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40대들의 세상보기 즐겨찾기
40의 중심에 서서
62 Ж고니Ж 2012.06.19 19:47:58
조회 1,107 댓글 15 신고

나이 40이 넘어 서면서부터
어느 사이엔가
시간이 빨라지는 걸 느끼고
세월이 기다려 주지 않는다는 걸 바라보면서
지난 시간 되돌아 보게 되는
기억의 회귀성이 짙어 진다..

살아오면서 하고 싶은 일 하고 싶지 않은 일
구분해 가며 인생의 즐거움
내가 하고 싶은 일에서 찾아내려 애쓰며
억지로 하고 싶지 않는 일은 피해가며
나름 인생 그래도 잘 살았다 여기며 사는데
점점 나이들어 감에
정말 살아가는 것
어떤 것이 정답인지
획신이 들지 않는다...

인생의 길이
늘 한결 같다해서
잘 살아가는 것도 아닌듯 하여
요즈음에는
좀 다른 길도 걷곤 한다
오솔길도 걸어보고
비탈길도 걸어보고
길이 없는 수풀도 헤쳐 가보고
이런 걸
20~30대 때에 해 봤으면 좋았을 것을
너무 늦은 나이에 하는거 아닌가 싶기도 하지만
그래도 또 하지 않고 지나가면
50대에 접어 들어
40대의 시절을 후회하고 지낼까봐
늦게나마 용기를 내고 산다...

때로는 즐겁기도 하고
때로는 힘들기도 하고
때로는 이 나이에 내가 이게 뭔 짓인가 싶은 생각도 들지만
그래도 나이가 무슨 상관인가
살아가는 거
지금 숨쉬고 있을 때
정말 하고 싶은 걸 하면서 살아야지
다음에 이 다음에 해야지 하고 생각하다가
죽기 전에 아~~~그때 했었어야 하는데 하고
후회하는 것 보다 낫겠지...

인생을 즐긴다는 것
40대에도 얼마든지 할 수 있는데
나이 들었다고
용기가 안 생기는 마음
좀 털어내고 살아야지...

하고 싶은 것
해야만 하는 것
지금이라도
버킷리스트 만들어서
하나씩 하고 살아야지...
그래야 죽을 때 후회하는 맘 조금이라도 적게 들겠지........

Ж고니Ж 흐른다
멈추지 않고 흐른다.
마음에 그리움은
쉼없이 마음 강물을 타고
바람결을 따라
흐른다...
19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4)
또래톡 게시판 이용규칙  (11)
존재를 잃어버리면..   new 상머슴 0 17.11.20
★ 삶이 아름답다는 것을 ★  file new 따뜻한아침 21 17.11.20
용돈으로 가사도우미 부르려고요. 저렴한곳은?   (3) 임진선 66 17.11.19
친구해요   모바일등록 (1) goback 119 17.11.18
★ 벗이 있다면 ★  file 따뜻한아침 108 17.11.16
육퇴후 이 시간 좋다. 더퀘스트 내마음을읽는시간  file (1) 에펠탑2 148 17.11.15
겨울로 가는 길목에서   무릎팍도사 70 17.11.13
가을이 가고 있네요..  file (6) 메이킹유 167 17.11.09
가을  file 모바일등록 (8) Blueㅡ 206 17.11.06
無爲의 심중에서 울리는 진동   상머슴 49 17.11.01
너무 이뻐서...올려봐요  file (16) 라인이좋아 394 17.10.31
10월에 마지막날   (2) 두메꽃 139 17.10.31
가을을 이야기할 친구   모바일등록 (1) 첫사랑1005 301 17.10.28
대화 친구 해요   (1) senstar 308 17.10.26
아름다운 단풍   (1) 상머슴 77 17.10.25
주말이 어떻게 지났는지....   (7) 두메꽃 178 17.10.23
허무   (6) 꼬리를살랑살.. 310 17.10.19
점심 반주~   (3) 반칙의여왕 157 17.10.16
웃는 하루 되세요~~^^   반칙의여왕 256 17.10.13
코스모스 滿開한 故鄕   상머슴 46 17.10.11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