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40대들의 세상보기 즐겨찾기
다혈질엄마가 되어버림 아침
9 바람의 향기 2012.07.18 12:18:56
조회 2,188 댓글 13 신고



아... 아... 아..  오늘 아침은 정말 ....
고3 아들 녀석 일어나라 일어나라 난리 부르스를 한바탕 하고
겨우 일어나 씻더니
하시는 말쌈하고는  내 안경 "못봤어요" 다
난 지 밥챙기느라 화장하는라  열라 분주한데..
"모~올~라"  햇더만 ..
아침 댓바람부터 짜증이다...개벼놓은 이부자리 다 털고....
왕.... 머리가 찌근 찌근 ....
고3 이라 아침부터 머라 하자니 글고
아들은 정말 힘들다 하더만 요새 공감 500%하고 잇심당...(특히 고3)
미숫가루 (웰빙으로다 -검은깨,찹살현미,검은콩,율무,흑미찹쌀)
한잔먹이고...안경 찾아주고
지는 (고3) 핵교 댕기오겠다 하고 나가불고..
나만 왕~왕~씩~~씩~~ 거리다 출근했네요..
생각해 봄 암것도 아닌데 태풍 "카눈"의 영향인가.
후덥지근하고 없는 시간쪼개는 아침이어서 인가..
생각을 한참이나 해 보아야 한다는 ....답이 신통찮네요...ㅎㅎㅎㅎㅎ
고 3 엄마는 힘들어 정말 정말 ..
2년후에 또오 고 3 엄마가 된다는
여하튼 아침은 다혈질 엄마가 되어 버렸다는 ...
초복인데 맛난 보양식 드시옵고 건강하시길 바래요..
즐건 오후 시간 되세요..^^*



 
12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8월 마니아 댓글왕 이벤트 참여하시고 선물 받아가세요~  (23)
또래톡 게시판 이용규칙  (5)
여름방학학생관리무료스마트해법교사용서비스  file new 매액스 9 11:38:58
12세 제자와 성관계한 34세 천조국 여선생 (감동과 반전의 결말)   new 카드잘주는오.. 76 16.08.24
너무 보고 싶고 그리워~~   모바일등록 (6) 어디에있나내.. 229 16.08.23
설레임~   모바일등록 Saposi 179 16.08.23
혼자 지내는게 편해도 쉽지 않네요   생명샘 185 16.08.21
기억   모바일등록 너의그림자 159 16.08.20
용쓰지 말고 애쓰지 말고. .   모바일등록 (3) 어디에있나내.. 252 16.08.20
힘좋은 영계랑 놀아주실 누님~   심심하네여 236 16.08.18
빈하늘 빈마음   모바일등록 너의그림자 275 16.08.15
광복절 연휴 마지막날   산과들에 101 16.08.15
♧‘ “넘나~한것...”  file 모바일등록 초야 493 16.08.13
그리움   모바일등록 너의그림자 184 16.08.12
서러움   모바일등록 (1) 너의그림자 283 16.08.12
무더운 여름 문뜩 쓸쓸함이 몰려오네요   모바일등록 (6) 그때또다시 411 16.08.11
나 어릴때   모바일등록 수풀 217 16.08.11
인생은 혼자다?   모바일등록 (1) senstar 308 16.08.11
무더위   모바일등록 수풀 104 16.08.10
인연   모바일등록 너의그림자 292 16.08.10
내가 그림자인 이유...   모바일등록 너의그림자 198 16.08.09
당신과 있고싶은 시간   모바일등록 너의그림자 324 16.08.08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