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5060 그대는 청춘 즐겨찾기
양파랑 감자랑
8 ♧앤트♧ 2012.07.10 17:29:17
조회 996 댓글 14 신고 주소복사

 점심을 먹고 있는데 문자가 왔어요
시간 있으면 만나서 차 한잔 하자는
대충 밥 한술 떠먹고 떡과 캔음료를 사가지고
나의 아지트 석촌호수로 나갔죠



친구의 남편이 혼자서 귀농하였다는데
손수 밭농사를 지어서 수확했다는 양파랑 감자랑
그걸 가지고 버스를 타고(여섯 정거장)  오느라고  얼굴엔 땀 범벅


 양파가 사먹는것과 다르게 단단하고 야무지고 색깔이 선명했고
감자도 아주 탱글탱글해서  삶으면 속이 아주 폭신할 것 같았어요



  오랜만에 만나서 살아가는 이야길 나누다가
친구는 책을 사러간다며 서점으로 가고 나는 그걸 들고 
땀을 흘리며 집까지 걸어서 왔답니다
베란다에 펼쳐 놓으니 부자 된 느낌



 농사짓는 일도 힘들지만
나누어 먹는 일도 힘들어 보였습니다
친구야 고맙게 잘 먹을 게

 
♧앤트♧님의 보유뱃지 12

파워링크 AD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춤추는 고래 프로젝트, 칭찬하면 상품권이!?  (28)
파우치 공개하고 키엘 트리트먼트 받자!  (13)
‘최고의 여행지’ 추천하고 아웃백 가자!  (34)
(필독) 청춘방의 쉼터입니다  (23) *하늘* 1,344 13.09.08
사악한 소문에시달림니다 도와주세요.....   new 나바론 9 01:04:42
낙시터의장박   new 두레박 19 14.08.20
부부   new (1) 뚜르 19 14.08.20
천운(天運)의 축복   new (1) 뚜르 58 14.08.20
아기 코끼리가 빠졌어요   new (2) 뚜르 39 14.08.20
수수께기   (4) 뚜르 83 14.08.18
여승(女僧)   (4) 뚜르 86 14.08.18
오늘 아버님기일   모바일등록 (2) 미소와스마일 52 14.08.18
넓은 길로 가지말고 좁은 길로 가라   (1) 뚜르 80 14.08.18
조용하네요...그래서 불쑥   (1) 뻔소장 153 14.08.18
아들에게 주눈 교훈   (4) 뚜르 99 14.08.17
분명한 것과 희미한 것  file (2) 뚜르 78 14.08.17
美 미시간주에도 일본군 위안부 소녀상 세워져   (2) 뚜르 41 14.08.17
"쓴소리에 귀를 기울이는 연습을 해보세요"   (4) 뚜르 60 14.08.17
인연이란...  file (1) 소라깡 127 14.08.16
당신의 남편은 집에 없을 것입니다.   (4) 뚜르 130 14.08.16
아름다운 인연   (6) 뚜르 127 14.08.16
행복 릴레이  file (6) 뚜르 183 14.08.15
광복절  file 사과 49 14.08.15
해미 읍성에서......  file 모바일등록 (4) *하늘* 121 14.08.1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