼후 살이 급격히 쪄서 올해초부터 운동으로 살을 10키로 감량도 했고
몸에 좋다는 한약도 먹어보고 그러면서 이번엔 될거다 저자신에게도 그렇게 기대를 했나봅니다.
결과는 실패! 사실상 내일 피검사 수치로 임신여부를 확인해야 알수 있지만
토요일 병원 방문하는날 집에서 밑에 혈액이 조금 비치길래 아닐거라며 이건 착상혈일수도 있다라며 혼자 착각을 하며 병원에 갔드랬죠.
인공수정후 하루에 한번 질정을 넣는데 그때 생리가 시작됐다는걸 확실히 알고
남편이 있든 말든 정말 서럽게 엉엉 목놓아 울어버렸네요.
차라리 생리 나올거 같으면 병원가기전에 나오든지
병원가서 검사비며 사람 가슴 설레이게 하더니 차라리 며칠만 한 이틀정도만 늦게 홍양이 왔더라도 주말을 설레이며 기다림속에 지낼수 있었을텐데...
지금은 모든 의욕도 없구요...
다음엔 시험관을 준비해야 하는게 맞겠지만 지금은 그럴 희망도 없네요.
차라리 차분히 직장을 다시 구해볼까 생각중입니다.
너무 손을 놓고 일정하게 일하는 시간이 없으니 너무 아기에게만 집착하는게 아닌가 싶기도 하구요.
차라리 둘이 맞벌이해서 조금 여유롭게 생활하며 저축하며 노후를 준비하며 즐기며 살까라는 생각도 한답니다.
에효...저만 힘든거 아니겠죠? 여기 모든분들이 너무 다 힘들게 지금 버티고 기다리고 있을텐데 이렇게 제 넋두리만 하고 갑니다.
아 그리고 혹시 제와같은 처지로 힘들게 시간을 보내고 계신분들 활동하는 카페 같은게 있으면 좀 알려주세요.
8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새메시지/난자의 크기와 질   new 생명의 씨앗.. 16 05:20:58
메토파지는 왜처방하는건지?   모바일등록 new 신영러브 30 01:44:15
냉동배아이식   모바일등록 new (1) 언제일까 70 01:02:57
시험관아기 실패 후 생리   모바일등록 new 엄마준비 61 00:40:44
시험관시술궁금해요알려주세요   모바일등록 new (5) 앵두씨 159 15.02.27
이식7일째 임테기 ㅡㅡ   모바일등록 new (4) 건우맘스 179 15.02.27
이런경우 있으신가요?   모바일등록 new (2) 판사 351 15.02.27
벌써 두번째 계류유산이네요   new (7) 이쁜게죄지죄.. 370 15.02.27
이럴 일이 일어날줄 .......   new (1) 아2짱 444 15.02.27
인공수정   모바일등록 new (15) 국시 347 15.02.27
도와주세요~   모바일등록 new 기적처럼오렴 296 15.02.27
시험관2차 실패   모바일등록 new (5) 못난공 294 15.02.27
수정란질과 난자질??   new (8) taewoowang 395 15.02.27
차병원에서~   모바일등록 (4) 드림아얼른와 573 15.02.26
40대 분들 모여서 함께 한국난임지원센타 세미나 갔다 왔어요...^^*.   (9) 따뿌 562 15.02.26
로렐린 주사질문드려요   모바일등록 (3) 튼튼이빨리와 237 15.02.26
시험관1차 이식전인데 좀이상해요ㅜ   모바일등록 (3) 슈슈슝~ 404 15.02.26
크녹산주사 맞으신분들이요   모바일등록 (3) 실이사랑 188 15.02.26
혹시 요가하고 성공하신분 있으신가요?   (12) 기쁨아엄마한.. 408 15.02.26
시험관 1차!-실패ㅜ   모바일등록 (13) 꼭이루기 568 15.02.26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