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5060 그대는 청춘 즐겨찾기
메기탕
30 두레박 2012.07.05 09:20:02
조회 302 댓글 16 신고


메기매운탕

메기탕
ㅎㅎ어쩐일인지 메기를 많이 잡으셨는지 사셨는지
이유야 불문하고 큰것 작은것 석여서 족히 5Kg넘을것 같은데
가져오셔서 날씨가 이러니 한잔이 어떠하냐며
메기탕을 끓여 걸판하게 한상 차려 먹자고하셔서 시작했더니
잔뜩 흐린 날씨에 축축한 환경에 마음도 축 가라앉아 있었는데
속으로는 웬떡이냐지만 겉으로는 웬말씀 괜찮으시겠냐고
속없는 말씀 드려놓고 시작해서 먹기는 몆달 굶은사람 마냥
얼큰한 국물에 들어가면 속이 뜨끈한 시원한 물을 몆곱부 하였더니
갑자기 기분도 분위기도 다 좋아진것 같은 느낌이더군요
쉬었다가 먹고 먹고 또 쉬고 하는데 밤에는 안좋다는데
가뭄에 비 보듯이 체면이고 뭣이고 잔뜩 먹었더니 소화가 걱정입니다
새벽인데 비가오기 시작합니다.
많이는 아니고 있기는 아깝고 다니기는 젖겠고 할 정도가 오더니
지금은 멈추었고 비는 계속 더올것 같은 날씨같습니다.
아침에 함께하는 분들 나오셔서 하시는 말씀 ~~~왈
참으로 세상에 의리도 없다고들 하십니다.
들어가라더니 맛난 메기 매운탕 먹으려고 들어가라고 했다고들
서운하다고들 하십니다 ㅎㅎㅎ...
어쩌다가 잘못 걸린것 같습니다.
어쩐데유........... 제가 잘못한것은 맞나요.
늦게 가져오셔서 먹자고 한사람이 맞나요 ㅎㅎㅎ
.
.
.


날씨가 많이 흐리고 비도 더 올것 같습니다.
오늘도 좋은하루 힘차고 활기찬 하루가 되시길 바랍니다.

17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스타일, 리빙, 다이어트, 좋은글]게시판 통합 및 부분 개편 안내
▶ 또래톡 게시판 이용 전 필독사항
크리스마스에 함께하고픈 연예인 말하고 상품권 받자!!  (24)
시월의 마지막 밤  file 모바일등록 new 뚜르 6 14.10.31
뭔가 자꾸 저질러 버리는 11월을 기대하면서.....   new (2) 뻔소장 50 14.10.31
처음 받아본 국민 건강검진 ........  file new (9) *하늘* 61 14.10.31
시월의 마지막날   모바일등록 new (3) 덤벙이 94 14.10.31
10월의마감날(월급날)   모바일등록 new (14) 두레박 122 14.10.31
시월의 마지막 여행  file (8) 뚜르 118 14.10.31
가을 나들이 하고왔어요  file (3) 알콩달콩이 66 14.10.31
남자들이 나이 먹을수록 듣고 싶은말 6가지   (1) ♥ 녹 정 ♥ 133 14.10.30
안녕들하세요?  file (2) ◈맹물◈ 85 14.10.30
표현의 차이   (2) 뻔소장 62 14.10.30
성공했시유!  file (10) 두레박 126 14.10.30
멋있는 사람은 늙지 않는다  file (7) 뚜르 113 14.10.30
아침의 느낌   모바일등록 (10) 두레박 111 14.10.30
미치것네......  file (6) 꺽새풀 97 14.10.30
연애를 잘 하는 조건  file (5) 뚜르 120 14.10.29
오늘 아침 식사  file (14) 뚜르 152 14.10.29
새벽바람 제법 춥네요   모바일등록 (6) 두레박 125 14.10.29
best  나이가 들어 늙어지면   (10) 알콩달콩이 151 14.10.28
행복  file (6) 꺽새풀 103 14.10.28
까꿍~  file (12) *하늘* 150 14.10.28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