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40대들의 세상보기 즐겨찾기
국산 생리대의 현실
8 넝쿨 2012.07.13 13:53:59
조회 637 댓글 2 신고
      
여성환경연대에 따르면 여성은 13살부터 50살까지 37년간 500번의 생리를 하며, 하루 평균 5개를 5일 동안 사용한다고 가정하면 평생 동안 약 1만 1000개의 생리 용품을 사용하게 된다고 한다. 그만큼 여성에게 생리용품은 떼려야 뗄 수 없는 생필품이다.

특히 여성생리용품은 피부에 직접 닿는
제품이기 때문에 좋은 소재에 대한 소비자들의 요구가 높아지고 있다.

그러나 순면 느낌 혹은 약재향이 나는 제품들 중 실제 면이나 한약재가 포함 된 것이 아니라, 면의 감촉을 재현하는 화학섬유나 한약재의 향만을 담은 제품들이 있는 것으로 밝혀져 문제가 되고 있다.

일반적인 여성용품에는 고분자 흡수체로 알려진 화학 소재가 생리혈의 빠른 흡수를 돕기 위해 포함돼 있다. 이 고분자 흡수체가 생리혈의 흡수를 무리하게 유도하는 경우
생리통은 더욱 심화된다.

특히 패드형 생리대 착용으로 피부트러블을 겪고 있는 경우라면 체내형 생리대(탐폰) 사용이 도움이 되지만, 합성 화학섬유 소재가 포함 된 탐폰을 사용할 경우
이야기는 달라진다.

탐폰에 합성 화학섬유 소재가 포함돼 있으면 이 역시 생리혈 흡수를 빠르게 유도해 드물게는
독성쇼크증후군(TSS) 위험이 있을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반드시 순면 재질로 만들어 졌는지 확인해 볼 필요가 있다.

한 여성용품 업계 관계자는 “현재 우리나라 여성들의 탐폰
사용률은 외국의 3분의 1에도 못 미치는 수준”이라며 “하지만 소비자들이 탐폰에 대한 정보와 지식이 미약하다고 해서 합성 섬유가 포함된 제품을 은근슬쩍 순면 제품인 것처럼 이미지메이킹 해 판매하는 것은 소비자들을 우롱하는 행태”라고 꼬집었다.  


 
8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3)
또래톡 게시판 이용규칙  (10)
배려할 줄 아는 사람   (1) 상머슴 112 17.06.17
휴가   (3) 앨리스74 144 17.06.17
운전습관   (1) 식일도가 55 17.06.16
이런 스승이 되게 하소서   명암 51 17.06.15
내가 당신을 사랑하는 이유는   명암 65 17.06.15
♤ 가정을 살리는 4가지 생명의 씨 ♤   명암 79 17.06.15
오늘도 즐건하루 되셔용~~   모바일등록 (2) 착한여우랍니.. 130 17.06.15
친구   사랑 215 17.06.14
아들이 미워요~   (7) 보라색우산 227 17.06.13
용서   (3) 상머슴 70 17.06.12
인천 친구해요~~~   앗싸 139 17.06.12
개구리 삼형제  file 솔새 62 17.06.12
한주시작~~   모바일등록 (2) 착한여우랍니.. 138 17.06.12
시간이 참 빨라요   모바일등록 (2) 선한여자 164 17.06.11
세월이 참 덧없다~~   모바일등록 (3) 젤리쉬봉봉 143 17.06.11
문자가 왔는데..   (3) 하늘파도 241 17.06.10
장미향 짙은   상머슴 28 17.06.09
지체장애   솔새 91 17.06.08
천안   봄이오는소리. 103 17.06.08
오늘 하루도 저물어 가네요..   (14) 하늘파도 169 17.06.07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