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커뮤니티

5060 그대는 청춘 즐겨찾기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빈대떡
♧앤트♧ 2012.06.30 10:35:57
조회 373 댓글 14 신고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블로그 퍼가기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벨을 눌러서 나가보니
어여쁜 아가씨가 접시에 왠 빈대떡을
이게 왠일이지 눈을 크게 뜰 수 밖에요


 이사온지 삼 년만에 처음 있는 일
지방에 살았을 때엔 일상적인 일들이었지만
서울은 이웃에 누가 사는 지도 모르고 지내며
그 대신  사생활 침해는 전혀 없죠


 위층에 사는데 가끔 입구키를 안가지고 나갔다며
우리집 벨을 누르곤 하였을 때 여러번 열어준 적이 있었는데
그게 고마웠다고 합니다


 우리부부는 젊은 아가씨가 건망증이 심한지
 아님 덜렁대는 성격인지 왜 그리 조신하지 못해
하면서 부정적으로 생각했었거든요


 그런데 어젯 밤 빈대떡 부친걸 보고
놀랐어요 요즘 아가씨답지 않게
신김치+오징어+풋고추+양파+쪽파를 넣고 
우아하고 맛있게 부쳐온 거에요


 뇌물앞에 장사 없다고
우린 다시 그 아가씨의 선입견을 버리고  긍정적으로  평가하며
맛있게 먹으며 비오는 날 전야제를 하였답니다


 빗님을 바라보며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이지님들^^
좋아요 16
베스트글 추천
♧앤트♧님의 보유뱃지
  • 글쓰기100
  • 소식쪽지수신
  • 초복
  • 덧글쓰기1000
  • 커뮤니티
  • 덧글동감
  • 글좋아요
  • 화이트데이
  • 삼일절
  • 토요일
  • 덧글쓰기10
  • 첫글쓰기
왼쪽 오른쪽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블로그 퍼가기 메일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파워링크 AD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공지 (필독) 청춘방의 쉼터입니다  (14) *하늘* 1,012 13.09.08
부끄럽습니다~  (4) new 너울파도 130 10:00:00
칭찬하니 시장도 같이 가더라  file (6) new 뚜르 74 00:33:29
태안 튤립 축제다녀왔어요^^  file (6) 모바일등록 *하늘* 148 14.04.20
울 어머니 하늘나라 가시고~  file (6) 353 14.04.18
기도^^  file (2) *하늘* 145 14.04.18
정말로 세상에 이런일이...  (2) 두레박 304 14.04.17
쓸데없는 생각이 떠오를 때는 책을 읽어라!  (6) 뚜르 229 14.04.16
여객선침몰ㅠㅠ  (3) *하늘* 253 14.04.16
으~~~휴 여름인가요?  (4) 두레박 144 14.04.15
성공의 비결은 목적의 불변에 있다!  (2) 뚜르 122 14.04.15
※ 오늘의 사진(박태기나무 꽃)  file (3) 208 14.04.15
내 발톱이........  file (7) *하늘* 202 14.04.14
고향 갔다왔지유!!!  (8) 두레박 238 14.04.13
벚꽃동산  file (2) 사과 225 14.04.12
화창한 토요일^^  (8) *하늘* 205 14.04.12
아내에게 제일 좋은 선물  (4) 장미~♥ 380 14.04.11
텃새^^  (12) *하늘* 226 14.04.11
*♡ 사랑의 향기를 그대에게~ ♥*  file (5) 207 14.04.11
착한 사람은 가는 곳마다 편안하다!  (6) 뚜르 361 14.04.11
구기자차  file (5) 사과 200 14.04.11
글쓰기
 
전체 베스트 톡
섹션별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