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40대들의 세상보기 즐겨찾기
국산 생리대의 현실
8 넝쿨 2012.07.13 13:53:59
조회 659 댓글 2 신고
      
여성환경연대에 따르면 여성은 13살부터 50살까지 37년간 500번의 생리를 하며, 하루 평균 5개를 5일 동안 사용한다고 가정하면 평생 동안 약 1만 1000개의 생리 용품을 사용하게 된다고 한다. 그만큼 여성에게 생리용품은 떼려야 뗄 수 없는 생필품이다.

특히 여성생리용품은 피부에 직접 닿는
제품이기 때문에 좋은 소재에 대한 소비자들의 요구가 높아지고 있다.

그러나 순면 느낌 혹은 약재향이 나는 제품들 중 실제 면이나 한약재가 포함 된 것이 아니라, 면의 감촉을 재현하는 화학섬유나 한약재의 향만을 담은 제품들이 있는 것으로 밝혀져 문제가 되고 있다.

일반적인 여성용품에는 고분자 흡수체로 알려진 화학 소재가 생리혈의 빠른 흡수를 돕기 위해 포함돼 있다. 이 고분자 흡수체가 생리혈의 흡수를 무리하게 유도하는 경우
생리통은 더욱 심화된다.

특히 패드형 생리대 착용으로 피부트러블을 겪고 있는 경우라면 체내형 생리대(탐폰) 사용이 도움이 되지만, 합성 화학섬유 소재가 포함 된 탐폰을 사용할 경우
이야기는 달라진다.

탐폰에 합성 화학섬유 소재가 포함돼 있으면 이 역시 생리혈 흡수를 빠르게 유도해 드물게는
독성쇼크증후군(TSS) 위험이 있을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반드시 순면 재질로 만들어 졌는지 확인해 볼 필요가 있다.

한 여성용품 업계 관계자는 “현재 우리나라 여성들의 탐폰
사용률은 외국의 3분의 1에도 못 미치는 수준”이라며 “하지만 소비자들이 탐폰에 대한 정보와 지식이 미약하다고 해서 합성 섬유가 포함된 제품을 은근슬쩍 순면 제품인 것처럼 이미지메이킹 해 판매하는 것은 소비자들을 우롱하는 행태”라고 꼬집었다.  


 
8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4)
또래톡 게시판 이용규칙  (11)
중년....   (2) 천천히가자요 57 17.10.20
허무   (3) 꼬리를살랑살.. 116 17.10.19
날씨가   보내야하는가.. 40 17.10.19
가을이 점점 짙어지네요   (2) 보내야하는가.. 88 17.10.18
핫초코를 마시다   (2) 캐발랄한그녀 156 17.10.17
점심 반주~   (3) 반칙의여왕 82 17.10.16
웃는 하루 되세요~~^^   반칙의여왕 99 17.10.13
코스모스 滿開한 故鄕   상머슴 36 17.10.11
나를 응원해주는 고마운말..   (2) 두메꽃 108 17.10.11
** 따뜻한 인연 **   (2) 왼쪽날개 170 17.10.11
전주 가까이 사는 여성분~~   모바일등록 통깡 69 17.10.11
가을엔   아침에살 119 17.10.10
평소 건강을 생각하신다면 한 번 보세요~   당근포도주스 65 17.10.09
추석의 황금연휴   상머슴 54 17.10.07
사람과 사람관계가 간단하질않네요   모바일등록 (3) 핑크레이디임 220 17.10.07
긴연휴가 빨리 지나갔으면....   모바일등록 (2) dmstnmom 168 17.10.06
가을비는 내리고   godqhr1006 86 17.10.06
어쩌다 어른. .   모바일등록 내가제일소중.. 108 17.10.05
마음은 벌써 고향에...   상머슴 41 17.10.01
술(酒)자리 십불출   명암 82 17.09.29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