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40대들의 세상보기 즐겨찾기
아들과 아빠
9 외로워이 2012.06.27 11:12:20
조회 1,629 댓글 19 신고
아침이 되면 한바탕 전쟁이 오늘도 어김없이 시작 되었다웅 ㅜㅜㅜ
몃번을 외쳐보아도 "알았어" 말만 할뿐..일어나지 않는 보물 울 아들
엄마품이 그리울텐데 표않내구 지내는 아들이 자랑스럽기만 하구 불상하기도 하네여
우리 둘만이 지낸지도 벌써 4년이 흘렸네여
아들은 아빠만 바라보구 전 아들만 바라보구 서로 의지하면서 지금 까지 잘 버텨 온것 같네요
앞으로 남은 인생도 전 반정도 ㅜㅜ 아들은 고딩이라 한창때............
맨날 마트에서 사온 반찬만 먹어서 인지 살이 좀 빠진거 같아 맘이 너무 아프네요
간간이 요리를 해 왔지만 저두 남자인지라 귀찮을때가 많아졌어요
앞으로도 그런날이 더많을텐데 ㅜㅜ
"외로워이" 란 닉넴으로 이지데이 회원의 하루하루 일상을 적어 보았네요
14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3)
또래톡 게시판 이용규칙  (10)
배려할 줄 아는 사람   (1) 상머슴 75 17.06.17
휴가   (2) 앨리스74 99 17.06.17
운전습관   식일도가 46 17.06.16
이런 스승이 되게 하소서   명암 44 17.06.15
내가 당신을 사랑하는 이유는   명암 51 17.06.15
♤ 가정을 살리는 4가지 생명의 씨 ♤   명암 65 17.06.15
오늘도 즐건하루 되셔용~~   모바일등록 (1) 착한여우랍니.. 93 17.06.15
친구   사랑 172 17.06.14
아들이 미워요~   (7) 보라색우산 197 17.06.13
용서   (3) 상머슴 61 17.06.12
인천 친구해요~~~   앗싸 116 17.06.12
개구리 삼형제  file 솔새 52 17.06.12
한주시작~~   모바일등록 (2) 착한여우랍니.. 128 17.06.12
시간이 참 빨라요   모바일등록 (2) 선한여자 155 17.06.11
세월이 참 덧없다~~   모바일등록 (3) 젤리쉬봉봉 124 17.06.11
문자가 왔는데..   (3) 하늘파도 215 17.06.10
장미향 짙은   상머슴 25 17.06.09
지체장애   솔새 88 17.06.08
천안   봄이오는소리. 96 17.06.08
오늘 하루도 저물어 가네요..   (14) 하늘파도 160 17.06.07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