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커뮤니티

30대들의 공감 즐겨찾기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엄마와 트러블 없으세요? 모바일등록
qvnzraprg 2012.06.20 22:10:47
조회 1,424 댓글 9 신고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블로그 퍼가기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나이 먹고 결혼 안하면 구박덩어리인가요
먼저 결혼한 동생행동땜에 엄마와 싸웠고 냉전중이었어요
이럼 안될 것 같아 먼저 말을 걸었는데 무시하네요

동생이랑 쉬쉬하고 서운한건 난데 엄마 행동에 숨 막히데요
친구같은 엄마였는데 점점 힘들어요
결혼하고도 철없는 여동생은 봐주시면서
공무원 공부하며 빈둥거리는 동생도 봐주시면서
저한테만 냉정하시네요

결혼 생각도 없고 저도 힘든데 어쩌라고
우울증인지 의욕도 없고 너무 힘든데 제맘은 몰라주고
여동생땜에 왜 엄마와 다투어 이래야 되는지
동생이 더 미워지네요
동생 감싸기만 하는 엄마한테 너무 서운해요

박봉이라 생활이 힘들겠지만 모은돈으로 독립하고픈데
독립도 못하게 하고 스트레스가 심해요
점점 지치게 하네요  믿을 사람은 가족밖에 없는건데
동생들 앞에서 이러는 엄마 행동에  화나고 한숨만 나요
결혼 못한 제가 죄인일까요
저한테만 늘 짜증입니다
엄마한테 너무 서운해요
저도 잘 하고 싶은데 점점 서운함만 커지고 상처가 되나봐요
좋아요 14
베스트글 추천
qvnzraprg님의 보유뱃지
  • 베스트선정
  • 소식쪽지수신
  • 글쓰기100
  • 첫글쓰기
왼쪽 오른쪽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블로그 퍼가기 메일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파워링크 AD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공지 [필독] 30대들의 공감방 입니다.  (3) 꽃보라♡ 1,105 13.01.11
블랙박스의 필요성..  file new 비비비 28 19:30:17
10분만에 거실 정리했어요^^ㅋ  file new 써니 81 04:30:34
행복을 찾아낸다면?  (2) 뚜르 226 14.04.16
꽃들이 웃음을 선물하네요  file (2) ^-^ 136 14.04.15
어제의 일로 후회하지 마라..  (4) 장미~♥ 192 14.04.14
어머니의 발바닥  (3) 장미~♥ 61 14.04.14
벚꽃차  file (3) ^-^ 127 14.04.14
간만에...  file (5) 모바일등록 짜릿한 116 14.04.12
회 먹어요  file (1) ^-^ 398 14.04.12
꽃길 감상들하세요  file (4) 그니마누라 372 14.04.08
바다  file (3) ^-^ 192 14.04.08
꽃은 꽃 그대로가 아름답다.   흐린뒤맑음 80 14.04.08
친구와 함께 가다  file 장미~♥ 146 14.04.07
무엇인가를 한다는 것  file (1) 장미~♥ 239 14.04.04
니가 좋으면 ..  file (3) naru♥ 260 14.04.03
카카오톡  (5) 핑크그녀 335 14.04.03
결혼하면 정말 진짜 내사람만 남는다더니..  (5) 길잃은도로시 414 14.04.03
이사해야하는데 딸때문에 걱정입니다  (4) 모바일등록 사춘기 207 14.04.03
제주도 자전거 여행기입니다.  (1) 닥터봉 85 14.04.03
룰루랄라  (1) 개념아솟아라 52 14.04.03
글쓰기
 
전체 베스트 톡
섹션별톡