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첩첩산중
6 낭공 2012.07.04 11:06:25
조회 233 댓글 1 신고

어느덧 7월이네요.

이지데이 님들도 잘 지내시죠?

전 지난 달에 집안에 우환이 생겨서 무척 힘들었답니다.

다행히 한 고비 넘겼지만, 언제 후폭풍이 올 지 몰라 조금은 걱정되네요.

작년에 월세 계약한 게 기한이 끝나가서 그 문제로 남편과 상의 중이예요.

신혼 때 양가 부모님께서 집 살 때 보태준 덕분에 월세 걱정 없이 살았는데,

막상 집을 남편 사업자금으로 날리고 나니 좀 서럽네요.

그래도 어쩌겠어요. 이게 제 현실이니 받아들이는 수밖에...

작년 여름에 비하면 그래도 올해는 조금 살만한 것 같아요.

결혼 후 몇 년 동안 시댁과 트러블이 생겨 마음 고생 많이 했었거든요.

아직 그 여파가 남아있긴 하지만 어떻게든 해결책을 찾으려고요.

그 중 하나가 바로 저의 취업이랍니다.

경제적 사정, 사회적 지위, 자아실현 등 모든 걸 고려해봤을 때 이대로는 안 되겠다는 판단이

선 거죠. 그런데 이 모든 걸 다 채워줄 수 있는 직업을 찾기가 쉽지 않네요.

한 가지 목표를 세우긴 했지만 그 목표가 아직은 멀게만 느껴집니다.

앞으로 석 달 후면 저의 또 다른 인생이 결정될 듯...

시댁에선 애부터 가지라고 하는데 그것도 먹고살만한 여유가 있어야 가능한 일이겠죠...

아무튼 지금은 다른 거 다 무시하고 마음의 안정부터 찾으려고요.

며칠 집안일 때문에 신경 썼더니 소화도 안 되고 머리도 무겁네요.

다들 건강한 여름 보내시길....^^
8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이른추석   모바일등록 (1) 선화맘 151 14.09.06
직장생활힘들다.   모바일등록 (6) 오니 402 14.09.04
설흔여덟 삼십대 후반... 아주아주 평범한데 허무해요...   모바일등록 (9) 직장맘 967 14.09.04
가을 이야기 ..용혜원   (1) 그자 243 14.09.02
정말 먼친척이..열받게 하네요 ㅡㅡ   모바일등록 (6) bronin 405 14.09.02
10월초 같이 노는 친구 있나요 ?   (5) eho2009 527 14.08.30
카스 어떻게 생각하세요?   (9) 뷰티 573 14.08.30
독립하고 싶어요 ㅠㅠ 스트레스 ㅠㅠ   (7) 산소같은 여.. 564 14.08.29
외토리   모바일등록 (1) 유령도시 277 14.08.29
요즘같아서는...   (1) 봄날 284 14.08.27
은행별전세대출금리 어떻게 다 비교하지??   강남아저씨 809 14.08.25
30대 후반 노처녀의 슬픈 인생 ㅠ.ㅠ   (15) 산소같은 여.. 1,220 14.08.25
자극받은 피부 어쩌면 좋나요   (7) 빙구뽀옹 322 14.08.25
어느 전업주부의 외로운 일상...   (4) 뷰티 844 14.08.25
저질체력   모바일등록 (1) 야매신공 179 14.08.23
운동도 하고 좋은 경치도 보고  file 아커린 194 14.08.23
참...아침에 좋은아침보는데...  file (4) 쎈욱 654 14.08.21
휴가내내 비오게 생겼뜸   (8) 밍미잉 234 14.08.21
김우중 명언 슬럼프일때 보면 좋은 명언들   (1) 헛소리퀸 667 14.08.18
언제나....   모바일등록 (2) 부산총무 242 14.08.18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