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5060 그대는 청춘 즐겨찾기
천생 연분~~
17 마로니에 2012.06.13 00:47:50
조회 612 댓글 8 신고

      천생 연분 / 박노해
      내가 당신을 사랑하는 것은~~~ 당신이~~ 이뻐서가~ 아니다~~~ 젖은 손이~~ 애처로와 서가 아니다~~~~~ 이쁜 걸로야 TV 탈렌트 따를수 없고 세련미로야 종로거리 여자들 견줄 수 없고~ 고상하고 귀티 나는~~ 지성미 로야 여대생 년들 쳐다볼 수도 없겠지~~~~ 잠자리 에서 끝내주는 것은~ 588 여성동지 발 뒤꿈치도~~ 안차고~ 써비스로야 식모보단~ 못하지~ 음식솜씨 꽃꽂이야~~~ 학원강사 따르것나~ 그래도 나는 당신이 오지게 좋다~ 살아 볼수록~ 이 세상에서 당신이 최고이고 겁나게~ 겁나게 좋더라~ 내가 동료들과 술망태가 되어 와도~ 며칠씩 자정 넘어 동료 집을~ 전전해도~ 건강걱정 일격려에 다시 기운이 솟고~ 결혼 후 3년 넘게 그 흔한 쎄일 샤쓰~ 하나 못 사도~ 짜장면 외식 한번 못하고 로숀~ 하나로 1년 넘게 써도~ 항상 새순처럼 웃는~~~ 당신이 좋소~ 토요일이면 당신이 무데기로~~~~ 동료들을 몰고와 피곤해 지친 나는 주방장이 되어도 요즘 들어 빨래, 연탄갈이~ 김치까지 내 몫이 되어도 나는 당신만 있으면 째지게 좋소~ 조금만 나태하거나 불성실 하면 가차없이 비판하는 진짜 겁나는 당신~~~ 좌절하고 지치면 따스한 포옹으로 생명력을 일깨 세우는 당신~ 나는 쬐끄만 그 몸 어디에서 그 큰사랑이 끝없는~ 생명력이 나오는가~ 곤히 잠든 당신의 가슴을 열어 보다 멍청하게 웃는다~ 못 배우고 멍든 공순이와 공돌이로~ 슬픔과 절망의 밑바닥을 일어서 만난 당신과 나는~~~ 천생연분~ 저임금과 장시간 노동과 억압 속에 시들은 빛나는 대한민국 노동자의 숙명을 당신과 나는~~~ 사랑으로 까부수고 밤하늘 별처럼 흐르는 시내처럼 들의 꽃처럼 소곤소곤 평화롭게 살아갈 날을~~~ 위하여 우린 결말도 못보고 눈감을지 몰라~~~ 저거친 발굽아래 무섭게 소용돌이쳐 오는 탁류 속에 비명조차 못 지르고 휩쓸려갈지도 몰라 그래도 우린 기쁨으로 산다~ 이 길을~~~ 그래도나는 당신이 눈물나게 좋다 여보야 도중에 깨진다 해도 우리 속에 살아나~ 죽음의 역사를 넘어서서~~~~~~~~ 이른 봄마다 당신은 개나리~~~~~ 나는 진달래로~~~~~~~~~~~ 삼천리 방방곡곡 흐드러 지게~ 피어나 봄바람에 입맞추며~~ 옛얘기 나누며~~~~~~~~ 일찍이 일 끝내고~~~~~ 쌍쌍이 산에 와서~~~~ 진달래 개나리~~~~ 꺾어 물고~~~~~~ 푸성귀 같은~~~~ 웃음 터뜨리는~~ 젊은 노동자들의~ 모습을 보며~~~~ 그윽한 눈물을 짖자~ 여보야~~~~~~~~~ 나는 당신이 좋다~~~~ 듬직한 동지며~ 연인인~~ 당신을~ 이 세상에서 젤~~~ 사랑한다~ 나는 당신이 미치게~ 미치게 좋다~~~~~~~~~~~~~~ --------------------------------- 박노해님의 모든것이 들어있는 시 같아요 인생사 편한사람이 어디 있겠냐 만은~~~~ 박노해님의 아내를 사랑하는 마음이 잘담겨~ 있는것 같슴니다~ 오시는 모든분들 평안하고~ 행복한 시간들 되세요~~__()__ 2012/ 6/13일 마로니에
15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이지데이 서포터즈에 지원하세요!  (25)
네일아트 뽐내고 네이처리퍼블릭 기프티콘 받자!!!  (13)
연말 계획 적고 햄버거 받아가세요!  (34)
이제, '카카오 스토리' 에서 이지데이와 함께 하세요!!  (37)
또래톡 게시판 이용규칙  (2)
다녀오겠습니다 ~ 통영으로 슈웅 ~~   new 알콩달콩이 2 09:34:24
다녀왔습니다~  file new (7) 뚜르 67 14.11.23
카발리아 공연보기   모바일등록 new (5) 유리곰 71 14.11.23
오늘은 김장김치 먹은날   (6) 알콩달콩이 72 14.11.22
ㅋ~~~땀을 더욱 많이 흘린 날입니다.   (2) 두레박 62 14.11.22
ㅎㅎ땀납니다.   모바일등록 (12) 두레박 113 14.11.22
위조직검사 결과 기다리며......   모바일등록 (12) *하늘* 164 14.11.20
요즘내가 자주 하는것  file 모바일등록 (7) 너울파도 193 14.11.20
가을이 가네   (4) 바람하늘 116 14.11.19
마술사가 한국 사람을 싫어한다네요...ㅎㅎㅎ   (7) 뻔소장 131 14.11.19
고함치다 걸렸네용   모바일등록 (10) 두레박 153 14.11.19
배티성지 다녀왔어요  file (8) 뚜르 92 14.11.18
죽 먹을은 힘을 다하여...  file (8) 뚜르 117 14.11.18
먹고살기 힘들구머ㄴ. . . ㅋㅋ   모바일등록 (12) 두레박 171 14.11.18
Giovanni Marradi -song from moulin rouge   (3) 뚜르 60 14.11.17
참된 평화  file (6) 뚜르 82 14.11.17
배우 김자옥씨. 폐암으로 별세   (5) ♥ 녹 정 ♥ 200 14.11.16
하늘이 보이는 때/ 이복숙  file (8) 뚜르 108 14.11.16
ㅋㅋㅋ이~~~런(답)   (6) 두레박 155 14.11.15
지난날 교황님 들리셨던 곳으로 순례의 길을 ~   (9) 알콩달콩이 90 14.11.1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