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술한잔 먹으면 괜히 드는 잡솔...
4 알라딘 2012.07.11 04:41:03
조회 377 댓글 4 신고
열심히 살았습니다.
남들 보다 가진거 없고 잘난거 없어서 열심히 살았더랬죠.
좋은 사람도 많이 만났죠.
정말 사랑하는 사람도 만났었는데
가진게 없고 이룬게 없어
이리저리 보내고.
저도 이제 두 아이의 아빠가 되었죠.
남들 다 놀고 잘 나갈때
더욱 더 열심히 해야지 하는 생각에 열심히 살았더랬죠.
남들보다 두배, 세배는 더 열심히 일하고
더 아끼고 더 모으고
이제 좀 살만해 졌나 싶으니.

내가 없군요..
내가 누구지?
두 아이의 아빠?
한 사람의 아내?
....
이렇게 살면 잘 사는거다.
이게 옳은 길이다 믿고 열심히 살았는데
문뜩 뒤돌아 보면
.
지독히도 외롭군요.

가진게 없이도 잘 놀고 잘 나갈때 있었건만.
이젠 거울을 보면 영락없는 아저씨.
......
백년만에 싸이에 들어갔는데
내가 사랑하던 사람 결혼사진을 보니.
왠지 모르게 사람이 센치해지고.
비가 와서 그런다.
술을 먹어서 그런다.
오늘 하루 자위해 보렵니다.

내일은 또 열심히 일해야겠죠?
매일 그렇게 살았는데
잠깐 스치는 이런 잡생각 잡소리..
툴툴 털고 일어날 준비 해야겠죠...

그냥 지금은 이 기분 만끽하며 한껏 센치해 지렵니다.
십년전 나와 그 사람을 생각하며.ㅎ
........
나 나쁜 사람 아니고.
정말 좋은 사람인데..
그러네요.
ㅎㅎㅎ
15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회원님들의 의견을 듣습니다.  (46)
[주목] 2015 이지데이 서포터즈에 지원하세요!  (60)
[알림] 이지데이 이벤트를 확인하세요. (2014.12.16 신규)  (9)
또래톡 게시판 이용규칙  (2)
추운겨울 아이들 데리고 나들이 ^^  file new (2) 알겠음 31 12:51:35
오늘은 애기동지예요..  file 모바일등록 new (2) DaramG 110 11:52:50
15년만 젊어 진다면   new (5) 대통령 36 10:13:39
눈내립니다  file 모바일등록 new (11) DaramG 72 08:38:09
클스마스를 어떻게 보내야..조용히 넘어갈 수 있을까요..   new (2) 자객무 50 00:44:15
저 가요...  file 모바일등록 new (10) 모야x2 91 14.12.21
친구분들~주말잘보냇나요?   모바일등록 new (11) 재재뭉 94 14.12.21
센티함.. 한해의 끝자락에서..   new (2) 프리윌리 53 14.12.21
울고싶어요.   모바일등록 new (7) 샹랄라 84 14.12.21
벌써 연말이네요..   모바일등록 new (10) 초보요리사 72 14.12.21
늘어지자 일욜 ㅋㅋ  file 모바일등록 (15) DaramG 124 14.12.21
남자대학생인데.. 심각한고민   모바일등록 (8) kams 96 14.12.21
친구할래요..   모바일등록 (4) 앤초비 99 14.12.21
주말영화나들이   (7) 낮술이좋아 115 14.12.20
아이고..머리야.   (4) 아이스 73 14.12.20
친구하실분 있나요?   (1) 건장한 남성 118 14.12.19
즐 불금...  file 모바일등록 (6) DaramG 87 14.12.19
불금.. 그리고 불토.....ㅎㅎ   (9) 모야x2 134 14.12.19
뿔금 보낼 준비 되셨나요?   (19) 아이스 139 14.12.19
곧 나이 한살이 배달되겠네요..   (6) 립밤을꼭꼭 106 14.12.1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