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소개팅 자주 하세요?
8 qvnzraprg 2012.06.23 11:56:15
조회 2,239 댓글 10 신고
예전부터 소개팅을 부담스러워 하는편이라
자주 하는편은 아니었는데요.
어릴땐 가끔이라도 했는데 나이 먹고 기회도 별로 없었고 부담스럽고
4개월전쯤 친구가 소개팅 해보라고 연락처 주고 둘이 알아서 만나라고 했거든요.
연락이 왔는데 그 때 감기가 너무 심하게 걸려서
죄송하다고 제가 좀 나아지면 연락하겠다고 했는데
독한 감기 거의 일주일 넘게 갔던 것 같아요.
흐지부지 시간이 지나 연락하기가 좀 뻘쭘했는거든요.
그 시간에 이리저리 일도 생겨 소개팅이고 뭐고 맘에 여유가 없었어요.

계속 미안하고 신경이 쓰였는데 시간이 이렇게 흘렀네요.
이제 와서 연락하는 것도 웃긴 것 같은데
해결 다 되고 맘이 안정되니 생각나고 신경이 쓰이네요.
미안하기도 하고 외로운건지 그냥 무시해야하는데^^
그 때 바로 연락을 했어야 하는데 왠지 모를 부담감에 계속 미루었던 것 같아요.

어느 순간부터 나이 먹고 남자가 다가오는게 부담스러워요.
좋다고 다가오는게 부담스럽고 피하기만 하고 참 문제인거 같아요.
그 때도 목도 아프고 컨디션 제로인데 전화하고 적극적인 연락을 해서

님들은 어떠세요.소개팅 등 많이 만나시나요.
이제와서 미안했다고 연락하는거 웃기겠죠
주변 지인들 눈 높다는 핑계로 소개팅도 안시켜줘요.
시켜달라는 말도 잘 안하지만요.
나이 먹는것도 서러운데 남자 만날 기회가 참 없네요.
이노무 자존심~소개팅 시켜달란 말도 못하겠음
아직 20대 청춘인줄 아나봐요.

11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스타일, 리빙, 다이어트, 좋은글]게시판 통합 및 부분 개편 안내
▶ 또래톡 게시판 이용 전 필독사항
크리스마스에 함께하고픈 연예인 말하고 상품권 받자!!  (24)
리치코리아출장샵 www.reachkorea.net 카톡상담 bj888  file new 유서현 1 14.10.31
슬프네요..   모바일등록 new 체리향 19 14.10.31
국내최고의 언니들 전격 대공개 진정한 와꾸와 마인드를 갖춘 매니저..  file new 박민욱 8 14.10.31
선물 받은 보습크림...  file new 작고반짝 17 14.10.31
으흐흐..한달 만근..   new (6) 아이스 63 14.10.31
출근 했으니 물한잔 마시고..  file new (3) 모야x2 55 14.10.31
연락없이 갑자기방문하는 시엄니   모바일등록 new (1) 케겟 70 14.10.31
이거 뭐야???   모바일등록 (7) 단아야 70 14.10.30
오늘하루의 마감은 어떻게들 하시나요?   모바일등록 (7) 프라하의아침 39 14.10.30
하루 일을 마치고 나서....^^  file 모바일등록 (12) 단아야 81 14.10.30
오늘 글이 없어 하나 남겨요...   (20) 모야x2 113 14.10.30
[안양송년회]송년회준비는 하셨나요?  file 다꼬야끼 47 14.10.30
<미생> 공감갔던 첫 출근한 장그래의 모습  file (5) 하하 98 14.10.29
핸드폰 사진 갤러리를 보다가....  file 모바일등록 (4) 단아야 78 14.10.29
핸드폰 사진 갤러리를 보다가...  file (6) 모야x2 128 14.10.29
수요일   (9) 나윤애미쩡이 75 14.10.29
세상에 혼자라고 느껴질때...   모바일등록 (6) 프라하의아침 128 14.10.29
문득 문득  file 모바일등록 (8) 단아야 121 14.10.28
벌써 10월도 다갔네요.   (10) 아이스 106 14.10.28
얼마 전에 천연 세제를 선물 받았는데..  file (3) 꾸루룽 109 14.10.27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