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5060 그대는 청춘 즐겨찾기
양파랑 감자랑
8 ♧앤트♧ 2012.07.10 17:29:17
조회 1,003 댓글 14 신고

 점심을 먹고 있는데 문자가 왔어요
시간 있으면 만나서 차 한잔 하자는
대충 밥 한술 떠먹고 떡과 캔음료를 사가지고
나의 아지트 석촌호수로 나갔죠



친구의 남편이 혼자서 귀농하였다는데
손수 밭농사를 지어서 수확했다는 양파랑 감자랑
그걸 가지고 버스를 타고(여섯 정거장)  오느라고  얼굴엔 땀 범벅


 양파가 사먹는것과 다르게 단단하고 야무지고 색깔이 선명했고
감자도 아주 탱글탱글해서  삶으면 속이 아주 폭신할 것 같았어요



  오랜만에 만나서 살아가는 이야길 나누다가
친구는 책을 사러간다며 서점으로 가고 나는 그걸 들고 
땀을 흘리며 집까지 걸어서 왔답니다
베란다에 펼쳐 놓으니 부자 된 느낌



 농사짓는 일도 힘들지만
나누어 먹는 일도 힘들어 보였습니다
친구야 고맙게 잘 먹을 게

 
19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유머톡 전파하고 페레로로쉐 받아가세요!  (3)
이지데이 서포터즈 선정 명단 발표!  (99)
연말 계획 적고 햄버거 받아가세요!  (66)
이제, '카카오 스토리' 에서 이지데이와 함께 하세요!!  (39)
또래톡 게시판 이용규칙  (2)
지리산둘레길3코스여행  file new 감성여행 92 14.11.28
이별의 시간!!  file (2) ◈맹물◈ 86 14.11.28
술먹고 해롱대지 맙시다...ㅋ   (3) 뻔소장 55 14.11.28
best  4년만에 처음 올려드립니다.   (12) 두레박 101 14.11.28
용알같은 우리 아들   (3) 순둥이 44 14.11.28
건강검진 받고 왔습니다   (3) 알콩달콩이 52 14.11.27
시누이 남편의 비상금   (6) 순둥이 123 14.11.27
음~~~ㅎㅎ맛있당. . .   (4) 두레박 95 14.11.27
자동차 연비좋게 운전하는 방법  file (5) 너울파도 141 14.11.26
불행한 사람들의 특징 10가지   (1) 뻔소장 124 14.11.26
1000원의 마력   (2) 두레박 89 14.11.26
시련을 즐기다   (4) 뻔소장 115 14.11.25
배추 뽑는 날  file (9) 뚜르 149 14.11.25
따뜻한 온기가 전해지는 김장 김치 ^^   모바일등록 (7) *하늘* 141 14.11.24
마를린 먼로의 묘에 얽힌 기막힌 사연   (3) 뻔소장 160 14.11.24
다녀오겠습니다 ~ 통영으로 슈웅 ~~   (13) 알콩달콩이 118 14.11.24
다녀왔습니다~  file (9) 뚜르 150 14.11.23
카발리아 공연보기   모바일등록 (7) 유리곰 355 14.11.23
오늘은 김장김치 먹은날   (8) 알콩달콩이 134 14.11.22
ㅋ~~~땀을 더욱 많이 흘린 날입니다.   (4) 두레박 120 14.11.2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