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5060 그대는 청춘 즐겨찾기
양파랑 감자랑
8 ♧앤트♧ 2012.07.10 17:29:17
조회 1,028 댓글 14 신고

 점심을 먹고 있는데 문자가 왔어요
시간 있으면 만나서 차 한잔 하자는
대충 밥 한술 떠먹고 떡과 캔음료를 사가지고
나의 아지트 석촌호수로 나갔죠



친구의 남편이 혼자서 귀농하였다는데
손수 밭농사를 지어서 수확했다는 양파랑 감자랑
그걸 가지고 버스를 타고(여섯 정거장)  오느라고  얼굴엔 땀 범벅


 양파가 사먹는것과 다르게 단단하고 야무지고 색깔이 선명했고
감자도 아주 탱글탱글해서  삶으면 속이 아주 폭신할 것 같았어요



  오랜만에 만나서 살아가는 이야길 나누다가
친구는 책을 사러간다며 서점으로 가고 나는 그걸 들고 
땀을 흘리며 집까지 걸어서 왔답니다
베란다에 펼쳐 놓으니 부자 된 느낌



 농사짓는 일도 힘들지만
나누어 먹는 일도 힘들어 보였습니다
친구야 고맙게 잘 먹을 게

 
19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7)
또래톡 게시판 이용규칙  (11)
*ㅁ* 물방울 보석 *ㅁ*  file new (1) 26 18.02.23
2/22일 어젯밤 함박눈  file new (4) 40 18.02.23
초심(初心)   (2) 불사조85 46 18.02.23
감기 조심 하세요   하루 21 18.02.22
우수도 지나고 날씨가 풀리니 기분이 한결 낳아집니다.   (1) 상머슴 15 18.02.21
*''*~ 봄소식이 흥겹습니다! ♬♪  file (2) 37 18.02.21
생각은 인생의 소금이다   (1) 새벽이슬 41 18.02.21
오늘도 감사   하루 13 18.02.21
아직도꽁꽁꽁!!!  file 모바일등록 (4) 두레박 51 18.02.21
이분법(二分法)   (6) 불사조85 97 18.02.21
엄마 아빠   (2) 눈속에핀봄꽃 46 18.02.20
여호와께서 그를 지키사   (2) 상머슴 33 18.02.20
봄이 오는 소리가 들리시나요?  file (2) 58 18.02.19
봄소식 봄향기 솔솔~ "우수"  file (2) 43 18.02.19
처음 가는 길   (4) 불사조85 106 18.02.19
평안 하시지요   (2) 하루 63 18.02.18
태양은 매일 뜹니다   (6) 불사조85 115 18.02.18
불기자심(不欺自心)   (2) 불사조85 119 18.02.17
새로운 해 무술년을 맞으면서   상머슴 32 18.02.16
새해 福 많이 받으세요!  file (2) 67 18.02.16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