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40대들의 세상보기 즐겨찾기
인생의 주인공으로...
7 엉클존 2012.06.20 00:28:46
조회 839 댓글 10 신고
어릴적엔 아버지를 바라보며 한없이 부러워했다.
어서 나도 빨리 자라서 어른이 되어, 가정의 대장이 되어 큰소리도 쳐보고, 내 아들에게 심부름도 시키고 티브이 채널권도 맘대로 해보고 늦게 들어와도 어깨 쫘악 피고 당당히 들어 오고............
나열하기 힘들정도로 내가 어른이 되면 해보고  싶었던 것들.

이제 불혹의 나이 40대로 들어서며 쑥쑥 자라는 아들을 보며 한없이 부러워 하고 있다.
그저 공부만 열심히 하면 만사 오케이로 통하는 초딩 아들녀석이 부럽다.
다시 돌아가고 싶다, 그렇게만 된다면 부모님 말씀 잘 듣고 공부도 열심히 할터인데...

내가 주인공인데도 불구하고 난 스스로를 자꾸 조연으로 밀어버리는 것 같다.
내 인생을 사는데도 자꾸 남의 인생을 꿈꾼다.

집에서 큰소리도 못친다. 아니 안친다. 쳐서 무엇하랴...
내 아들에게 심부름 안시킨다. 내가 할일 내가 하고 도리어 아들 시중 들기 바쁘다.
우리 아들 와이프가 좋아하는 프로그램을 본다. 그래야 집에서 왕따 안당한다. 난 드라마를 좋아해서 다행인 듯 싶다.
절대 늦게 안들어온다. 밥은 집밥이 최고라...저녁은 가족과 함께...

이젠 진짜 우리 가족을 위해 주인공이 되고 싶다.
멋있는 남편, 아빠로...
18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3)
또래톡 게시판 이용규칙  (10)
40대 갱년기.. 불감증   5월의신부85 105 17.05.24
여러분께 묻습니다~~~   믿고싶은사랑 199 17.05.19
썰렁하네요   앨리스74 97 17.05.19
아이 스마트폰 중독.. 관리 어떻게 하세요?  file (1) 도롱이 148 17.05.18
오랫만에^   말똥구리 89 17.05.18
선한 말 고운 말로 승리하는 삶이 되세요   상머슴 37 17.05.16
감기 조심하세요 ㅜㅜ   (2) 믿고싶은사랑 91 17.05.16
40대 엄마의 걱정...   (1) 잇써미 224 17.05.15
이렇게 또 하루를...   (1) 상머슴 71 17.05.14
하고 싶은 일이 있으면 지금 시작하세요~!   (1) 상머슴 55 17.05.13
여성분들중에   (8) 곰탱이76년생 255 17.05.11
날 가지면 자유가 된다.   권재홍 134 17.05.08
연휴들 어떻게 잘보내셨나요!!!   (2) 믿고싶은사랑 101 17.05.08
서울 편한친구   주말농장 146 17.05.06
호르몬 변화통해 신체스스로 변화, 성감대 ↑ , 여성건강 해결 동시에 해결   하트우 94 17.05.06
나는 배웠다   (2) 명암 141 17.05.06
내게 이런 삶을 살게하여 주소서   (2) 명암 167 17.05.06
인생을 즐길 수 있는 가장 좋은 나이는 언제일까요 ?   (2) 명암 157 17.05.06
★ 연모지정(戀慕之情)은...!!   (1) 상머슴 35 17.05.05
젊음을 되찾고 싶어요&&   모바일등록 (4) zxc999 164 17.05.0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